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노스렌드

last modified: 2015-03-22 18:47:30 by Contributors

MMORPG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지역 일람
대도시
스톰윈드 아이언포지 샤트라스 오그리마 언더시티
다르나서스 엑소다르 달라란 썬더 블러프 실버문
일곱 별의 제단 폭풍방패 전쟁의 창 두 달의 제단
칼림도어
듀로타 멀고어 북부 불모의 땅 남부 불모의 땅 돌발톱 산맥
잿빛 골짜기 잊혀진 땅 버섯구름 봉우리 페랄라스 타나리스
안퀴라즈 여명의 설원 악령숲 어둠해안 실리더스
운고로 분화구 먼지진흙 습지대 아즈샤라 달숲 텔드랏실
하늘안개 섬 핏빛안개 섬 하이잘 산 울둠
동부 왕국
엘윈 숲 서부 몰락지대 던 모로 저습지 모단 호수
아라시 고원 티리스팔 숲 언덕마루 구릉지 은빛소나무 숲 동부 내륙지
서부 역병지대 동부 역병지대 영원노래 숲 유령의 땅 쿠엘다나스 섬
저주받은 땅 슬픔의 늪 가시덤불 골짜기 저승바람 고개 이글거리는 협곡
불타는 평원 그늘숲 붉은마루 산맥 황야의 땅 길니아스
무법항 황혼의 고원 톨 바라드
아웃랜드
지옥불 반도 장가르 습지대 테로카르 숲 나그란드 칼날 산맥
어둠달 골짜기 황천의 폭풍
노스렌드
북풍의 땅 울부짖는 협만 용의 안식처 회색 구릉지 수정노래 숲
줄드락 숄라자르 분지 폭풍우 봉우리 얼음왕관
판다리아
비취 숲 네 바람의 계곡 크라사랑 밀림 장막의 계단 쿤라이 봉우리
탕랑 평원 공포의 황무지 영원꽃 골짜기 천둥의 섬 괴수의 섬
영원의 섬
드레노어
서리불꽃 마루 어둠달 골짜기 고르그론드 탈라도르 아라크 첨탑
나그란드 타나안 밀림 아쉬란
기타 지역
케잔 잃어버린 섬 바쉬르 심원의 영지 혼돈의 소용돌이
불의 땅 유랑도



© Uploaded by Olathe from Wikia

1. 개요

Northrend. 워크래프트 시리즈의 등장 지역, 혹은 그 지명. 고대의 전쟁에서 강대한 마력이 폭발한 여파로 하나의 아제로스대륙이 세 개로 쪼개지면서 북쪽으로 떠내려간 대륙 덩어리이다. 대륙의 대부분이 얼음에 덮여있는 곳.

리치 왕으로 인체개조당한 넬쥴이 제일 처음 영향력을 발휘했던 지역이며, 이곳에서 리치 왕은 네루비안을 전멸시키고 다시 일으켜 부하로 써먹고 있다.

1.1. 표기

번역 꼼꼼히 하기로 유명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한국판에서도 '노스렌드'라고 영어 그대로 나오는데, 단순히 번역 안 한 게 아니다. ~랜드land에 익숙한 대다수가 "북쪽에 있는 땅이니까 North+land겠지."라고 착각하기 쉬운데, 영문 철자가 'North-rend 로, '북녘의 땅'이 아니라 북녘으로 갈라진 곳 이다. land(땅) 와 rend(갈라진) 의 차이를 주의하자. 당연히 한글로도 노스드가 아니라 노스드이다.


노스렌드는 동부왕국 북쪽 땅, 즉 로데론부터 아라시 고원까지의 땅을 말한다. 동부 왕국이 사실은 두 개의 대륙이며, 아라시 고원 남부와 저습지 북부 사이에 절벽이 있고 탄돌 교각으로 연결되었다는 사실을 생각하면 잘 알 수 있다. 워크래프트2 시절에는 노스랜드가 지금의 서부역병지대부터 쿠엘탈라스 왕국까지를 칭했다.

