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가디언 엔젤

last modified: 2015-10-21 12:22:09 by Contributors

Guardian Angel.

Contents

1. 영어로 수호천사를 가리키는 문구
2. 보더랜드 시리즈의 등장 인물.
2.1. 개요
2.2. 상세
2.2.1. 보더랜드
2.2.2. 보더랜드 2
2.2.3. DLC 4
3. 게임 실루엣 미라쥬에 등장하는 전투 생명체들
4. Juno Reactor의 악곡

1. 영어로 수호천사를 가리키는 문구

Guardian Angel.

2. 보더랜드 시리즈의 등장 인물.

2.1. 개요

© Uploaded by Misteralex from Wikia

2편에서

인공지능으로, 나타날 때에는 검은 장발에 시퍼런 벽안을 가진 젊은 여성의 모습을 하고 있다. 외형은 브리타니 존슨(Britanni Johnson)이 연기하였고 목소리는 제니퍼 그린(Jennifer Greene)이 맡았다. 이후 외형과 목소리에 각각의 보정 작업을 거쳐서 현재의 가디언 엔젤이 만들어졌다. 참고로 외형을 맡은 브리타니의 실제 외형은 머리색이 암갈색에 가깝고, 벽안이긴 하지만 게임에서처럼 시퍼렇지는 않다. 보더랜드 1에서는 얼굴 윤곽이 뚜렷하지 않아 비인간적이고 섬뜩한 느낌이지만 2에서는 좀 더 인간적으로 보이는 모습으로 변했다. 2편의 일본 성우는 히다카 리나.

2.2. 상세

2.2.1. 보더랜드

오프닝에서부터 그 존재가 언급된다. 마커스의 나레이션 부분에서, '사람들을 볼트로 인도하는 미지의 존재가 있다'면서 일종의 벽화로서 그 모습이 묘사된다.

그리고 게임 시작부분부터 바로 등장한다. 처음 판도라 행성에 도착하여 막 파이어스톤 마을에 도달한 주인공들에게 홀로영상으로 등장해서는 조언을 해주었다. 현지 거주민들을 도와 인지도와 신뢰를 얻고, 볼트에 접근하는데 필요한 에리디안 유물들의 위치를 알려주며, 그 에리디안의 유물을 수호하고 있는 위험들에 대해서도 많은 조언을 해준다.

천사라는 이름 답게 감정 표현을 가끔 하곤 한다. 파이어스톤 마을의 클랩트랩 로봇이 도적떼의 로켓 런쳐를 맞고 재기 불능 상태에 빠지자 안타까운 목소리로 주인공들에게 클랩트랩을 수리하는데 필요한 부품을 찾아줄것을 부탁하기도 했고, 중간에 아틀라스社와 짠 용병단 크림슨 랜스가 행성 내 모든 통신 시스템(ECHO)을 차단해버렸다가 주인공 일행이 연결을 다시 복원시키자 주인공들의 얼굴을 다시 볼 수 있게 되었다며 매우 기뻐하기도 했다.

다만, 직접적으로 등장한적은 단 한번도 없었다. 엔딩에서 그 이유가 밝혀지는데...

사실 그녀는 하이페리온社에서 만든 인공위성이였다. 정식명칭은 4N631.

2.2.2. 보더랜드 2

전작에서 가디언 엔젤이 주인공 일행을 도운 것은 소속사(?)인 하이페리온社에서 행성에 가득한 이리듐을 채굴하기 위해 행성 내 경쟁자 및 각종 위험요소들을 제거하기 위함이였다.

전작의 주인공들이 도적들과 경쟁사 직원들, 그리고 이계의 생명체 디스트로이어까지 제거해버리자 드디어 판도라 행성은 이리듐 채굴 사업을 진행하기 수월해졌으며 이에 하이페리온社의 핸섬 잭이 본격적으로 개입하게 된다.

