E D R , A S I H C RSS

○○귀여워요○○

last modified: 2015-03-15 08:39:10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1. 개요


원래는 유명MC/코미디언 아카시야 산마가 방송 중[1]산마의 컨트리 무스메의 멤버였던 아사미의 이름을 잊어버린 걸 변명하기 위해 아사미를 귀여운 아이라고만 생각해서 이름을 못 외웠다라고 우기면서 그 때 "아사미 귀여워요 아사미"를 연발한 것에서 유래되었다. 2ch 모판, 실황판을 중심으로 ○○ 부분에 이름만 바뀌어서 사용되었으나, 어느샌가 노토 마미코의 매력을 칭찬하는 의미의 "노토 귀여워요 노토"가 정착되었다.

참고로 "노토 귀여워요 노토"는 2004년 1월 경에 노토 마미코의 인기가 급 부상하면서 많은 가 모여들게 되었는데, 2ch에서 안티들이 까기 위해서 사용하였지만 빠들에 의해 의미가 재정착되어 칭찬의 의미로 쓰이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2008년 3월 22일 일본 위키백과노토 마미코 항목이 노토부터 시작하여 귀여워로 도배된 다음 마지막에 노토로 끝나는 반달리즘이 일어난 적도 있다.여기 글자를 너무 많이 써서 스크립트 오류날지도 모른다. 주의.[2] 자동번역이나 일본어 아는 심약자들은 호러물 찍을수 있으니 심약한 사람은 매우 주의

결국 노토 귀여워요 노토는 2007년 11월 경에 출판된 «현대 용어 기초지식 2008»이란 책에 수록되기까지 한다. 어째서 "아사미 귀여워요 아사미"나 "○○귀여워요○○"가 아닌지, 4년이나 지나고 나서야 수록되었는지는 불명.

일본에는 ‘노토 마미코교’ 지부가 있으며, 거기에선 올바른 노토 귀여워요 노토에 대해 이렇게 서술한다.

  1. ‘노토 귀여워요 노토’ 소리를 듣는다.
  2. 재빨리 정좌 자세를 취한 후, 그 소리가 난 방향으로 몸을 돌린다.
  3. 양손을 재빨리 하늘로 향해서 황홀한 표정을 지으며 기울기 45도 각도로 시선을 향한다.
  4. 양손으로 재빨리 지면을 치면서 ‘노토 귀여워요 노토’를 외친다.
  5. 3으로 돌아간다.
  6. ???
  7. PROFIT!

한국에서는 애초에 일본에서 뜬 거였기에 그다지 유통되지 못한 표현. 일본에서도 많이 사라진 표현이다. 2ch나 니코니코 동화에서 '쿠규' '테라코야스'처럼 노토 마미코 관련 이야기가 나왔을 때나 사용하는 정도.

그런데... 2011년부터 일부 안드로이드 디바이스 관련 네이버 카페에서 이것을 이용한 꾸준 꼬릿말을 다는 사람이 있다. (요즘은 활동이 뜸해서 잘 안보인다.) 닉네임은 모두 다르나 아이디는 동일인물로, 카페마다 조금씩 바리에이션이 다르다. 아마 자신이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 대한 예찬조로 붙이는 것으로 추측된다.

예를 들면 더플 귀여워요 더플, 디파이 귀여워요 디파이, 넥칠 귀여워요 넥칠(...) 등... 그 까닭에 잘 모르는 사람은 '넥칠 귀여워요 넥칠'이 무슨뜻인가요? 하고 질문글을 올리기도.

언제부터인가 맛갤로 흘러들어가 미니프로 귀여워요가 되었다.

이름이 회문이라면 ○○긔엽긔○○라고 할 수도 있다. "야마다 마야긔엽긔 야마다 마야"라든지 "이영이 긔엽긔 이영이"라든지" "조광조 긔엽긔 조광조"라든지

----
  • [1] 원 문서에는 아사미가 아닌 '콘노 아사미'라고 작성되어 있는데 이 둘은 엄연히 다른 인물이다. 아마 이 방송은 하로프로의 멤버가 고정으로 꾸준히 출연하는 '산마의 영타운'이고 여기에 아사미가 고정으로 출연한 적이 있다. 물론 콘노 아사미도 출연한 적은 있지만 단발성 게스트므로 정황적으로는 이 문서에 해당하는 '아사미' 컨트리무스메의 아사미(본명: 기무라 아사미)이다.
  • [2] 구글 자동번역 상태에서 F3 누르고 귀여워를 검색하면 귀여워가 무려 101551개나 검색된다 더 심각한 건 일본어로 '귀엽다'는 뜻의 よかわいい를 직접 치면 무려 ''266070개'''나 검색된다! -고만해 미친놈아 --잘도 이런 미친짓을!! --그리고 저게 뭘 한건지 모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5 08:39:10
Processing time 0.061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