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고양이의 보은

last modified: 2015-02-15 09:10:51 by Contributors


猫の恩返し

Contents

1. 개요
2. 줄거리
3. 등장인물
3.1. 인간
3.2. 고양이 사무소
3.3. 고양이 세계
4. 성우진


1. 개요

리타 히로유키 감독의 스튜디오 지브리의 작품. "귀를 기울이면" 의 주인공 츠키시마 시즈쿠가 쓴 이야기라는 설정의 작품으로 스핀 오프 작품에 해당한다. 고양이 남작 바론이 두 작품에 공통적으로 등장한다. 남작의 동료인 무타 역시 귀를 기울이면에 나오는 고양이 문과 동일인물, 아니 동일 고양이.[1] 미야자키 하야오의 요청을 받아 히이라기 아오이의 코믹 "바론 고양이 남작" 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

고양이의 보은을 먼저 본 사람들은 귀를 기울이면이 지킹겐 남작이 나오는 판타지 물인줄 알고 보다가 나름 충격을 먹는다 카더라

바론의 목소리를 담당하는 성우는 주인공과의 균형을 고려하여 "귀를 기울이면" 의 유구치 시게루 에서 카마다 요시히코로 변경되었다.[2] 또한 "귀를 기울이면" 에서 시즈쿠의 목소리를 담당한 혼나 요코가 반 친구 치카 역을 담당하고 있다.

캐치 카피는 "고양이가 되어도 좋지 않을까?"

일본 내 흥행 수입 64.6억엔, DVD와 VHS 비디오 출하 개수는 2007년 5월까지 72만개를 기록했다. 한국에선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이 전국 220만 이상 관객이 본 흥행 성공을 거두고 나서 개봉했는데 마치 이 작품 속편인 양 홍보하며 지브리 애니를 강조해 개봉했으나 전국관객 67만에 그쳤다. 이후 만화판도 나왔고 정발도 되었다. 모리타 히로유키 감독은 한때 미야자키의 후계자로 거론되기도 했지만 남의 재능 죽이는데 천재적이라는 미야자키의 영향 때문이지 그 뒤의 활동이 없다.

주제가는 츠지 아야노의 바람이 되어 (風になる)

2. 줄거리

17살 평범한 여고생 '하루'. 매일매일이 따분하기만 하고 즐거운 일이 하나도 없다. 그날은 늦잠 자서 학교도 지각하고 친구들 앞에서 창피까지 당하고 정말 우울한 날이었다. 집에 가는 길에 우연히 트럭에 치일 뻔한 고양이를 구해주었는데 그 고양이가 몸을 툴툴 털고 일어나 고맙다고 인사를 하는 게 아닌가. 그 순간부터 그녀의 일상은 이상한 일로 변화가 생겼다. '하루' 가 구해준 고양이가 고양이 왕국의 '룬' 왕자라는 것이다. 그날 밤 '하루' 의 집에 찾아온 고양이 떼는 자신들의 왕자를 구해준 보답으로 '룬' 왕자와 결혼해달라는 요청과 함께 앞으로는 행복한 일들만 일어날 것이라는 이상한 말을 남긴 채 사라졌다. 다음날부터 '하루' 는 고양이들이 적극적인 감사인사에 휩싸여 정신없이 보내게 된다. 그러던 중 이상한 목소리에 이끌려 고양이 왕국으로 초대되었다. 늘 깜짝 놀랄 만한 일을 기대해왔던 '하루' 에게 진짜 신기한 일이 생긴 것이다.

고양이 떼에 끌려 들어간 고양이 왕국은 고민도 없고 바쁜 일도 없고 즐거운 일만 가득한 천국 같은 곳이었다. 맛있는 것 실컷 먹고 매일 열리는 파티에 싫은 것은 모두 잊어버릴 수 있는 새로운 세계에서 '하루' 는 갑자기 고양이가 되어도 좋겠다는 생각에 빠진다. 고양이 왕국의 남작 '바룬' 처럼 멋진 신사의 호의도 받고 뚱땡이 '무타' 의 재롱도 볼 수 있어 좋았다. 말투가 어쩐지 초딩 같지만 DVD에 이렇게 쓰여 있으므로 넘어가자 그런데 고양이 왕국의 대왕이 '하루' 를 며느리 감으로 생각하고 '룬' 왕자와 결혼시키겠다고 하자 고민에 빠진다. 고양이 세계에서 대한 호기심도 잠시. 평생 고양이로 사는 것은 끔찍한 일이 아닌가. 과연 '하루' 는 인간의 세계로 다시 돌아갈 수 있을까?

