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시리즈

last modified: 2015-04-13 12:26:25 by Contributors

제목 때문에 검색해서 들어오기 꽤 힘들다. 하오데로 검색하면 들어오기 편하다.

HOD.jpg
[JPG image (43.02 KB)]
오버킬부터 2편까지의 로고.[1]
hodga.jpg
[JPG image (200.04 KB)]
로고의 원형이 된 컨셉아트.[2]

Contents

1. 개요
2. 시리즈
3. 등장인물
3.1. 플레이어 측
3.1.1. AMS 요원
3.1.2. 비 AMS 계열
3.1.3. 유니크 좀비
3.2. NPC
3.2.1. 일반
3.2.2. AMS 요원
3.3. DBR측 인물들
4. 극장판
5. 시리즈별 보스
5.1.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1
5.2.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2
5.3.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3
5.4.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5.4.1.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스페셜
5.5.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오버킬
6. 전일 기록
7. 수수께끼의 남자에 대하여
7.1. 대사
7.2. 해설
8. 오마쥬카메오 출연
8.1. 좀비 리벤지
8.2. 세가 슈퍼스타
8.3. 세가 슈퍼스타 테니스
8.4. 소닉 앤 세가 올스타 레이싱
8.5. 야쿠자 : 흑표범 2
8.6. Children of the Corn: Revelations
8.7. Dog the Bounty Hunter
8.8. 주먹왕 랄프(좀비들 때리려고 잇나)
8.9. 소닉 더 헤지호그 #98
8.10. 베요네타

1. 개요

남코타임 크라이시스 시리즈와 함께 건슈팅 게임의 양대산맥으로 자리잡고 있는 세가의 건슈팅 게임. 바이러스에 감염돼서 좀비로 변한 무리들을 물리치며, 사건의 원흉을 알아가는 게 주된 스토리라인.

한 번의 공격으로 적을 죽일 수 있는 다른 건슈팅 게임과는 달리 여러번 공격해야 죽는 좀비가 적이지만 재장전의 방식은 다른 게임들과 같다. 그 대신 대부분의 적들이 일일히 접근해서 공격을 하며 가끔 튀어나오는 원거리 공격은 거의 확실하게 총으로 튕겨낼 수 있다.
  • 1, 2편의 경우에는 스크린 밖을 조준한 상태에서 방아쇠를 당겨 장전하는데, 총구에 달려있는 센서로 조준 상태를 인식하는 관계로 총구를 손바닥으로 살짝 가린 다음 방아쇠를 당겨도 재장전이 된다.그냥 총 앞부분을 그러쥐고 총구를 검지손가락으로 눌렀다 떼고 눌렀다 떼고 하면 난사가능 다만 2편에서는 방아쇠를 당기지 않고 스크린 밖을 조준해서 장전하는 것도 가능한 버전도 있다.
  • 3편의 경우에는 크고 아름다운 펌프액션 샷건[3]을 채택한 관계로 특성상 더블 플레이를 거의 불가능하게 만들어 버렸고 커맨드를 이용한 자동 장전이 있지만 장전 시간이 수동의 2배. 장전바를 너무 세게 당기는 플레이어가 많아서 장전바가 자주 고장나는 듯 하다. 그래서 펌프액션을 버튼을 누르는 것으로 바꾼 업소가 있기도 하다.
    • 그럼에도 불구하고 간지나게(...) 더블플레이를 하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장전법. 긴소매 옷을 입고 반대편 팔을 굽혀 ㄱ자 모양이 되게 해서 거기에 걸고 펌프하는 방법이 하나. 물론 반팔을 입고 하다간 살이 찝혀 부상당할 수 있으니 주의. 다른 방법으로는 장전바의 중량이 어느 정도 되고 그 중량에 비해 리턴스프링(장전바를 앞으로 미는 스프링)이 약하다는 것을 이용해 터미네이터처럼 샷건을 뒤로 당겼다 빠르게 앞으로 미는 식으로 관성을 이용하여 장전하는 법이 있다.
      다만, 컨트롤러가 더럽게 무거운 관계로 샷건 2정을 이용하여 탄막을 퍼붓는 식의 플레이 밖에는 할 수 없다. 자코 처리에는 좋겠지만 보스의 약점 타격같은 정밀사격은 포기해야한다. 그리고 장전을 할 때마다 여러분의 스테미너는 빠른 속도로 소모될 것이고, 그 무거운 샷건을 2자루나 휘두르는 통에 플레이하면 근육통에 시달릴 것이다.
  • 4편과 4 스페셜에서는 그냥 화면 밖으로 조준을 해주기만 하면 장전이 된다.[4] 센서를 가려도 된다. 또, 총 내부에 들어있는 센서를 이용해서, 컨트롤러를 흔들면 재장전된다. 권총보다는 크고 무겁지만 최소한 샷건보다는 작고 가벼운데다가 권총처럼 한 손으로 들 수 있는 관계로 더블 플레이가 다시 부활.

