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그렉스

last modified: 2014-10-28 15:18:23 by Contributors

폴아웃:뉴 베가스에 등장하는, 프리사이드 주민.

구울 남성인데 말 걸자마자 대뜸 "(빚 좀 갚게)한 푼 적선합셔" 라고 인사를 한다. 아토믹 랭글러의 수금을 하러 왔다면 돈이 딸린다면서 부족한 돈을 먼저 내놓는데, 여기서 Speech 체크로 마저 가진 거 알고 있다고 털거나 그 얼굴에 문답무용으로 펀치를 갈기고 내놓으라고 할 수도 있다.

여기서 추가로 Speech 60이 된다면 배달부 본인의 몫으로 입고 있는 옷까지 추가수당으로 더 털어낼 수 있다(...) 단, 이는 카르마를 감소시키니 주의.

프랜신 가렛이 미리 말해주지만 눈 주위가 이상하게 생긴 게 특징인데, 이에 관해 신나게 인신공격을 하면[1] "다른 건 참아도 내 눈 욕하는건 못 참아!" 하고 빡쳐서 공격한다. 이 때 죽이면 프리사이드 평판이 상당히 떨어진다.
----
  • [1] 웩, 니 눈깔 진짜 못봐주게 생겼군. 좀비씨 어딜보는거야 날 보라고 등등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28 15:18:23
Processing time 0.097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