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다니엘 오스발도


CA 보카 주니어스 No.23
파블로 다니엘 오스발도 (Pablo Daniel Osvaldo)
국적 이탈리아
생년월일 1986년 1월 12일
출생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신장 183cm / 73kg
포지션 스트라이커
유스팀 CA 라누스 (1995~1999)
CA 반필드 (1999~2000)
CA 우라칸 (2000~2005)
소속팀 CA 우라칸 (2005)
아탈란타 BC (2006)
US 레체 (2006~2007)
ACF 피오렌티나 (2007~2009)
볼로냐 FC 1909 (2009~2010)
RCD 에스파뇰 (2010~2011)
AS 로마 (2011~2013)
사우샘프턴 FC (2013~ )
유벤투스 FC (임대) (2014)
FC 인테르나치오날레 밀라노 (임대) (2014~2015)
CA 보카 주니어스 (임대) (2015~ )
국가대표 14경기 4골

Contents

1. 클럽
2. 국가대표
3. 멘탈왕

1. 클럽

9세에 현지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CA 라누스에 입단하였다. CA 반필드를 거쳐 2000년에 CA 우라칸으로 이적하였다. 2005년까지 동 클럽의 유스팀에서 플레이하였다.
2006년 1월 18일 당시 세리에 B의 아탈란타 BC에 입단하였다. 이탈리아의 첫 해는 출전 3경기에서 1골이었다. 7월 25일, 같은 세리에 B의 US 레체에 임대 이적하여 31경기 8득점의 성적을 남겼다. 2007년 8월 13일 이적료 460만 유로에 ACF 피오렌티나로 이적하였다. 9월 29일의 AS 리보르노를 상대로 세리에 A에 첫 출전하였다. 2008년 3월 2일 원정 유벤투스 전에서 후반 추가 시간에 역전골을 넣었다다. 골세레머니로 가브리엘 바티스투타를 흉내 낸 기관총 포즈를 선보이며 20년 만에 유벤투스 전 원정 승리에 기뻐하는 서포터들을 열광시켰다. 또한 마지막 경기가 된 5월 18일의 토리노 전에서 오버헤드 킥 으로 결승골을 넣으며 팀에게 다음 시즌의 챔피언스 리그 출전권을 가져왔다.
이듬해 2008-09 시즌 알베르토 질라르디노 영입에 따라 출전 기회가 감소하였고 겨울에 이적하기를 희망하였다.
2009년 1월 16일, 볼로냐 FC로 이적하였다. 8월 23일의 피오렌티나 전에서 친정 팀 상대로 이적 후 첫 골을 기록하였다. 그러나 볼로냐에서 마르코 디 바이오에게 밀려 생각보다 활약은 적었다.
2010년 1월 11일, 스페인의 RCD 에스파뇰에 임대 이적하였다. 시즌 후반에만 20경기에 출전해 팀 최다인 7골을 넣었고, 6월 3일에 5년 계약으로 완전 이적하였다.
2년차 2010-11 시즌 종반전을 부상으로 탈락했으나 24경기에서 경력 최초의 2자리골이 되는 13득점을 올리는 활약을 보여 유로파 리그 출전권 싸움의 주인공이 되었지만, 클럽 재정 상황의 악화로 오스발도의 판매를 검토하게 되었다.
2011년 8월 25일, AS 로마에 5년 계약, 이적료 총액 1750만 유로에 이적하였다. 볼로냐 시대 이후 1 년 반만에 이탈리아로 복귀하였다. 11월 25일의 우디네세 전 이후 동료 에릭 라멜라를 가격하여 클럽에서 10일 근신 처분 및 벌금이 부과되었다. 또한 2012년 2월 26일의 친정 팀 아탈란타 전에서는 MF 루카 치가리니를 걷어차 퇴장되었고, 2경기 출장 정지 처분을 받았다. 이러한 문제이나 거듭되는 부상에도 불구하고 시즌 전체로는 26경기에서 팀 최다인 11골을 올리며 세리에 A 자신의 첫 두 자리 골을 기록하였다.
2012-13시즌은 16골을 기록하였다. 그러나 2013년 2월 10일의 삼프도리아 전에서 페널티킥을 획득했는데 원래 차는 키커는 프란체스코 토티였지만 그 것을 빼앗아 찼으나 골을 넣지 못하였다. 경기 후 공항에서 서포터와 몸싸움을 벌였다. 그리고, 코파 이탈리아 결승에서 숙적 라치오에 0-1로 패하며 준우승에 그쳐 유로파 리그 출전을 놓쳤다. AS 로마의 감독 대행을 맡고 있던 아우렐리오 안드레아졸리는 오스발도를 선발 투입시키지 않고 후반 교체 투입해 15분의 출장 시간을 줬다. 이에 격분한 오스발도는 경기 후 시상식에 참가하지 않았으며 자신의 SNS에 “니가 바보인걸 인정하는게 더 나을거야. 가서 라치오랑 파티를 즐겨”라는 글을 안드레아졸리 감독 대행에게 남겼다. 이에 격분한 로마 안드레아졸리 감독 대행, 팬들과 오스발도는 설전을 벌였다.
로마에서 문제를 일으킨 오스발도는 결국 컨페드레이션스컵 최종 명단에 들지 못했다. 프란델리 감독은 부임 후 구단에서 퇴장이나 비 매너적인 행동, 프로답지 못한 행동을 보이는 선수들을 '윤리 규정'에 따라 대표팀에서 제외시켰는데 오스발도에게도 그 룰을 적용 했기 때문이다.
구단, 서포터와의 대립은 날로 깊어 갔고, 2013년 8월 18일 에스파뇰 시대의 은사 마우 포체티노가 이끄는 사우샘프턴 FC 이적이 합의되었다. 이적료는 클럽 레코드가 되는 1500만 파운드였다.