3. 등장인물

3.1. 인간

  • 요시요카 하루 : 주인공. 따분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평범한 여고생. 아침 일찍 일어나는 것에 약하고 늦잠으로 인해 학교 지각이 잦으며 모자 가정이라 어머니가 바쁜 때는 요리 등을 맡고 있다. 이미 학교의 1학년 여학생과 교제중인 클래스 메이트 마치다를 짝사랑하고 있다.

    어느 날 "고양이의 나라" 왕자 룬을 교통 사고 위기에서 우연히 구해주었다가 억지로 그의 결혼 상대로 선정되어 고양이 나라에 끌려갈 위기에 처한다. 어디선가 들려온 이상한 소리에 이끌려 무타의 안내로 도착한 "고양이 사무실" 에서 바론과 만나 모험을 시작한다.

    처음에는 수많은 문제에 부닥뜨리며 "고양이를 도와주지 말아야 했다" 며 후회했지만 바론 등과의 만남, 고양이 나라에서의 분투 등을 통하여 적극적인 심경 변화가 생긴다. 후반에는 도우미 바론을 남성으로 인식하는 지 얼굴을 붉히고 마지막에 아무래도 바론을 좀 좋아하고 있는 거 같다며 솔직하게 고백하기도 한다. 어렸을 때 아기 길고양이 유키에게 쿠키를 준 적이 있으며고양이가 쿠키를 먹어도 괜찮은가 싶지만 일단은 넘어가자 이때부터 고양이의 말을 알아들을 수 있었던 것 같다.

    이야기의 마지막은 극중 다양한 경험에서 온 깨달음 때문인지 늦잠 자던 버릇을 고치며 마치다에 대한 짝사랑을 접고 어깨까지 뻗어있던 머리도 깔끔하게 잘랐다.

  • 요시요카 나오코 : 하루의 어머니. 남편은 없고 단독 주택에서 딸 하루와 둘이서 살고 있다. 패치워크 일로 생계를 때우고 있다.

  • 히로미 : 하루의 반 친구. 라크로스 부에 소속되어 있다. 밝은 성격. 같은 반 친구 탁구부 쓰게를 짝사랑.

  • 치카 : 하루의 반 친구. 안경을 쓰고 있다. 히로미와 탁구부 경기를 보고 있다.

3.2. 고양이 사무소

  • 바론(男爵, Baron Humbert von Gikkingen) : "고양이 사무실" (원작에서는 "지구옥")의 소장. "남작" 이라는 설정으로 신장 30cm 정도의 2족 보행 고양이 수인. 턱시도 차림에 지팡이를 든 신사사 옷차림을 하고 있다. 성격은 어떤 경우에도 냉정 침착, 신사적이며 무타 가라사대 말쑥한 타입.[3] 검술 실력은 일류로 신체 능력도 뛰어나다.[4] 또한 마지막에 하루의 뺨을 어루만지는 장면을 비롯해 왼손을 주로 사용하는 장면이 자주 보인다. 만화판에서는 분노하자 무시무시한 모습을 보이는데, 아무래도 초월적인 힘도 가지고 있는듯 .

  • 무타(르날도 문, Renaldo Moon) : 바론의 동료로 살찐 고양이. 평소에는 교차로를 우왕좌왕하고 있다. 성격이 급하고 까다로우나 원래는 착하고 여차할 땐 의지가 된다. 단 것을 좋아한다(수십 개의 케이크조차 그에게는 부족). 과거 고양이 나라에서 연못의 물고기를 싹쓸이한 적이 있으며 그 사건은 고양이 나라에서 전설의 범죄자 "르날도 문" 으로 알려진 벽화로 그려지기도 하였다. 하루를 높은 계단까지 집어던질 정도로 힘이 장사다. 이름 때문에 돼지(부타)로 오해받는 경우가 많다.

  • 토토 : 바론의 동료 까마귀. 낮에는 까마귀 석상(원작에서는 까치 석상)이지만 사무소가 열리면 살아 움직인다. 무타와 자주 다투지만 어려움에 봉착했을 땐 힘을 맞춘다. 하루와 바론에게 다양한 도움을 주며,날틀 많은 동료 무리를 부를 수 있다.

