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강재미

last modified: 2013-11-04 23:15:06 by Contributors

애정만만세의 주인공으로, 배우이보영이다.

아버지의 외도와 이혼이 트라우마가 되어 가정에 강한 집착을 보인다. 똑똑하고 착하고 바지런하고 억척스러워서 남편과 함께 죽집을 성공적으로 운영해 가고 있었지만 남편 한정수의 외도와 내연녀의 수작으로 이혼을 당하고 죽집까지 빼앗긴다. 하지만 변동우가 재미의 변호를 담당하게 되면서 힘들 때마다 곁을 지켜주는 모습에 동우에게 호감을 가지게 된다. 그러나 자신과는 다르게 연애를 진지하게 생각하지 않은 모습에 포기하게 되고 그녀를 포기할 수 없던 동우가 진지하게 사귀어보는 것을 권하자 믿어보기로 하면서 제대로 사귀게 된다.

한동안 한정수와 대립하던 중 죽집의 프렌차이즈화를 두고 경합을 벌이게 되고, 동우에게 프로포즈까지 받아서 기뻐하는 것도 잠시 동우가 예전에 자신을 가짜 애인으로 내세우면서 외식업계 CEO라고 거짓말한 것을 진실로 만들고 싶다며 잠시 시간을 달라고 하는 것과 동우가 이혼녀인 사실을 크리스탈 박에게 속이자는 것을 내켜하지 않아 망설이게 되고 그 일로 인해 잠시 동우와 싸우게 된다.

하지만 동우의 진심을 알게 되어 화해를 하고 어쩔 수 없이 크리스탈 박을 속이게 된다. 그러나 전 남편인 한정수에게 약점으로 잡히게 되어 경합을 포기하지 않으면 미래의 시댁에게 니 과거를 불어버리겠다는 등 협박을 당하게 되고 결국 그 사실을 크리스탈 박에게 들키게 된다. 이 점 때문에 크리스탈 박에게 미움을 받게 되고, 크리스탈 박은 이혼녀와 결혼시킬 수 없다면서 반대를 외치게 된다.

그 문제로 동우와 함께 크리스탈 박을 설득하려 하지만, 크리스탈 박이 동우는 친자식이 아니라 업둥이라는 거짓말을 하는 것을 믿게 되고 이 때문에 동우를 불효자로 만들 수 없다고 생각해 그와 헤어지게 된다. 한편 경합에서는 한정수의 온갖 더러운 수법에도 불구하고 결국에는 주인공 보정으로 경합에 우승하게 된다.

연이어 결사코 결혼 반대를 외치던 크리스탈 박이 마음을 바꿔 결혼을 승낙하게 돼서 행복한 일만 남... 은 줄 알았으나 어렵게 엄마인 오정희와 다시 재결합을 한 형도가 상견례를 미루는 등 동우를 피하는 모습을 보이자, 뭔가 눈치를 챘으나 별 일이 아닐 거라며 대수롭게 넘기지만 흑화 변주리에게서 아버지인 형도와 부부였단 사실을 듣고 패닉 상태에 빠지게 된다.

그리고 고민 끝에 동우에게 찾아가서 모든 사실을 털어 놓으며 헤어질 결심을 하지만 손에 큰 화상을 입자, 엄마인 정희에게 동우를 쉽게 잊을 수 없을 것 같다며 괴로워했다. 그리고 이제는 어쩔 수 없다며 동우를 만나서 끝내자고 말하지만 동우는 한 번만 더 그 소리를 하면 무인도로 둘이서만 들어가 살겠다고 엄포를 놓자 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던 차에 주리의 허락이 떨어지게 된다.

그래서 기쁜 마음으로 가족들과 여행을 오게 되고 여행지에서 형도 부부에게 앞으로 잘 살겠다고 다짐을 하게 된다. 그런데 우연히 프렌차이즈 분점을 둘러보던 중 형도가 국제 지원단에 지원한 것을 알게 되고, 어렵게 다시 만난 부모님을 헤어지게 하면서까지 결혼을 할 수 없었던 재미는 약혼식 직전에 동우에게 그만두자고 한다.

약혼식을 할 수 없다고 선언한 이후 죽집에 있었지만, 아버지 강형도가 차에 치였다는 소식을 듣고 병원에 가게 된다. 중태에 빠진 형도가 깨어나길 바라면서 그로부터 2년 후. 결국 변동우와의 결혼에 골인하게 되고, 죽집 CEO가 되어서 상해에 80호 체인점(...)을 낼 정도로 인생의 승리자 테크 트리를 차근 차근 밟아간다.

아이를 축구단을 꾸릴 정도로 만드자는 변동우와 다투고 중국의 체인점 문제로 공항까지 가게 되지만 강형도의 인터뷰에서 상대방에게 서운할 때는 그가 간절히 필요했을 때를 떠올린다며, 지금 이렇게 같이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하다고 말하는 그를 보고 동우에 대한 소중함을 느껴, 다시 집에 돌아와서 처량하게 돌아온 동우를 맞이하고 아이를 축구단처럼 만들려면 시간이 없겠다면서 키스를 하며 해피엔딩.[1]
----
  • [1] 변동우가 강재미와 만난 지 얼마 안되었을 때 변동우가 크리스탈 박에게 강재미를 외식업계 CEO라고 뻥을 치는 장면이 있었는데 결국 그 말은 현실이 되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11-04 23:15:06
Processing time 0.060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