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개나리(김성모)

last modified: 2015-03-29 14:56:15 by Contributors

김성모 화백의 만화 대털 1부의 등장인물.

a0010769_4dae6fd04edf6.jpg
[JPG image (78.05 KB)]

누가보면 프로야구에 광적인 훌리건인줄 알겠다
씨박새끼

전국구 칼잡이로 언제나 복대를 하고 다니며 개나리 스텝으로 상대를 농락한다.

대털이 중반부터 조폭 싸움 얘기로 빠지자 최종보스로 부상한 캐릭터. 실질적인 주인공이라고도 할수 있다.

부하몇명과 단신으로 강남 노른자위를 제패했다는 강캐설정이었으나[1] , 후반 조폭배틀물로 변하면서 엄청난 파워인플레가 발생, 결과적으로 별로 강하지는 않다는 인상이 강하다.

칼잡이들의 기본적인 룰을 무시하고 각종 비겁한 방법을 사용하여 다른 칼잡이들을 차례로 처리하며 조폭세계의 거물로 급부상하게 된다. 지방에 있던 탑클래스 전국구 조폭들에 비하면 실력이 떨어지는 편이지만[2] 주인공급 행운의 소유자여서 각종 위기상황에서 상대편이 자멸하거나 자신의 부하들이 적절하게 등장하여 겨우 이기는 경우도 있었다.(황산에게 총맞고 끝날 뻔하기 직전에 부하들이 등장, 독고는 개나리를 마무리하기 직전에 독고가 환영을 봄, 주형기는 복대까지 뚫었는데 개나리 부하에게 총맞고 사망.)

젊은 시절 테리우스에게 발렸던 적이 있다. 테리우스를 "캔디 남편"이 아니라 "기둥서방"이라고 정확하게 알고 있는걸 보면 순정만화에 일가견이 있는듯.(…)

교강용황산 등이 크게 한판 털자, 이에 관여하여 이익을 챙기고도 모자라 교강용 일행을 이용해먹으려 하고, 황산이 개기자 황산을 병신으로 만들어 버렸다.그것도 2번이나[3]

황산을 형님으로 모시던 교강용은 이에 부산의 테리우스와 결탁하여 개나리와 전면전쟁을 벌인다.

마누라가 있는데, 인천 결호를 닮은(당시 인터넷에서는 "결호가 제비로 변신해서 복수하러 왔다!"는 추측이 나돌았지만, 알고 보니 그냥 닮았을 뿐이다.) 제비와 바람을 피자 제비는 고자로 만들고, 마누라는 파묻어버린다. 이 사건으로 경찰의 추적을 받게되는 분위기도 풍기지만, 결국 경찰에 잡히기 전에 죽었다.

마지막엔 테리우스마저 함정에 빠트려 No.1이 될뻔 했으나 갑자기 난입한 교강용에게 방심하다가 칼침에 복대가 뚫려 사망하게 된다.[4]

최종보스 보정의 무서움을 몸으로 보여준다. 가령 여수 독고와의 싸움에서 독고가 환각을 보지만 않았어도 100% 개나리의 패배로 이어졌을 상황 그리고 주형기와의 싸움에서는 부하에게 총을 쓰게하였다. 하지만 결국 보정이라서 마지막에는 결국 사망했다.[5]

명대사로는
"황산, 이 쌈박한 새퀴!"새퀴?
"아직도 몰랐던 거냐? 전국구 칼잡이라면 복대는 기본중의 기본이라는 거!"
그리고 부끄러운 줄을 알 거라!가 있다!!

등이 있다.

필살기(?) 비슷한 걸로는 개나리스텝과 상하좌우가 아닌 중앙 정도가 있다. 그중 개나리스텝은 묘하게 유행을 타서 제법 많이 알려진편.

'대털 무대포'에서도 등장하는데 거기서는 까무잡잡한 피부로 나오지 않는다. 무대포에서는 취급이 영 안좋다. 강살에게 속아 떼돈을 버는가 싶었으나 그대로 함정에 걸려 체포당한다.

사실 식물계 닉네임으로는 개나리가 유일한 줄 알았지만...김화백의 여인천하에서 진달래라는 이름으로 또 등장한다.

서프라이시아에도 패러디 보스로 출연하는데 이름값 할 정도로 더럽게 어렵다. 현상금으로도 등장하는데 완전 표절…

맥심 2011년 9월호의 김화백 인터뷰에서 개나리의 탄생비화가 나왔다. 경찰서 반장의 인연으로 청부업자와 술을 마시게 되었는데, 눈이 마주치는 순간 호랑이 앞의 염소 마냥 오금이 저렸다고...그 느낌을 잊지 않으려고 그렸던 것이 개나리라 한다.근데 작중 취급이..

돌아온 럭키짱에서는 전사독역을 맡아 리얼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
  • [1] 삼국지로 치면 낙양의 동탁, 일본전국시대로 치면 교토의 노부나가 정도
  • [2] 다만 이는 함께 등장하는 칼잡이나 조폭들이 원체 먼치킨이라 그렇다. 사실 실력 자체는 상당하다.
  • [3] 처음에는 아킬레스만 끊었는데 나중에는 전신의 인대를 끊어놓는다.
  • [4] 이 때 교강용이 닥돌할때 목부분을 노렸다.(이 때 교강용이 몸에 무언가를 착용한 걸 알고 있었다.) 서로 찌른 형국에 자신은 복대라서 끄떡없다고 기세등등하게 애송이라고 모욕하지만 교강용의 무기가 동물의 뼈까지 끊어버리는 물건이라는 걸 모른 채 그대로 복대가 뚫리고 몸이 공중부양된 상태에서 찌른 다음 몇바퀴 돌리기에 말 그대로 끔살당했다.
  • [5]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그를 죽인 교강용은 개나리보다 훨씬 약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9 14:56:15
Processing time 0.079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