한편 가디언 엔젤도 당연히 하이페리온社의 일원으로서 그들의 계획을 돕게 된다. 우선 보더랜드2의 주인공들을 선출하여 판도라 행성으로 유인하였으며, 하이페리온이 처리하지 못하는 일들을 대신 처리하게 한다. 그리고 전작보다 입이 많이 험해졌다. 예를 들자면 "제길(Dammit)... 어..미안해요." "이런 엿....뭣 같은 일이." "이런 미....련한 작자들." 그리고 핸섬 잭의 앞에서는 대놓고 "널 막기 위해서지, 이 개새(You Piece ofㅡ)ㅡ"[1] 에코 기록중에는 제로와 관련된 자료를 잭이 물어보는데 무진장 성의없게 "몰라여(I dunno)"[2]라고 한다. 너한테 행성만한 뇌가 있는데 대답 좀 성의있게 못하냐고 쿠사리주는 잭의 말도 들을 만하다. 그런데 다른거 물어보니 개무시하고 또 저렇게 대답한다. 들어본 사람들은 동의하겠지만 은근히 귀요미하다.

이 외의 특징으로는 네트워크상에 연결된 하이페리온 사의 모든 제품을 해킹, 조정할 수 있다.[3] 핸섬 잭이 이를 이용해 생츄어리의 실드를 무력화하는데에 성공해 무차별 궤도 폭격을 가했다.

파워 코어와 관련된 일이 벌어지고 생츄어리로 복귀하기 위해 움직이면서 "우린 더 이상 친구가 아니겠군요... 그렇죠?" 라거나 Overlook 마을에 궤도 신호기를 설치해서 생츄어리로 복귀시키려 할 때 잭이 "저놈들을 더 이상 돕는 척 할 필요 없다 엔젤. 대체 무슨 짓을 하는거야, 엔젤?" 하고 되묻는 잭의 말을 씹어 제끼면서 "잭이 제가 자기를 돕지 않는다는걸 곧 알게 될거에요. 조심해요!"라면서 플레이어들을 다소 의아하게 만들기도 한다. 이후 볼트 키를 가지고 싶다면 그 키는 자기와 함께 있으니 인공지능 제어장치가 있는 곳으로 오라고 한다. 이때 릴리스와 롤랜드의 반응이 엄청난데 "망할! 넌 여기 끼어들지 말랬잖아! 볼트 연다고 죽을뻔 했다고!" 라며 방방 뛴다.

가디언 엔젤의 인공지능 제어장치는 Thousand Cut에 있는 산에 세워진 기지의 맨 꼭대기에 깊숙히 숨겨두고 있었는데 여기에는 3중으로 된 방어책이 있었다.

1.하이페리온사의 사원이 아닌 모든 외부인들을 태워죽이는 배리어. 이것은 이후 CL4P-TP가 제거한다.[4]
2.어찌해서 들어갔어도 수많은 로봇군단과 자동 감시터렛, 하이페리온의 방산기술의 결정체인 벙커가 곳곳을 지키고 있다.[5]
3.핸섬 잭의 목소리로만 들어갈 수 있는 방이 있다. 때문에 볼트 헌터들은 하이페리온의 도시 '기회(Opportunity)'에서 핸섬 잭의 대타를 죽이고 목소리를 일시적으로 복제한다.

이후 플레이어가 기회에 잡입해서 수많은 로봇과 터렛 그리고 Hyperion이 자랑하는 공중 요새 BNK3R까지 박살낸 후[6], 가디언 엔젤의 중앙관리실에 들어가 볼트를 여는 열쇠를 훔치려는 순간 플레이어 앞에 다시 나타나는데...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borderland2_guardian_angel_cutin.png
[PNG image (420.3 KB)]


플레이어를 맞이한 것은 인공지능이 아닌 사람, 그것도 핸섬 잭의 친딸이었으며,[7] 릴리스마야와 같은 사이렌이었다.[8] 저번 작에 한 번 때린 뒤통수를 이번에 또다시, 그것도 이번에는 2연타로 때리는 쌍봉통수야말로 보더랜드 퀄리티! 엔젤의 사이렌 능력은 페이즈 쉬프트라는 능력인데 이 능력은 거의 모든 컴퓨터와 인터페이스를 침투할수 있으며 이 능력과 엔젤이 있는 제어실의 장비들을 사용해 볼트 헌터들의 에코에 칩입한것. 전작을 포함해서 본작의 모든 스토리를 진행하는데에 조언을 준 것은 가디언 엔젤이 있는 제어실의 해킹 장비와 능력이다.[9]