3.3. 고양이 세계

  • 룬 (야마다 타카유키): 고양이 나라의 왕자. 사랑하는 고양이 유키가 좋아하는 물고기 형태의 과자를 찾아 인간 세계로 왔다가 자동차에 치일 뻔한 것을 하루가 구해준다. 아버지 고양이 임금을 반면교사하기 때문에 아버지와 달리 성실하고 진지한 성격을 하고 있다. 아버지와 같은 오드아이. 막판에 유키에게 프로포즈한다. 원작에서는 영화와 달리 상당히 마이페이스적인 성격. 표정 변화도 영화에 비해 풍부하다.

  • 유키 : 하루가 어릴 적에 만난 흰 고양이. 하루를 돕기 위해 그녀를 "고양이 사무실" 로 이끈 '이상한 목소리' 의 주인공. 어릴 적 하루에게 받은 물고기 모양의 쿠키를 매우 좋아한다. 고양이 왕의 성에서 서빙을 하고 있다. 룬과 연인 관계로 막판에 프로포즈를 받는다. 원작에서는 조금 건방진 성격.

  • 고양이 왕 : 고양이 나라의 임금, 룬의 아버지. 오드아이. 변덕스러운 폭군이지만 최고 권력자이기 때문에 아무도 거역할 수 없다. 룬에겐 다정하지만 하루의 의사를 완전히 무시한 채 두 사람의 결혼을 강행하려고 한다. 그러나 룬이 그의 연인 유키와의 결혼을 고양이 왕 앞에서 발표하면서 하루에게 자기에게 시집오지 않겠냐는 망언을 늘어놓다가 망신을 당한다. 그리고 "하루를 잃느니 차라리 잿더미로 만들어버리겠어!"의 심정으로 탑을 폭파해버리질 않나 여러모로 막간다. 눈 초점도 못맞추는 게 노망이 난 것으로 보이며 결국 영화 마지막에서 룬에게 왕위를 물려주고 은퇴해버린다.
여담으로 살찐 것처럼 보이지만, 만화판에서는 이는 사실 모피로, 벗으면 야윈 몸매라는 것이 드러난다.

  • 나토리 : 고양이 왕의 제 1비서. 매우 유능하며 고양이 왕의 엘리트 측근이다. 냉정하고 침착한 성격으로 고양이 왕의 무리한 명령도 제대로 처리한다. 왕에게 바치는 충성심은 깊지만(마지막에 왕이 은퇴한다고 하자 자신도 그 뒤를 따르겠다고 말한다) 왕보다는 상식인이라서, 왕이 하루와 결혼하자는 본심을 드러내자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준다.님 그건 좀 아닌듯 유일하게 처음에 무타의 정체에 대해서 어렴풋하게 눈치를 챈다. 원작에는 등장하지 않는다.

  • 나토루 : 고양이 왕의 제 2비서. 처진 귀가 특징이고[5] 나토리와 달리 덜렁대는 성격. 하루를 고양이의 나라로 데려왔다.

4. 성우진

한일미 모두 쟁쟁한 배우/성우들이 성우로 참여했는데 일본판/북미판에서는 배우들이 더빙했으나 한국판에서는 전문 성우들을 기용했다.엑스트라에 최문자에 우정신을 썼으면 할말 다했다 ㅎㄷㄷ 차례대로 일본판/한국판/북미판 순.

----
  • [1] 무타의 본명은 르날도 문으로 귀를 기울이면에 나오는 하얗고 뚱뚱한 길고양이 문과 똑같다.
  • [2] 감독 왈 "발랄한 느낌을 내고 싶었다" 는 것. 제작 시점에서 이미 쓰유구치는 활동을 쉬고 있던 상태였다.
  • [3] 만화판에서는 놀랐을 때
  • [4] 원작에서는 무타와 함께 그야말로 순식간에 고양이 왕국 병사들을 넉다운시켜버렸다.패왕색의 패기 영화에서는 아무래도 이건 너무 사기적이라고 생각했는지 좀 너프시켰지만, 고양이 왕과 1대1 검술 결투로 이기는 등 여기서도 충분히 강하다.
  • [5] 묘종이 스코티시 폴드인 듯.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5 09:10:51
Processing time 0.141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