더블 플레이의 훌륭한 예시. 장전은 영상에서처럼 가로로 눕혀 세로로 흔들어서 장전한다. 브금이 나오는 동안 원핸드로 처리하는 훈훈한 모습은 덤

이 게임의 또다른 특징이라면 보스의 이름이 전부 타로 카드의 메이져 아르카나에서 따왔다는 점. 5편이 남은 상황에서 지금까지 나오지 않은 카드는 High Priestess, Devil, Moon 이 셋 뿐. 이후에 우려먹힐 두 강력후보Justice, Magician과 같이 나올 것으로 추정된다. 그리고 보스마다 약점이 표시되는 것이 또 다른 특징.

1, 2편의 경우 좀비에게 공격당하기 전에 인질을 구하면 인질이 게임 진행에 도움이 되는 아이템을 주기도 한다. 또한 분기가 존재해 1, 2편은 특정 장소에서 무언가를 쏘면 진행경로가 바뀌었고, 3에서는 분기나 조건에 따라 엔딩이 달라졌다. 4편의 경우는 분기를 직접 선택하거나 흔들기 액션을 이용함에 따라 진행경로가 바뀌었다.

1, 2편의 무장은 6발 권총[5]이었으나, 타이핑 오브 데드에서는 키보드(…)[6][7], 3에서는 6발 샷건, 4에서는 30발짜리 서브머신건[8]으로 무장이 바뀐다. 그리고 오버킬은 8발 샷건.

본가 시리즈는 3편 이전의 이야기를 다룬 4까지이며, 4편의 후일담을 다룬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스페셜도 있다. 4편 스페셜은 적당한 크기의 부스 안에 자동차 모형이 있고 거기에 앉아서 플레이를 하는데 앞뒤로 스크린이 있어, 플레이어의 뒤에 좀비가 붙었을 경우 차가 180도 돌아서 뒤에 있는 스크린으로 플레이를 하게 된다.

그리고 4편의 가챠플레이(특수 상황에서 컨트롤러를 흔들어 탈출)는 버튼식으로 바뀌었는데 하필 버튼이 한 개라 두 플레이어가 손이 충돌하는 사태가 벌어진다고 한다.[9] 한국에서는 비싼 기판 가격 때문에 들어오지 못했으나 PS3로 합본 이식되면서 국내에서도 어렵지 않게 플레이해볼 수 있다. 대명 리조트의 오락실에 4편이 일어 자막으로 존재한다. 한 판에 1,000원

3편 이전까지만 해도 플레이어의 재량에 따라서 좀비의 상반신을 완전히 박살내는 게 가능할 정도의 신체 파괴가 가능했지만 4는 그냥 투두두둑...좀비가 박살나지 않고 피부만 찢어진다.

다른 건슈팅 게임과는 달리, 이쪽은 스토리가 1에서부터 이어지며 각 인물들간의 관계가 확실하다는 특징이 있다.[10]

참고로 최종 보스의 약점이 언제나 분석불가로 나오지만 어딜봐도 약점으로밖에 보이지 않는 부위가 꼭 한군데씩 티나게 보인다는 전통이 있다.

우베 볼이 영화화를 담당하기도 했다. 당연하게도(…) 극장판은 쓰레기다. 그리고 비디오 영화로 2도 나왔는데 우베 볼이 아닌 다른 사람이 감독했는데 이것도 영 아니올시다 평가를 받으면서도...최소한 우베 볼이 감독한 1에 견주면 그나마 낫다! 평가를 받고 있다...대체 1이 얼마나 쓰레기급이면 이 범작이 걸작(?)으로 평가받을까.

그리고 2010년 가을, 이번엔 같은 회사에 속한 카무로쵸의 세계마수를 뻗친 것이 공개되었다.

스핀오프 작품으로 좀비 리벤지라는 액션 게임이 있다. 이쪽에서는 총뿐 아니라 주먹으로 때려잡는다. 본편의 주인공들이 무지 약해보인다. 하지만 때때로 무기로 클리어한 유저도 있다.