볼트를 여는 열쇠를 그냥 줄 수 없다면서 자신을 죽이라고 말했다. 사실 그녀는 3개의 커다란 이리듐 공급 장치로 그동안 생명을 연장했던 것. 이리듐의 특성상 사이렌에게 엄청난 힘을 가져다주지만 수명이 단축되는 부작용이 있는데, 이리듐만 계속 공급 받을 수 있다면 생명도 계속 연장이 가능한 모양이다. 따라서 이걸 알게 된 핸섬 잭이 그 동안 그녀에게 무한정으로 이리듐을 공급해줬던 것.

하지만 직후 주인공들이 가디언 엔젤을 박살내려는 것을 알아차리자 그녀를 지키기 위해 로봇군단을 보내 그곳에서 전투가 일어나게 된다. 가디언 엔젤인데 오히려 보호받는 신세

격렬한 전투 중, 롤랜드와 릴리스가 난입해 이리듐 공급 장치에 걸려져 있던 실드를 파괴하고 공급을 차단하는데에 성공했다. 그리고 엔젤은 절규하는 핸섬 잭에게 "아빠, 드리고 싶은 말씀이 있어요. 아빤... 쓰레기(Asshole)에요."라는 유언을 남기고 죽는다하지만 게임이 꼬이면 이런 일도 벌어진다(...)

이 전투에서 핸섬 잭은 이런 말들을 한다. "내 딸은 죽이지 말아달라 / 이 이상 계속하면 생추어리의 놈들을 전부 죽이겠다 / 내가 직접 나서 네놈을 죽여버리겠다 / 이게 너희의 방식이냐? 상대가 안되니까 약한 여자애를 죽이려 하는거냐!" 등등. 이에 대해 엔젤이 쌓인걸 다 풀어내듯이 맞받아치는데 "아니에요! 말만 저렇게 할 뿐 잭은 당신을 대면할 용기가 없어요! / 저게 잭의 방식이에요. 얼토당토않은 말을 하면서 그 죄를 당신에게 뒤집어씌우는거에요. 들을 필요 없어요!" 그리고 잭이 여기 가둔 그 순간 제 인생은 이미 끝난거나 마찬가지라는 하는 발언까지. 이제 이 지긋지긋한 일을 끝낼 때가 됬다면서 잭의 말을 모조리 반박해버린다. 그리고 "약속해줘요. 친구. 반드시 잭을 죽이겠다고!" 까지.

애리드 넥서스에서 찾아볼 수 있는 핸섬 잭의 에코로그를 살펴보다 보면 좀 더 자세한 이야기를 알 수 있다. 아버지인 핸섬 잭이 "엄마는 어디있나요? 여기 앉기 싫어요." 하며 울먹이는 엔젤을 강제로 "이 망할 의자에 앉으라"며 윽박지르는걸 보면 딸을 상대하는게 아니라 남을 협박하는 걸로 보일 지경. 게다가 1편의 캐릭터 선택 이후 나오는 첫 대사인 "Don't be alarmed..."로 시작되는 엔젤의 말도 사실은 핸섬 잭이 말해준 그대로 복창 한 것임을 알 수 있다. 일이 이렇게까지 되다보니 이리듐 공급 장치를 파괴하기 위한 전투에서 괜히 위 문단에서 서술한대로 말하는게 아니다.

2.2.3. DLC 4

핸섬한 마법사의 딸로 등장. 드래곤 요새 지하에 갇힌 채로 등장한다. 핸섬한 마법사의 함정에 빠진 플레이어들을 인도하며 자신을 풀어달라고 하는데, 스켈레톤 무리를 물리치며 마법사의 딸이 갇힌 곳까지 도착하면 자신을 풀어주면 핸섬한 마법사를 물리치도록 도와주겠다고 한다. 브릭일단 패고 보자고 하지만, 좀 전에 진행했던 드워프 광산에서 우호적인 동맹이 되어줄 수 있었던 NPC 리더를 두들겨패겠다고 결정한 브릭 덕에 생고생을 한 다른 일행들은 당연히 거부하고 핸섬한 마법사의 딸을 풀어준다.

