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더 웜

last modified: 2014-11-26 14:57:43 by Contributors

경고 : 절대로 따라하지 마세요!

이 문서나 상·하위 문서, 관련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에는 자신 또는 상대방에게 신체적·정신적·물질적인 피해를 끼치거나 그러한 위험이 있는 내용을 서술합니다. 혹은 이와 관련된 내용을 다룬 방송, 매체 등에 대해서 서술합니다. 리그베다 위키는 이 문서에 서술된 행위를 절대로 권장하지 않습니다. 숙련자의 지도 또는 체계적인 교육을 받지 않고 서술된 내용을 시도하다 발생하는 신체적·정신적 피해는 리그베다 위키에서 일절 책임지지 않습니다. 또한 이러한 행위를 다룬 실험 또는 매체의 내용은 전문가의 견해와 조언, 각종 사고 방지 대책을 통해 이루어졌습니다. 따라서 서술된 내용을 전문가의 자문이나 동의 없이 절대로 따라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근데 별로 안 위험할 것 같은데[1]

상위 항목: 프로레슬링/기술

스카티 투 하티의 피니쉬 무브로 흔히 '굼벵이 춤'이라고 부르는 동작이자 스카티 투 하티의 존재감을 유지시켜줬던 기술.[2] 그리고 피플즈 엘보우와 함께 피폭자의 마음을 아프게 만드는 피니쉬 무브.

스카티 투 하티가 완전 나락으로 떨어지기 전에는 동작이 이렇게 길지는 않았다. 시작 전 오도방정도 떨지 않았지…만 그때도 시전 시간이 엄청나게 길었다.

시전 시 대사는 "Woo! Woo! Aaaaaaaa! W! O! R! M! Woo~Woo~Woo~ Woo! Woo! Woo!"
기술 동작이 워낙 길다보니까 대사도 상당히 길다(…).

쓰러져 있는 상대의 머리맡에서 오두방정을 떤 뒤 팔다리를 요상하게 벌리고 한쪽 다리로만 펄쩍펄쩍 뛰어 피폭자와 좀 떨어진 거리로 이동한다.

그리고 굼벵이 춤으로 접근한 다음 양팔을 좌우로 크게 흔든 뒤 피폭자의 목에 강렬한 당수를 내리찍어 마무리하는 기술.

이 기술이 시전되면 스카티 투 하티가 방방 뛸 때 관객들은 W! O! R! M! 이라 외치고 굼벵이 춤을 추면 우! 우! 우! 하고 외치는데, 이 때의 반응은 더 락의 피플즈 엘보우 급의 반응이다.

더 쉽게 설명하면 애티튜드 때의 스톤 콜드 등장 급 환호

하지만 시전부터 타격까지의 텀이 너무나 길어 WWE 내에서 가장 오래 걸리는 터라 성공하기 희박한 기술. 거기다 스카티 투 하티가 딱히 푸쉬를 받은 적이 별로 없었기 때문에 덩달아 파워도 약해져 킥 아웃, 즉 씹하기도 하는 안습 피니셔. 다만 해외 투어에서는 성공 확률이 급상승한다고 한다(…).

그나마도 지금은 스카티 투 하티가 방출당한지라 일본이나 미 인디 쪽에서 볼 수 있는 기술. 근데 요즘 유연성이 떨어졌는지 웨이브가 다소 약하다(…).

RAW 15주년 기념 배틀로얄에서도 I.R.S(어윈 R. 샤이스터)[3]를 상대로 간만에 성공시켰다(그게 위 영상).
----
  • [1] 그래도 목에다가 손날 챱을 잘못 날리면 사람 잡기 딱 좋다. 진짜로 내려찍지는 말자.
  • [2] 리그베다 위키에서도 독립된 항목이 있는 '더 웜'에 비해서 사용자인 '스카티 투 하티'는 자버항목에 짤막한 소개가 있을 뿐이다.
  • [3] 2014년 현재 왕성하게 활동중인 브레이 와이어트보 댈러스의 아버지이다. WWE 태그팀 타이틀 5회 획득의 베테랑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1-26 14:57:43
Processing time 0.044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