자사소닉 앤 세가 올스타 레이싱에도 참전했으며, 심지어 한 팬에 의해 베요네타와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를 믹스한 팬 이미지인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클라이맥스 에디션-이 나오기도 했다.

애석하게도 이제는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전 시리즈가 HD화와 함께 비하인드 스토리(해당 작품 엔딩 이후의 이야기)를 추가하여 재발매할 때도 되었건만, 시대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HD화+리마스터되어 다시 발매된 작품은 오버킬을 제하면 단 하나도 없으며, 거기다 자사의 타 작품 인물들(베요네타, 하츠네 미쿠 등)이 찬조출연은커녕 조연이나 게스트로 등장한 적이 하나도 없다. 게다가 결정적으로, 4EX를 제외하고는 일본어 더빙판이 없고, 전체 작품의 DLC도 없다! 이제는 4 PC판 및 5탄와 관련 DLC가 나올 때도 되었건만, 4 스페셜 이후로 오락실판 시리즈가 안 나온지 벌써 5년이다.

2. 시리즈

옆은 이식된 기종들. 참고로 1~3까지는 PC판이 있었으나 4에서부터는 PC판이 없고 리마스터 버전 및 DLC는 아예 없다.(오버킬은 리마스터 버전이 있다.)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 세가 새턴, PC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2 - 드림캐스트, PC, XBOX(이식판 3편의 클리어 특전), wii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3 - XBOX(360에서 플레이 가능), PC, wii(2와 세트), PS3(PSN)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 PS3(PSN, 4스페셜도 수록돼있다.)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스페셜 - PS3(PSN, 이식판 4에 수록)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EX - 현재 유일하게 가정용으로 이식되지 않았다. 일종의 미니게임 모음집. 완벽한 스핀오프다.
  • 더 타이핑 오브 더 데드 - 드림캐스트, PC, PS2, iOS[11], 놀랍게도 아케이드판이 있었다!
  • 더 타이핑 오브 더 데드 2 - PC
  • 더 타이핑 오브 더 데드 오버킬 -PC
  • 더 핀볼 오브 더 데드 - GBA
  • 하우스 오브 더 데드 - 우베 볼이 감독한 괴작 영화이다. 왠지 앞의 The가 빠졌다.
  • 하우스 오브 더 데드 2 - 마이클 허스트 감독이 만든 영화이다. 이 역시 괴작으로 평가받는다.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오버킬 - wii로 나온 유일한 작품. wii의 특징인 위모트를 참 잘 활용한 작품중 하나. 게임의 형식은 이오하자드 건 서바이버와 유사하나 그 게임성은 차원이 다르다. 이후 시리즈 최초로 리마스터 버전이 나왔으며 아케이드로는 이식되지 않았으나 PC판으로는 일반 모드와 타이핑 모드의 합본인 더 타이핑 오브 더 데드 오버킬이 현재 스팀에서 판매 중
  • 좀비 리벤지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의 스핀오프 작품으로 벨트스크롤 액션게임

여담으로, 2편은 NAOMI 기판의 런칭작, 3편은 Chihiro 기판의 런칭작, 4편은 LINDBERGH 기판의 런칭작이다. 다른 양대 건슈팅 게임 제작사의 격투게임이 생각난다.

시나리오는 오버킬 → 1 → 2 → 4 → 4 스페셜 → 3. 여담으로 스토리가 바이오 해저드와 약간 비슷한 느낌을 주는데, 바이오 해저드 시리즈는 엄브렐러라는 목표가 있었다는 점에서 다르다.

3. 등장인물

3.1. 플레이어 측

1P인 작품은 빨간색으로 2P인 작품은 파란색으로 1P, 2P선택이 가능한 작품은 보라색으로 표시한다. 단 코스츔 변경으로 바뀌는것은 제외

3.1.1. AMS 요원

  • 토마스 로건 - 1, 2, 3
    2편에선 엔딩장면에서만 등장하며 3편에선 초반에만 플레이 할수있다.
  • 요원 G - 1, 2, 3, 4, 4 스페셜, 오버킬
    1편과 3은 2P로 이후로는 4 스페셜과 오버킬에선 1P로 나온다. 2편에선 초반에 잠시 등장하고 퇴장하며 4편에선 엔딩장면에서 등장한다. 한마디로 모든 본편 시리즈에 등장했다.[12]
  • 제임스 테일러 - 2, 4
  • 개리 스튜어트 - 2, 4
    4편에선 마지막 스테이지 직전에 나오는 영상끝에 당시의 제임스와 함께 골드맨에게 총을 겨누는 장면으로 등장한다.
  • 댄 테일러 - 3
    제임스 테일러의 사촌으로 3편 초반에 토마스 로건과 함께 골드맨의 연구소에 잠입하지만 데스에게 살해당하는 1회용 플레이어 캐릭터
  • 케이트 그린 - 4, 4 스페셜
  • 스틱 브라이트링 - 좀비 리벤지
  • 린다 롯타 - 좀비 리벤지

