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last modified: 2014-03-10 05:58:40 by Contributors


Example.jpg
[JPG image (40.6 KB)]
장르 멜로, 로맨틱 코미디
상영시간 106분
개봉일시 2001.01.13
감독 박흥식
출연 설경구, 전도연, 진희경, 서태화
국내등급 15세이상 관람가


Contents

1. 개요
2. 시놉시스
3. 등장인물
4. 읽을거리
5. 관련용어

1. 개요

2. 시놉시스

한미은행의 입사 5년차 대리 김봉수(설경구)는 이상적인 결혼을 꿈꾸며 새해를 맞아 미래의 아내에게 보내는 영상메시지를 남기는 순정남이다. 그가 가진 결혼생활에 대한 환상은 극심해서 친구의 결혼식에 참석하여 사회를 보는 동안에도 신랑 이름이 아닌 자기 이름으로 잘못 부를 정도.친구는 이 때 뭔 생각을 했을까 한편 은행과 같은 건물에 입주한 학원에서 강사로 일하는 정원주(전도연)은 김봉수를 지켜보며 연심을 품어왔으나 좀처럼 다가가기 힘든 가운데 속앓이만 한다.

민방위훈련의 날, 대피소인 역앞에서 만난 그들은 잠시 기다리려 했으나 급한 마음을 보인 원주를 보고 김봉수는 그녀의 손목을 붙잡고는 인적이 드문 거리를 함께 달리며 목적지에 도착한 뒤, 요구르트를 나눠 마신다. 이 사건을 계기로 원주는 봉수에 대한 일종의 확신을 가진다.

하지만 김봉수는 이후 택시를 타고 귀가하던 도중 다른 차와 충돌하여 병원에 입원하게 되고 병원에서 동창인 태란(진희경)과 만나 서로의 이야기를 하며 가까워진다. 봉수와 태란은 금새 친밀해져 하룻밤을 같이 보내고 그녀의 마스크프린팅 가게에도 자주 가면서 봉수는 그녀와 결혼할 용기를 낸다. 다시 업무에 복귀하고 원주가 찾아왔을 때 입금표에 저녁식사를 앞세워 고백한 원주의 메시지를 장난하지 말라며 돌려보내고 그렇게 둘은 멀어지는데…

3. 등장인물

4. 읽을거리

  • 긴 제목에도 상징성으로 인해 인터넷 상에서 간혹 패러디 된 일이 많다.

  • 김봉수가 일하는 한미은행은 실제했던 은행으로 이후 씨티은행으로 인수합병된다.

  • 감독의 다음 작품인 사랑해 말순씨의 결말과 일부 공통분모를 가지는데, 어린시절 주인공의 어머니가 사망하여 상을 치르는 부분이 그렇다.

  • 두 주연의 필모그래피에서 설경구 전작은 주연데뷔작인 박하사탕이고 이 영화 차기작은 공공의 적오아시스였다. 게다가 전도연 이전 작품은 해피엔드였으니 어느 쪽도 전작과 괴리가 심했던 게 사실.(...) 그 때문인지 미묘하게 흥행은 실패했다.

  • 설경구는 이 영화를 위해 실제로 마술을 배웠다.

5. 관련용어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3-10 05:58:40
Processing time 0.074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