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강남1970

last modified: 2015-03-31 00:21:21 by Contributors


이민호 김래원주연의 느와르물로 2015년 1월 21일 개봉했다. 이 인물과는 전혀 관련이 없다.

개요


1970년,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을 무대로 어릴적부터 가난하게 자란 두 젊은 건달 종대(이민호),용기(김래원)가 강남개발을 둘러싼 이권싸움에 끼어들면서 벌어지는 느와르 물이다. 촬영은 2014년 4월 16일부터 2014년 8월 31일까지.


읽을거리


  • 유하감독의 폭력3부작에 해당하는 영화로(전작은 말죽거리 잔혹사,비열한 거리)예고편에서부터 과격한 액션을 보여주고 있다.[1]

  • 오랜만에 스크린에 컴백한 김래원에게 기대하는 팬들이 많다고, 김래원의 명작이랄수있는 해바라기에서의 무자비한 액션씬을 기대하는 팬들이 많다.

  • 걸그룹 AOA설현이 캐스팅되었다. 역할은 이민호가 연기하는 '종대'의 여동생 역할이라고 한다. 2015년 1월 27일에 100만 돌파 공약으로 '사뿐사뿐' 의상 댄스를 보였다.

  • 중국에서도 개봉할 예정이며, 대한민국 버전과 결말이 달라진다.

흥행

강남 1970의 2015년 2월까지의 통계는 218만명에서 끝나서 결국 한국에서는 흥행 실패로 끝났다. [2] 유하 감독의 전작과 비교하자면 비열한 거리는 200만 관객(손익분기점 230만)이었고, 말죽거리 잔혹사는 확실하게 흥행을 했었던 것에 비교하면 한국에서는 어정쩡한 성적을 거둔 것이 사실이다.
흥행 실패의 주된 이유는 김래원의 부족한 활용을 꼽는다. 이민호에 비해서 김래원의 비중이 너무 적은 편이다. 이 좋은 배우를 그렇게 밖에 활용을 못하다니 실제로 김래원은 인터뷰에서 백용기[3]가 원래는 나름 사연과 이유가 있는 악역인데 그냥 단순한 악역이 된 게 아쉽다.라고 털어놓은 적이 있다. 그 외에도 부족한 캐릭터 설명과 약한 감정선도 단점으로 꼽는다.

아무래도 감독판을 기대해 보아야 할 듯. 중국판에서는 제 3의 결말이 나올 예정이라고 한다.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31 00:21:21
Processing time 0.113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