3.1.2. 비 AMS 계열

  • 리사 로건 - 3
  • 다니엘 큐리안 - 3
    1편의 원흉인 Dr. 로이 큐리안의 아들로 1편에서는 세가 세턴판 매뉴얼에서만 언급된다.
  • 아이작 워싱턴 - 오버킬
    유일한 흑인. 3의 리사 로건보다 상당히 심한 욕설로 유명하며, 행방불명된 아버지를 찾고자 요원G와 동행한다.
  • 발라 건즈 - 오버킬
  • 캔디 스트라이퍼 - 오버킬
  • 리키야 부스지마 - 좀비 리벤지
    일본에서 파견된 요원으로 내무성 특무조사과에 소속되어 있다.

3.1.3. 유니크 좀비

  • 조비오 - EX
    덩치 큰 장신의 남자 좀비
  • 조비코 - EX
    금발의 포니테일을 한 여자 좀비

3.2.1. 일반

  • 소피 리처드 -> (결혼 후)소피 R.로건 - 1
    토마스 로건의 연인이자 아내. 전 DBR 연구원으로, 큐리안 저택 사건 이후 로건과 결혼, 골드맨 사건 날 딸 리사 로건을 낳게 되었다. 3에서는 직접 등장은 없고 리사 로건의 대사에서 언급만 된다. 연령은 1에서는 29세, 3에서는 49세이다. 1편의 PC판은 캐릭터 모델링을 1P, 2P 관계없이 소피로 바꿀 수 있다.[13]
  • 재스퍼 건스 - 오버킬
  • 요코 - 좀비 리벤지
  • 제드 - 좀비 리벤지

3.3. DBR측 인물들

  • Dr. 로이 큐리안 - 1, 3, EX
    1편의 큐리안 저택 사건의 원흉. 하지만 3에서 밝혀진 바에 의하면 처음부터 나쁜 사람은 아니었다. 외아들 다니엘이 원인불명의 난치병에 걸려 사경을 헤매고 있을 때 반드시 살려내겠다는 신념으로 만병통치약백신을 제작했지만 제작 과정에서 무언가를 깨닫고는 서서히 미쳐간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이로 인해 비인도적인 실험이 계속되면서 로건의 아내인 소피 리처드를 포함한 연구원들이 줄줄이 사퇴하고 설상가상으로 갑작스런 해고로 인해 3에서 밝혀진 순수했던 이미지가 망가져버렸다. EX에서도 등장하는데, 아주 제대로 익살스럽게 바뀌었다. 참고로 극장판에서 쓰인 가명은 루돌프 루디 큐리안이다.
  • 케일럽 골드맨 - 2, 4
    2편의 골드맨 사건의 원흉
  • 수수께끼의 남자 - 3, 4, 4 스페셜
    모든 사건의 진정한 원흉으로 DBR사의 회장
  • 파파 시저스 - 오버킬
  • 클레멘트 달링 - 오버킬

4. 극장판

우베 볼이 감독을 맡은 영화.#
판도라의 상자

5. 시리즈별 보스


이 작품에 등장하는 보스들은 전부 타로 카드의 메이저 아르카나에서 이름과 컨셉을 따왔다. 현재까지 나오지 않은 이름(4 스페셜까지의 미사용 타롯카드)은 하이 프리스티스(The High Priestess), 데빌(The Devil), 문(The Moon), 그리고 타로 카드의 마이너 아르카나.
보스와의 전투 개시 전에는 약점이 되는 부위가 표시되지만, 최종 보스만은 약점이 표시되지 않는다.(불명, 분석 불능 등)그래도 깰 사람은 다 깬다.

그리고 챕터 1의 보스는 반드시 두 번 상대하게 되는 전통이 있다. 4는 스페셜에서 재등장함으로써 해당.
이전 작들의 경우 체력 게이지가 전부였지만, 3부터는 추격전 개념의 추가와 1~2에서 좁았던 보스전 무대가 넓어지면서 보스전 난이도가 상승, 체력 게이지 외에도 공격 게이지(체력 게이지 밑에 있다.)가 추가되어 한발로 공격을 캔슬시키는 것이 아니라 약점을 집중공격하여 공격을 캔슬시켜야 하고 타이밍을 놓치면 무조건 공격받는다.

