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가문의 수난

last modified: 2013-12-24 17:42:06 by Contributors

가문의 영광 시리즈
가문의 영광 가문의 위기 가문의 부활 가문의 수난 가문의 귀환

Contents

1. 작품 소개
2. 등장인물


고만해 미친놈들아

본격 일본 홍보 영화

1. 작품 소개

가문의 영광 시리즈의 네번째 작품.정식명칭은 가문의 수난 - 가문의 영광 4.

김치 산업이 성공하고 선행을 한 덕분에 출국금지가 풀리자 홍여사 가족은 일본의 수입판매가 저조한 이유및 일본에 홍보도 할겸 처음으로 일본으로 해외여행을 떠나는데,여행도중 돈을 환원하기 위해 들른 은행에서 은행강도 이세키의 강도짓에 휘말리게 된다.이로 인해 해외에서 가문의 수난이 시작되는데..

전작인 가문의 부활이 기대 이하 흥행을 거둬 한동안 보류되었다가 5년만에 나온 가문의 영광 시리즈의 신작.가문의 위기에서 시작되는 트릴로지 시리즈의 네번째 작품으로 감독은 정태원감독으로 교체되었다. 그래서 작품성은 시궁창이다.

하지만 여전히 영화 관객의 반응은 싸늘한 편인데, 무엇보다 흥행은 가까스로 본전을 뽑고 평은 욕만 처먹은 작품 주제에 신작이 나온다는 이유때문인듯...그뿐만이 아니라 이번 극장판에 새로 등장하는 신 캐릭터 2명은 별 비중없이 따로 노는등 작품에 잘 녹아들지 않았다. 문제는 그동안 영화배우로써의 포스를 지켜왔던 신현준이 이 영화 시리즈에 연속적으로 출연해서 영화배우 이미지가 완전 추락해버리고야 만 것이다.[1] 그나마 호평을 받은 배우는 정준하뿐이다. 그나마....

그래도 개봉 첫주에는 149만 관객 동원으로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 최종병기 활을 2위로 밀어냈다. 초반부에 어느정도 흥행중이긴 하지만 여전히 반응은 싸늘한편이라 아직까지는 위기라고 할수 있다. 무엇보다 일본 올로케이션으로 영화 80% 이상을 찍으면서 제작비가 엄청 올랐다고 알려져서 다음주 흥행세가 하락세라면 이 시리즈가 마지막이 될 가능성이 크...클 줄 알았는데 제작사 트위터에 손익분기점이 넘었다며 자축하는 글이 올라왔다....제작사 발표에 의하면(?) 전국 200만 관객으로도 손익분기점이 넘는다고. 하지만 초반부 흥행과 달리 갈수록 순위가 내려가면서 9월 25일까지 5위로 급추락하면서 전국 228만 관객을 모았다.

일단 손익분기점을 건졌다고 하지만 결국 시리즈 최악의 흥행(현재 관객 수로 보면 300만은 고사하고 250만도 넘어서기 힘들다. 게다가 화제를 모으는 도가니의 초반부 대박 속에서 잊혀졌다. 최종관객은 전국관객 236만 7,606명으로 시리즈 최악 흥행이다. 뭐 손익 분기점 넘었다고 하지만 다음 5편이 나올지는 불투명한 상황그나마 7광구를 제쳤다 이었는데 난데없이 리부트하여 문의 영광 1-1이란 제목으로 만들어진다는 기사가 떴다. 하지만 이건 뒤엎어지고 2012년 12월 개봉예정인 가문의 영광 5- 가문의 귀환으로 시리즈를 이어나가게 되었다. 감독은 정용기. 김민정이 주인공을 맡는다고 한다. 문제는 이 영화는 정말 본전도 못찾고 흥행에서도 실패하고야 만다. 평론가 시사회는 뭐 시리즈가 죄다 그러듯 쓰레기급

2. 등장인물

----
  • [1] 어느정도냐면...충무로에서 캐스팅 제의는 기본이고, 배우들이 같이 출연하는걸 기피하는 배우 0순위다. 다른 배우들은 촬영한지 몇년이 지나도 어느정도 연기력&인기를 쌓으면 바로 영화가 개봉이라도 되는데, 이 배우는 찍은지 4년이나 지난 영화 몇편이 아직도 개봉을 못하고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12-24 17:42:06
Processing time 0.088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