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국제사면위원회

last modified: 2015-08-27 23:04:59 by Contributors

  • 상위 항목: NGO

Amnesty International


< 1977년 노벨평화상 수상자 >
(ɔ)

Photograph: JonathunderMedal: Erik Lindberg (1873-1966)

from
1976 - 베티 윌리엄스, 메리드 코리건 국제사면위원회 1978 - 안와르 사다트, 메나헴 베긴

Contents

1. 개요
2. 연혁
3. 비판
3.1. 일부 간부들에 대한 과도한 임금 지급
3.2. 선진국 위주의 편중된 비판
3.3. 증거 조작 의혹
3.4. 가톨릭 교회와의 충돌

1. 개요


알아듣기 쉽게 설명하면 전 세계에 지부가 있고 세계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인권 단체의 슈퍼스타다.

국제앰네스티, 국제사면위원회 또는 앰네스티 인터내셔널은 1961년 영국의 피터 베넨슨 변호사가 시작한 인권운동단체이다. 독재정권의 지배를 받던 포르투갈의 청년이 술자리에서 한 말 때문에 투옥되었다는 이야기를 듣고 인권운동실천을 위해 결성했다. 대한민국을 포함한 150여개 나라에 80여 지부와 110여 이상의 지역사무실을 두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군사정권 시절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살려냈다. 우리나라에서는 오래동안 국가보안법 폐지를 주장해온 것, 이명박정권 시절에 국가인권위원회를 독립기관으로 놔두지 않고 대통령 직속으로 만들어 컨트롤 하려 한다고 비난한 점, 광우병파동 당시 시위자들에 대한 공권력 사용 자제를 요구한 점 등으로 인하여 단순 좌빨로 치급하는 사람들이 많았고, 친정부를 표방하는정게 할배 인터넷 누리꾼들한테 듣보잡 단체[1] 따위로 취급받으며 온갖 욕을 들어먹기도 했다. 그러나 국제 앰네스티는 북한인들의 인권 보호에대한 캠페인에도 앞장서고 있으며[2], 일본군 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보상과 생활대책 마련도 꾸준히 요구하고 있던 단체다. 특히 위안부 문제에 대해서는 엠네스티의 사무총장이 여러번 '피해자들이 사망하기 전에 일본정부가 보상에 앞장서라'고 요구하며 국제 엠네스티 차원의 연대를 표시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정부도 일본한테 직접적으로는 함부로 말 못하는걸 이 사람들은 하고 있다.

즉 엠네스티는 그 어떠한 경우에도 개인이 국가 공권력에게 피해를 입으면 그 해당 개인편에 서주는 사람들이다. 정치나 사상을 떠나서...

세계의 독재자들이 자유인권을 지키는 국제사면위원회의 노력을[3] 막을 수 없다는 내용의 광고.[4]

2015년에는 다시 한 번 큰 관심을 모았는데, 성매매를 처벌하지 말라라는 운동을 시작했기 때문. 기존 인권운동 중에는 성매매에 종사하는 여성을 사회 시스템의 미비로 인하여 '생계형 성매매로 억지로 내몰리는 피해자'로 보면서 보호하자는 정도의 운동은 있었으나, 성매매자 뿐만이 아니라 '성구매자도 처벌하지 말자'라는 주장을 앰네스티 정도의 단체에서 주장하는 것은 처음이기 때문.
http://news.donga.com/Main/3/all/20150803/72836044/1
http://www.huffingtonpost.kr/2015/08/12/story_n_7975056.html


2. 연혁

1961년 5월 28일 "Amnesty 61" 활동으로 인권운동 시작

1961년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일에 영국 런던에 위치한 성공회
회인 성공회 성 마틴 교회에 촛불을 밝힘으로 인권의 소중함을 알림.

1962년 양심수와 가족 구호를 위한 양심수 기금 마련

1970년 이스라엘의 아랍계 양심수 탄압의 실상고발

1974년 9월 11일 실종자들의 사진을 실은 칠레 인권보고서를 작성하여 칠레 피노체트 군사독재정권의 인권침해를 고발.

1976년 11월 16개국 167명의 구금된 노조활동가 명단 발표


1978년 유엔인권상 수상

1979년 아르헨티나 군사독재정권당시 실종자 2,665명에 대한 명단 발표

1984년 제2차 고문반대 캠페인을 전개로 UN에서 고문방지협약을 채택하는 성과를 거둠.

1987년 인권침해와 인종차별에 악용되는 국의 사형제도 보고서 발간

2008년 7월 4일 노마 강 무이코 동아시아 조사관이 한국의 촛불집회 조사 목적으로 방문. 한국 정부경찰과잉진압과 특정 일간지 광고 기업체에 대한 불매운동에 대해 엄단 방침을 밝힌 것등이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표현의 자유인권을 침해하는지 조사. 조사결과가 발표되고 한국어 번역판도 자유 공개되어 많은 이들이 열람하였다.

3. 비판

하지만 사람이 사는 곳이면 의례적으로 따라오는 문제점이 있는데, 국제앰네스티도 예외는 아니다. 영어 위키백과에는 별도항목이 존재한다.

3.1. 일부 간부들에 대한 과도한 임금 지급

3.2. 선진국 위주의 편중된 비판

3.3. 증거 조작 의혹

3.4. 가톨릭 교회와의 충돌


----
  • [1] 엠네스티를 듣보잡 취급 한데서 이 사람들이 70-80년대 격동기의 엠네스티 이름 한 번 들어보지 못 한, 비교적 나이 어린 친구들임을 알 수 있다.
  • [2] 북한 의료체계 붕괴된지 오래라고 실상을 알리거나, 탈북 주민들을 강제 송환시키지 말라고 중국에 탄원서 내는게 이 사람들이다.
  • [3] 여기서는 촛불로 상징된다.
  • [4] 오래된 광고라서 사망한 독재자들도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8-27 23:04:59
Processing time 0.062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