그리고 최종 보스는 체력 게이지와 공격 게이지가 별개로 소모되고 전용 테마음이 존재한다.(예외도 있다.) 전용 테마음이 있으면 ★표시.

덤으로 대부분의 보스들 타입은 인간형이지만, 비 인간형(짐승, 짐승인간, 식물인간, 곤충인간, 골렘 등)도 가끔 있으며(최종 보스의 경우는 기계인간) 자코들과는 달리 각자의 역할(돌격대, 지역방어 등)을 맡고 있고, 고유의 타로카드 번호가 있다. 거기다 최종 보스 이하의 몇몇 보스는 머리가 좋아서 언어를 구사하거나 자코들을 지휘하기도 한다. 물론 짐승형을 제하고, 인간형이라고 다 머리가 좋고 말을 할 수 있는 건 아니며, 그 반대급부로 비 인간형이라고 전부 지능이 낮고 말을 못하는 것도 아니다.

큐리안이나 골드맨이 직접적으로 연관이 없는 오버킬은 타로카드와 연관이 없는 이름이 붙어 있다.

5.3.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3

Dr. 로이(루돌프) 큐리안이 제작했지만, 큐리안의 사후에도 그대로 남은 것.

5.4.1.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스페셜

6. 전일 기록


1은 2P로 플레이시 라이프를 주는 연구원 구조시 라이프가 안들어온다던가, 종장의 부활 행드맨을 격파했을때 격파점수가 안들어오는 버그가 있기 때문에 압도적으로 1P가 유리하다. 배경에 멀리 떨어져있는 좀비들 및 박쥐 몬스터의 머리를 맞췄을때 점수가 또 높아지기 때문에 정밀 사격 능력도 필요하다.

2는 좀비에게 머리만 맞춰서 공격할 경우 이게 연쇄가 되면서 점수가 더 늘어나는 숨겨진 시스템 헤드샷 콤보와 죽은 좀비에게 추가공격이 가능한 추가공격 시스템 덕에 스코어링이 4 이상으로 뜨거웠다고 전해진다. 허나 스코어링 관련 2가지 버그가 밝혀지면서 열기가 팍 식어서 스코어링을 관둔 사람이 속출했다고 전해진다. 하나는 저지먼트전에서 배경에 있는 간판을 막 쏘면 나오는 명중률 뻥튀기 버그, 또 하나는 에비탄 머리 내구 무한 버그. 전자는 너무 과다하게 행하면 점수부분 1자리 숫자에 컨티뉴한것도 아닌데 1이 붙는다거나 하는 괴현상이 있고, 후자의 버그는 헤드 콤보 점수가 최대한인 상태여야한다는 사전준비가 필요한데, 이 버그와 헤드 콤보의 시너지 현상으로 기존에 얻을 수 있는 2배 이상의 기록이 나오게 되었다. 이후 한동안 경신이 없었다가 11년만에 3천점 가량 경신되었다. #

4는 대륙에서 71만점 오버가 확인되고 있지만, 해당 71만점의 정체는 초기 라이프 5, 최대 라이프 5로 셋팅을 변경해서 찍은 우소스코어다.

애초에 스코어 경쟁의 의의는 모든 유저들이 공평한 조건하에서 경쟁을 벌이는 것에 의미가 있다는 점을 생각해보면 우소 스코어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특히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의 경우에는 초기 라이프/최대 라이프 세팅이 어떻게 되어있느냐에 따라서 최종 스코어에도 큰 영향을 준다는 점을 감안해보면 자신의 실력을 기초로 한 정당행위가 아닌 엄연한 꼼수를 활용한 부정행위[14]

7. 수수께끼의 남자에 대하여

© Uploaded by Kori-Maru from Wikia

모든 사건의 진정한 원흉으로 DBR사의 회장[15]

7.1. 대사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Goldman, you are soft. These wretched humans have no need of hope. Soon, the true end shall begin...There is more than one Pandora's Box."
    "골드맨, 넌 물러터졌어. 저 비참한 인류에게 희망 따위는 필요없다고. 곧 진정한 종말이 시작될 거다…판도라의 상자는 하나만 있는 게 아냐."
    (멀티 엔딩 중 하나에서, 첫 번째 판도라의 상자이자 최종 보스 사천왕인 더 월드가 죽은 뒤 하는 말)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4 스페셜
    "So, Pandora's Box has been closed. That is, if there's any hope left, 'The Wheel Of Fate' cannot be stopped."
    "그래, 판도라의 상자가 닫혔는가. 그 말은 희망이라는 게 있다 해도 '휠 오브 페이트'를 막을 수 없다는 것이겠지."[16]
    (두 번째 판도라의 상자로 추측되는 매지션의 복제생산이 실패로 끝나자 하는 말)