2. 워크래프트3

워크래프트3에서 첫 등장할 당시 스트라솔름을 작살낸 공포의 군주 말가니스를 쫓아 온 아서스 메네실의 시점으로 진행되는 휴먼 캠페인 최종부에서 볼 수 있다. 당시 아서스의 군대가 상륙한 지점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서 노스렌드 - 용의 안식처의 망각의 해변이라는 곳에 구현되어 있다. 얼라이언스 유저라면 퀘스트를 통해 이곳에서 워3미션중 일부 내용을 볼 수 있다.

얼음으로 뒤덮인 황량한 땅이며 아서스가 도착하기 전에도 무라딘 브론즈비어드가 자신의 군대와 함께 스컬지와 사투를 벌이고 있었다. 그들은 비밀스런 동굴에서 강력한 룬검 서리한을 찾아내고, 아서스가 무라딘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서리한을 집어꺼낸다. 무라딘은 이 때의 충격으로 실종되고 아서스는 말가니스를 처단한 뒤 로데론으로 떠난다.

확장팩 프로즌 쓰론에서는 타락한 아서스가 살게라스의 눈으로 공격받던 리치 왕의 부름을 받고 돌아온다. 여기에서 그는 아눕아락과 함께 아졸네룹을 탐험하게 된다.

이 캠페인을 진행하다 보면 망각의 괴물(이름 없는 자, 포가튼 원)라는 몹이 등장한다. 정체가 밝혀지지 않아 요그사론이 아니냐는 떡밥이 무성하다. 다만 이녀석의 모습은 눈이 수십개 달려있고 촉수를 소환해대는 등 오히려 크툰에 가까운 모습이다. 플레임 스트라이크와 핑거 오브 데스 등을 시전하며, 데이터상으로는 다크 레인저의 궁극기와 같은 참Charm(=정신지배) 기술을 가지고 있다. 애초에 고대 신 개념은 와우가 개발되면서 구체화되었고, 워크래프트3 개발 당시에는 그냥 이런 컨셉이다라고 잡아두기만 했을 가능성이 높다.

3.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 리치 왕의 분노

그리고 잊혀져가다 불타는 성전의 후속 확장팩인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 리치 왕의 분노에서 재등장한다. 플레이어들이 처음 발을 딛는 곳은 두 지역인데, 북풍의 땅은 온천을 생각나게 하는 습지대가 있고 울부짖는 협만회색 구릉지는 풀이 많은 지역인데다 염소랑 산양을 합쳐놓은 것 같은 생물들이 풀밭위를 뛰어다니고 있다.

게다가 숄라자르 분지운고로 분화구와 유사한 정글이다. 뭐냐 이건. 그래도 나머지 지역들은 대부분 얼음으로 덮여있긴 하지만. 그리고 전지역에서 하늘을 쳐다보면 오로라가 보인다.

그래도 엄청 춥다고 한다. 자세히 보면 모든 캐릭터들이 노스렌드에서는 입김을 내뿜고 있다는 걸 확인 할 수 있을 것이다.

대략 북극이라기 보다는 좀 더 낮은 곳의 알래스카시베리아 정도의 위도/위치이기에 그런 풍경일 것으로 짐작된다.

확장팩이 나오기 전만 해도 리치 왕의 지도 하에 스컬지가 전부 싹쓸이한 줄... 알았는데, 용군단이랑 얼라이언스랑 호드의 활약으로 스컬지는 대부분 얼음왕관에 짱박혀 있다. 스컬지는 의외로 시시한 편이라 그 악명 높은 위세가 아깝다. 현재 워크래프트 팬들에게 푸른용군단과 더불어 많이도 까이는 삽질군단.

대격변이 뜨면서 만렙이 85로 상향되었고, 아웃랜드와 함께 레벨업을 위해 잠시 거쳐가는 장소로 전락했다. 그래도 워크래프트 3부터 이어진 리치 왕 스토리 엔딩을 보기 위해 대격변 템 줄줄 두르고 얼음왕관에 가거나, 희귀 탈것 등을 노리고 오는 만렙들이 있기 때문에 아웃랜드보다는 덜 잊혀진 상황이다.

노스렌드에서 날탈을 타기위해서는 비행조련사에게서 극지비행술을 배워야한다.가격은 400골드.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2 18:47:30
Processing time 0.147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