2014년 1월 31일 유벤투스 FC로 임대되며 6개월만에 이탈리아 무대로 복귀하였다. 팬들이 그의 멘탈을 우려하여 테베스랑 같이 유폭하지 않을까 하는 이야기도 나왔으나 훌륭하게 적응하며 유럽 무대와 리그에서도 활약해주고 있다. 똑같이 멘탈로 걱정받던 테베스도 잘 적응하는 것을 보면 콘테의 멘탈 관리 스킬이 대단하단 것을 알 수 있다.

2014년 8월 5일 FC 인테르나치오날레로 1시즌 임대되었다. 그러나 인테르에서도 별다른 활약이 없었고, 2015년 2월 CA 보카 주니어스로 임대되었다.

2. 국가대표

아르헨티나와 이탈리아 이중 국적을 소지하고 있었지만 이탈리아 대표팀을 선택하였다. 2007년 11월 16일 U-21 아제르바이잔 대회에 U-21 이탈리아 국가 대표로 첫 출전하였다.
2011년 10월 11일 UEFA EURO 2012 예선에서 북아일랜드 전에 이탈리아 대표팀에 데뷔하였다. 2012년 9월 7일 월드컵 예선 불가리아 전에서 A 매치 첫 골을 포함한 2골을 기록하였다.

3. 멘탈왕

마리오 발로텔리같은 상또라이도 축구하는게 축구판이라지만 이 선수도 사실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아서 그렇지 멘탈이라면 알아주는 선수이다. 여러 가지가 있지만 대표적인 사건을 소개하자면,

프란체스코 토티의 PK 도둑 사건. 팀의 PK 전담 키커를 무시하고 자기가 차고 싶다는 이유로 PK를 찼고, 또 실패까지 했다..

또 소속팀 감독이 자신을 선발로 기용하지 않자 감독을 비꼬는 발언을 해서 국대에서 짤리기도 하고, 동료인 에릭 라멜라 폭행설에도 연루되어 영국에 팔렸다. 그 이후 사우샘프턴 FC에서도 동료를 또 때렸다... 그리고 인테르에서도 2015년 새해 첫경기인 유벤투스전에서 이카르디가 좋은 위치에 있던 자신에게 패스를 주지 않고 탐욕을 부렸단 이유로 격렬하게 분노하여 달려들었다(...) 이카르디는 쿨하게 뒤돌아서 가버리고 구아린이 말렸다는게 함정 인테르 데뷔전이였던 포돌스키도 이카르디가 슛을 때릴 때 좋은 위치로 쇄도했으나 이카르디가 패스를 주지 않자 아스날에서 하던 것처럼 불만을 표출하는 액션을 했으나 이카르디는 거들떠 보지도 않았고 오스발도가 성난 황소처럼 달려드는 것을 보고 첫경기부터 절망했다(...) 또한 경기 후 만치니 감독에게도 대들었다고 한다. 덕분에 다음 경기 명단에 소집되지 않았고 따로 훈련을 하게 되었고, 이로 인해 다시 불만을 떠트리며 2일간 무단으로 훈련을 이탈했다가 인테르에 고소를 당했다(...) 방출 명단에 올랐다. 인테르 부회장인 사네티의 말에 의하면 오스발도가 단순히 만치니에게 대든 수준이 아닌 감독에게 폭행을 가했다고 한다. 팀 동료도 아니고 감독을(...) 물론 팀 동료 때리는 것도 정상적인 행동은 아니지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5 11:16:44
Processing time 0.003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