  •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3
    "It appears that he didn't understand its true purpose..."
    "아무래도 그는 이것의 진정한 목적을 이해하지 못한 것 같군…."
    (휠 오브 페이트가 죽은 뒤 그것의 토대가 되었던 유전자[17]를 가져가며 하는 말)

7.2. 해설

3과 4, 4 스페셜 엔딩에 나와 이런 말들을 남기는 수수께끼의 남자의 정체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는다. 일단 그럴듯한 가능성들을 나열해 보면
  • 큐리엔 박사의 아들 대니얼이다.
  • 하오데 2에 나왔던 해리 해리스이다.
  • 골드맨이다.
  • 오버킬에 등장한 파파 시저스다.
  • 존재가 전혀 언급되지 않았던 제 3의 흑막(4의 멀티엔딩에 나오는 남자 포함).

다니엘 설 - 엔딩 당시의 대사가 증거. 3의 노멀 엔딩을 보면 다니엘이 떠나기 전에 독백을 하는데, 대략 전문은 다음과 같다. "아버지의 노력은 헛되게 하지 않을게요. 인류가 다시 잘못된 길을 가거든...이 곳에 또 돌아오죠." 분위기상으로 봐서 아버지 큐리엔 박사의 연구를 토대로 백신을 만들겠다는 얘기가 된다(마지막 탄 중간에 로건을 발견했을 때 로건이 다니엘을 소개하면서 '이 사태를 막을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라고 한다). 문제는 이걸 긍정적으로 해석한다면 인류의 희망이 되겠다는 뜻이겠지만,[18] 반대로 부정적으로 해석하면 "인류가 또 잘못된 길을 가면 내가 좀비 사태를 다시 일으키겠다"는 얘기가 된다. 아버지의 노력은 좀비 바이러스를 개발한 것, 인류가 잘못된 길을 간다는 표현은 아버지 큐리엔 박사의 말과 동일하며(큐리안의 인격을 가진 '휠 오브 페이트'가 죽기 전에 인류는 잘못되었다고 한다), 또 돌아오겠다는 말은... 현재로서는 불명이나, 향후 매지션보다 막강한 메이저 아르카나인 하이 프리스티스(The High Priestess), 데빌(The Devil), 문(The Moon), 그리고 타로 카드의 마이너 아르카나와 최종보스 사천왕, 그리고 전작들의 몇몇 스테이지 보스가 등장하는 5에서 해답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이 설의 반박 근거는 다니엘과 생김새 및 옷차림이 전혀 다르다는 점(미스테리맨은 안경도 없고 머리모양도 다르다), 그리고 미스테리맨은 "한쪽 다리가 절름발이"인 반면, 다니엘은 골드맨처럼 다리가 멀쩡하다. 게다가 4와 4 스페셜은 3보다 과거의 이야기인데, 다니엘은 3의 시간대까지 계속 휠 오브 페이트를 관리하고 있었기에 시간상 맞지 않는다. 하지만 시간이 표시되지 않기에 한참 뒤에 온 것이라면 얘기는 달라진다. 게다가 3가 스토리상 가장 나중이라 가능성이 없지는 않다. 물론 멀쩡한 다리와 젊은 나이에 안경, 그리고 인류의 희망이 될 가능성을 이유로 골드맨이나 파파 시저스 못지않게 다니엘이 수수께끼의 남자라 생각하기에는 좀 부족하지만.

해리 해리스 설- 2 이후 4, 4 스페셜, 3에서부터 등장하는 것으로 보아 시간적으로 맞으며, 다리를 저는 이유는 2-4의 보스, 스트렝스에게 부상을 당하여 그랬기 때문이고, 골드맨에게 물러 터졌다는 말을 하는 것도 스트렝스에게 당한 것이기 때문일 것이다. 아마 AMS를 배신한 이유는 모든 사건이 마무리된 후 무언가를 보았거나 미처버려 인간을 싫어하게 된 것일 수도 있다. 그리고 옷차림도 검은색, 검은색 머리로 보아 더더욱 확신이 들게 만든다. 선글라스가 없다는 게 문제지만.