하지만 풀어주자마자 마법사의 딸은 "드디어 내가 세상에 복수할 시간이 왔다!"라면서 거대한 거미 괴물로 변신하고, 플레이어와의 싸움 끝에 폭사당한다. 브릭 왈, "그러니까 내가 일단 패자고 했잖아!" 본편에서의 안습한 최후에 이어 DLC까지 고인드립을 당하고 있다.

릴리스도 보다못해 "티나, 그 애는 그렇게 나쁜 애가 아니었어. 꼭 이렇게 죽여야만 하니?"라고 묻지만, 타이니 티나는 "그 애비에 그 딸년이라고, 얘만 없었으면 일이 이렇게까지 되지는 않았을거라고."라 답한다. 타이니 티나는 가디언 엔젤이 롤랜드의 죽음에 책임이 있다고 생각하고, 그 분노를 이런 식으로 나타냈던 것.

실제로 거미로 표현된 엔젤과의 전투에서 엔젤은 DLC 스토리와 관계 없는 뜬금포 대사[10]를 하는데 모두 티나의 이 감정 때문이다.[11]

3. 게임 실루엣 미라쥬에 등장하는 전투 생명체들

해당 항목 참고.

4. Juno Reactor의 악곡


영국의 일렉트로닉 뮤직 유닛인 Juno Reactor의 악곡 제목. 테크노라이즈의 오프닝 타이틀 음악으로 사용되었으며, 사운드트랙 1번에 TV 사이즈 버전으로 수록되어 있다. 원곡은 위 영상에서 보다시피 7분여 정도의 러닝타임을 자랑한다.
----
  • [1] 핸섬 잭 : "아, 말조심!(ah, Language!)"
  • [2] 단어가 아니라 말 그대로 목소리로만 대답한다. "ㄴㄴ"(..)정도의 뉘앙스인 셈.
  • [3] 스스로 이 능력을 페이즈 시프트(Phase Shift)라고 부르고 있다. 한국 번역에서는 "전환합니다."로 나온다.
  • [4] 엔젤이 이 베리어의 위력을 보여줬는데 들어가겠다고 손을 넣은 밴딧이 원자단위로 분해됬다! 그런데 로켓 점프로 넘어갈 수 있는듯(...)
  • [5] 몇몇 문들은 컨스트럭터나 터렛을 파괴하지 않으면 안열리므로 자칫하단 첫번째 문에서 막힐수도 있다.
  • [6] 브릭이 자기 부하들을 시켜가지고 공습을 도와줬다.
  • [7] 사실 어느 정도의 눈치챌 만한 부분은 있었다. 인공지능인데 "제길(Dammit)... 어..미안해요." "이런 엿....뭣 같은 일이." "이런 미....련한 작자들." 이런식으로 말하겠느냐 게다가 거기에 욕할까봐 씨..하고 말끝을 흐리기 까지 클랩트랩은 뭔데 그럼
  • [8] 하이페리온의 암살자를 죽이는 퀘스트 중간에 핸섬 잭의 ECHO에서 현재 존재하는 세이렌은 단 6명 뿐이고 그 중 내가 아는 사이렌만 3명이라는 언급으로 암시를 했었다. 그리고 1편을 플레이한 사람이면 엔젤이 자신의 능력을 "페이즈" 어쩌구한 것에서 처음부터 무언가를 알아차렸을 것이다. 또다른 사이렌인 릴리스의 능력은 페이즈 워크이고, 마야의 능력은 페이즈 락이다.
  • [9] 다른 케릭터들은 볼트 헌터들의 에코에 자신의 아바타를 보여주며 송신을 하지만 엔젤을 해킹을해서 위의 시퍼런 얼굴이 나오는 상태로 이야기한다.
  • [10] "모두 내 잘못이야!", "내가 너희를 모두 죽음으로 내몰았어!"
  • [11] 이 DLC 는 티나가 만든 세계관에서 진행된다는 설정이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10-21 12:22:09
Processing time 0.823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