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구엔 반 촘

에어리어88의 등장인물. 성우는 오오츠카 치카오. 한국판 성우는 장광(료코 아버지와 겸역)

전직 베트남 공화국 공군 중위였다. 베트남 전쟁 때는 '킹만식인 호랑이'란 별명을 가졌을 정도로 꽤 명성을 날렸던 인물. 미군 조종사로 베트남 전쟁에 참전한 미키 사이먼과 전쟁 중에도 서로를 알고 있었던 것으로 나온다. 그래서 서로의 과거를 알고 있는 미키와 비교적 가까운 모습을 보이고, 광기어린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여전하나 갈수록 점점 붙임성이 생기고 어린 킴 아바와 죽이 잘 맞는 모습을 보여주며 레귤러진에 합류한다.

실력은 카자마 신미키 사이먼 등에 비길 정도로 뛰어나지만 싸움 그 자체를 즐기며, 사람을 죽이는 것에 희열을 느낀다. 탈출한 상대편의 조종사를 일부러 쫓아가 기관포로 사살할 정도(OVA판은 해리어, 코믹판은 MiG-21). 카자마 신은 그 행동에 "사람죽이는데 전투기 기총을 쓰는 건 낭비다"라고 돌려서 독설을 날렸다. 이 장면은 구엔 반 촘살아남기 위해 싸우고 살인을 하면서 어느새 전쟁과 살인에 물들어 버린 카자마 신그림자임을 알려준다.

OVA판에서는 에어리어 88을 향해 공습해온 반정부군과의 마지막 전투인 지 탈출 공중전을 벌이다가 기관포 탄환을 전부 소모하자 탈출했으나, 자기가 여태까지 해온 것과 똑같이 탈출 중 적기의 기관포에 맞아 목숨을 잃었다.

코믹스에서는 역시 지 탈출 공중전을 벌일 때 미키 사이먼과 최후미에서 추격기들과 격전을 벌이다 기체가 피탄, 피탄시 파편이 탈출장치를 건드리는 바람에 복부에 부상을 입음과 동시에 탈출하게 된다. 뒤에 구하러 온 사이먼과 함께 미키의 F-14를 타고 집결지로 향하나 원체 중상인 데다 출혈이 심해 집결지로 가는 도중에 사망.

탑승기는 F-105 선더치프.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이건 고증오류로 볼 여지가 있다. 이 전투기는 베트남 전쟁 당시 남베트남군에서 쓴 적이 없기 때문인데, 용병 생활을 시작한 후에 새롭게 탑승한 전투기라고 하면 오류는 아니다. 모든 군인 출신 용병들이 자기가 군대에서 몰아본 전투기만 쓰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우습게도 국내 방영당시, 반군 레이더 기지를 폭격하러 갈때 실수로 절벽에 부딪쳐 격추되는 동료를 보고 구엔이 도지(どじ /멍청이)라고 비아냥거리는 걸 우리말 더빙에서도 그대로 "도지"라고 말하는 오류를 저질렀다. 이 부분은 DVD 재녹음에서도 그대로 나오는데 번역자가 도지를 사람 이름으로 본 듯 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0 11:12:10
Processing time 0.032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