골드맨 설 - 옷차림이 비슷하고 머리도 똑같은 검은색(매우 잠깐이지만 색깔 정도는 확인할 수 있다)이지만, 다니엘과 마찬가지로 안경을 끼고 있고, 다리는 멀쩡하며 시간대 또한 안 맞는다(3가 4보다 나중). 그리고 결정적으로 4의 엔딩에서 미스테리맨은 골드맨이 물러터졌다는 발언을 하는데, 그게 골드맨이 자신을 질책하는 발언일리는 없다. 4의 골드맨 엔딩이 케이트가 떠나고 수수께끼의 남자가 나타나고 G가 제임스가 더 월드와 함께 죽은 곳에 등장한 시각과 비슷하기는 한데, 아마도 비록 수수께끼의 남자는 아니지만, 골드맨 엔딩에서 골드맨의 진짜 정체를 알 수 있을 듯 하다.

파파 시저스 설 - 오버킬 항목 참조. 오버킬의 흑막인 '파파 시저스'가 나오면서 이쪽이 진 미스테리맨이라는 설이 생겼다. 3편과 4편의 분기 엔딩의 남자는 다리를 저는데, 오버킬의 파파 시저스 역시 주인공이 쏜 총에 다리를 맞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작중 후반부에 오버킬의 진정한 흑막이 밝혀진데다가 시저스는 그때 사망했고, 시저스가 남긴 유언에서는 오히려 자신의 행동에 죄책감을 느끼며 훗날의 일에 대해 경고하는 예언[19]이 있어 이 설 또한 신빙성이 떨어졌다. 따라서 파파 시저스는 수수께끼의 남자라 생각하기엔 너무 부족하다.

제 3의 흑막 설 - 3의 분기엔딩과 4, 4 스페셜의 분기엔딩에 나오는 남자가 같다는 설. 둘 다 관절염으로 인한 절름발이에 똑같이 떡밥 제조기라는 점에서 비슷하지만, 외모가 좀 다르다. 또한 하우스 오브 데드 스페셜의 플레이 영상을 참고하면 알겠지만, 거기서 등장하는 G는 3가 아닌 1, 2의 복장을 하고 있다(흑색 올백머리에 검은 정장). 그리고 이 복장은 묘하게도 4의 골드맨과 3의 남자가 입고 있는 옷과 색깔이 약간 비슷하다(물론 3에서 G는 군데군데 새치에 회색 조끼를 입고 있으므로 3의 남자와 동일인물은 아니다. 하지만 다니엘 때처럼 시간이 흘렀다고 가정한다면?). 다만 두 시리즈가 연대가 맞지 않기 때문에 단순히 가능성만 던지기 위해 비슷하게 묘사했을 가능성도 있다.

가장 명쾌한 결론은 후속작 겸 최종작 예고(오버킬은 1의 7년 전 이야기를 다루고 있으므로 정식으로 인정된다. 번외판이나 파생작은 본판 스토리와는 한참 멀어서 논외. 당연하지만, 극장판은 아예 실패작이다.). 앞서 묘사한 대로 게임 무대를 일본으로 옮겼을지도 모른다. 게다가 4의 마지막 탄인 골드맨의 집무실로 가는 복도는 쟈포네스크 속성이 강하다[20]는 점에서 그 힌트를 찾을 수 있을지도.

참고 떡밥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2012년 9월 7일, 제작자 오다 타케시와의 인터뷰(최하단 참고)에서 '기존 시리즈에 나왔던 인물인가, 새로운 인물인가'를 묻자 3과 4 사이의 인물이며(=기존에 등장했던 캐릭터가 아니며), 후속작이 나오게 되면 이 인물 위주로 스토리를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덧붙여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1의 과거 시점을 다루게 되면 AMS가 설립된 이유도 밝히겠다고 한다. 그런데 죄다 "신작이 나오게 되면"으로 답변해서 하나도 신빙성이 없어 보인다 게다가 1편 과거인 오버킬에서는 이미 AMS가 설립된 이후인데?[21]

8. 오마쥬카메오 출연

주로 영화나 애니메이션, 자사 작품 및 게임에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시리즈에 관련된 것들이 잠깐 등장한다. 출처는 여기.

8.1. 좀비 리벤지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와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는 스핀오프 작품으로 벨트스크롤 액션게임이다.

8.2. 세가 슈퍼스타

8.3. 세가 슈퍼스타 테니스

8.4. 소닉 앤 세가 올스타 레이싱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 EX의 주인공인 조비오, 조비코 두 좀비들이 게임내에 등장한다.

