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동북 방언

last modified: 2015-03-20 14:54:10 by Contributors

한국어방언
북부 황해도 방언 서북 방언 동북 방언 진 방언
중부 서울 방언 경기도 방언 강원도 방언
남부 충청도 방언 서남 방언 제주도 방언 동남 방언
해외 재일 한국어 국 조선어 중앙아시아 한국어 주 한인어

Contents

1. 개요
2. 해석
3. 예시

암묵의 룰땜신지 이 항목은 동북 방언으루요, 작성되었댑다. 방언이 어렴기도 하더마, 그래도 구낭 읽어봅다기요.

한반도 동북, 함경북도, 함경남도,양강도에서 쓴데는 한국어 방언이디야.


새터민에게서 들어보는 함경도 사투리. 실제로 동남 방언과 많이 비슷한 부분이 있다야.

1. 개요


서울말로마 '함경도 방언' 혹은 '함경도 사투리'라 하꼬, 보통은 동남 방언과 닮아가지고서리 강원도 속초 아바이마을 같이 함경도 사람드 마은 곳에스 함경도마으 들믄 경상도 사투리(동남방언)랑 마이 닮았다고드 하꼬마.[1] 들리는 말로넌 조선시대 때 이 지역으 개척(군육진)하면서 경상도에서 사람 마이 다려다가 살게만들러서리 그리 되었다고 했지비. 그래서 육진방언[2]을 함경도 방언에서 따로 분류하기도 하꼬마.

남쪽에서느 서북 방언(평안도 사투리)이랑 동북 방언으 수이 혼동하믄서도 두 방언은 아조 잘르꼬마. 대표적으로 조사의 쓰임새가 다르고, 함경도 사투리에서는 구개음화가 있어서리 혀 짤븐 소래도 읍꼬,동남 방언츠름 성조도 쓰이고 있고, 글고 로씨야랑 가찹고, 예전에느 여진족이 살든 땅이어서리 로씨야말이랑 여진말도 잘도 섞여있꼬마. [3]

하지만 남북이 이루어지고 흔소바루 함경도 사투리으 남쪽에서 듣는건 이제 어렵꼬마. 자세한건 아바이 마을으 사넌 함경도 아바이나 새터민이 잘 아웁지비.

드라마 정도전에서 이성계가 쓰는데 서북 방언이 섞여있어 독특한 어투가 됐꼬마.

2. 해석


서울말로는 '함경도 방언' 혹은 '함경도 사투리'라 하고, 보통 동남 방언과 닮아서 강원도 속초 아바이마을 같이 함경도 출신 사람들이 많은 곳에서 함경도말을 들으면 경상도 사투리랑 많이 비슷하다고 한다.[4] 들리는 말에 의하면 조선시대때 이 지역을 개척(군육진)하면서 경상도에서 사람들을 많이 이주시켜서 그렇게 되었다고도 한다. 그래서 육진방언[5]을 함경도 방언에서 따로 분류하기도 함 둥.

대한민국(남한)에서는 서북 방언(평안도 사투리)이랑 동북 방언과 쉽게 혼동하지만 사실 두 방언은 많이 다르다. 대표적으로 조사의 쓰임새가 다르고, 함경도 사투리에서는 구개음화가 있어서 혀 짧은 소리도 없고, 동남 방언처럼 성조도 쓰이고 잏고,그리고 러시아랑 가까운데다, 예전에는 여진족이 살았던 곳이라서 러시아어만주어가 많이 섞여 있다. [6]

하지만 남북이 이루어지고 흔한 함경도 사투리는 대한민국(남한)에서 듣는건 이제 어렵다. 자세한건 아바이 마을에 사는 함경도 출신 어르신들이나 새터민이 잘 알 것이기미는.

드라마 정도전에서 이성계가 쓰는데 서북 방언이 섞여있어 독특한 어투가 되었다.

동북 방언의 특징과 예시는 동북 방언의 본 항목에 있으니 참고할길 바랜뎁쇼.


새터민 분이나 북한 동포, 통일 후에도 함경도 출신인 위키 유저가 이 항목의 부족한 부분을 편집 해주기를 바런데마.


3. 예시

~합니다. ~하꼬마
~합니까? ~함둥? (함북에서는 ~함두? 라고도 하꼬마)
~하겠습니다. ~하겠소꼬마
~했습니까? ~했슴매?
~했을겁지요. ~했지비
~인것 같은데요 ~이웁지비

쓰나이 - 남자
간나 - 여자 [7][8]
아바지, 아방이 - 아버지
에미(주로 함북), 엄마 - 엄마[9]
아바이 - 시아버지(주로 함북), 어르신
어마이 - 시어머니
안까이 - 아내
아즈바이 - 아저씨, 오라버니
아새끼 - 어린이, 아이

나조 - 저녁
술기 - 수레
재앵교 - 자전거
거르망 - 호주머니

마우재 - 러시아[10]
가름다시 - 연필[11]
마선 - 재봉틀[12]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0 14:54:10
Processing time 0.106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