8.5. 야쿠자 : 흑표범 2

8.6. Children of the Corn: Revelations

8.7. Dog the Bounty Hunter

8.8. 주먹왕 랄프(좀비들 때리려고 잇나)

8.9. 소닉 더 헤지호그 #98

8.10. 베요네타

사천왕 유스티시아가 3의 식물인간형 보스 선의 오마쥬가 아닐까 싶다. 덤으로 천사들을 보여주는 씬이 1과 2에서 메모지로 보스들을 소개하는 것과 비슷하다. 차이점이라면 베요네타는 책으로 천사들을 보여준다.
----
  • [1] 3편부터는 로고가 불규칙하다. 아마도 옛날 호러 무비를 떠올릴듯한 촌스러운 디자인 때문인듯.
  • [2] 자세히 보면 죽어가는 좀비를 로건이 바라보고 있는데, 총을 든 남자와 남자를 향해 뻗은 손은 여기서 따온 듯 하다.
  • [3] 그런데 실제 물건과 달리, 한번 바를 당기면 6발을 연속으로 쏜다.
  • [4] 이전에 나온 버츄어캅3도 이 방식. 버츄어캅3에 있는 페달은 장전용이 아니라 E.S 시스템-매트릭스 같은 시스템이다-을 위한 것.
  • [5] 권총 컨트롤러와 달리 게임 내에서는 리볼버로 추정된다.
  • [6] 게임내 컷씬에서도 진짜 키보드를 들고 달린다.(...) 참고로 등에는 드림캐스트 기기판이 붙어 있다. 3을 기반으로 한 2편에서는 샷건에 키보드가 달렸다.(...)
  • [7] 더 말하자면 타이핑 오브 데드는 지금의 타자 연습 프로그램에 있는 게임처럼 플레이 하는 방식이다. 좀비 가슴에 푯말이 달려있는데 그대로 타이핑 한다. 난이도에 따라 단어 길이가 늘어나며 제대로 못 쳐도 바로 죽는 일은 없으나 좀비가 다가오기 때문에 빨리 쳐내야 한다. 문제는 타이핑해야할 순서인데 좀비가 쌍으로 올 경우 먼저 맞힌 것부터 시작한다. 이 게임은 멀리 있는 좀비를 죽일 수가 없어 웬만해선 점수 보다는 생존이 필수. 원조는 드림 케스트. 여담으로 드림케스트에 쓰는 조이 패드는 자판이 붙어 있다!
  • [8] 컨트롤러와 게임 내의 모델링은 딱 봐도 SMG의 대명사+수류탄이다.
  • [9] 콘솔판은 4 오리지널과 동일.
  • [10] 타임 크라이시스 정규 시리즈에서 와일드 독이 개근 출연하는 정도.
  • [11] Flick of the Dead란 제목으로 이식, 일본 앱스토어에만 있다.
  • [12] 극장판에도 토마스 로건과 함께 등장했으며 좀비 리벤지에도 첫 스테이지 시작전 브리핑을 하는 노트북의 바탕화면에 토마스 로건과 G의 이름과 얼굴 아이콘이 있다
  • [13] 다른 모델링으로는 로건2와 G2, 연구원 등이 있다. 로건2와 G2는 초기설정인 듯.
  • [14] 참고로 이 게임의 디폴트 세팅은 난이도 노멀 / 초기 라이프 3 / 최대 라이프 5 세팅이다.
  • [15] 이 사진은 더 하우스 오브 더 데드4 플레이스테이션3판에서 도전과제를 달성하면 나오는 것으로 보인다.
  • [16] 여기서 말하는 '희망'은 오로지 큐리안&골드맨&수수께끼의 남자 입장에서의 희망, 즉 좀비 유전자를 얘기한다.
  • [17] 매지션 또한 이 유전자를 토대로 만들어진 것이며, 큐리안이 아들 대니얼의 병을 고칠 백신으로 쓰기도 했다
  • [18] 휠 오브 페이트와의 전투 전, 다니엘이 아버지가 저지른 무거운 죄를 자신은 되물림받을 수 없다고 한다. 따라서 다니엘이 수수께끼의 남자는 아닐 것이다.
  • [19] "사람들에게 어서 경고하고, 시간이 얼마 없다는 것을 알아두게."
  • [20] 2 때만 해도 그런 부분이 전혀 없는 무채색의 연구소였다.
  • [21] 오버킬에서 G가 자신이 AMS 요원임을 밝히는 장면이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3 12:26:25
Processing time 0.212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