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라제폰

last modified: 2015-01-28 18:32:07 by Contributors


2002년 제작된 본즈의 TV 애니메이션(1) 또는 작품에 등장하는 주역 메카닉(2)을 말한다.

Contents

1. 본즈애니메이션
1.1. 개요
1.2. 스토리
1.3. 특징
1.4. 미디어 믹스
1.5. 한국 방영
1.6. 등장인물
1.6.1. 주요 등장인물
1.6.2. 기타인물
1.7. 관련항목
1.8. 기타
2. 애니메이션 라제폰에 등장하는 거대 로봇, 라제폰


1.1. 개요

ラーゼフォン(Rahxephon)

일단은 로봇 애니메이션으로 TV판(26화 완결)은 2002년 제작, 극장판은 2003년 제작. 감독에 이즈부치 유타카, 각본에 오오노기 히로시, 캐릭터 디자인에 야마다 아키히로.

이즈부치는 용자 라이딘에 영향을 받았음을 말하고 있다. 또한 각 화는 '악장'으로 나눠지고 노래에 반응하는 로봇 파일럿은 '연주자'로 취급된다. 적의 이름도 음악 용어가 많다.

또한 로봇 애니메이션으로서 기존의 SF의 영향도 받았다. 예를 들자면 마지막화의 제목인 'Time Enough for Love'은 로버트 A. 하인라인의 SF 소설 제목이다.

1.2. 스토리

21세기 초, MU라는 정체불명의 존재들에게 습격당하여 일본의 수도 도쿄는, MU에 의해 고립되었다. MU에게 점거당한 도쿄에는 목성과 흡사하게 생긴 배리어가 쳐져 함부로 나갈 수도, 들어갈 수도 없게 되었고 이렇게 변해버린 도쿄에서는 바깥보다 시간이 6배 느리게 흘러가며 이른바 이 도쿄 쥬피터 안에서 살고 있는 이들은 어떤 계기로 인해 도쿄 외의 세계가 모두 멸망해버렸다는 거짓된 기억을 주입받은채 살아가게 된다.

도쿄 쥬피터 안에서 평화롭게 살아가고 있던 카미나 아야토는 어느날 전차 사고를 당해 도움을 줄 사람을 찾기 위해 거리로 나왔다가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고, 거리에서 몇 년 전의 그 사건 이후로 본 적이 없었던 동급생 미시마 레이카의 모습을 발견하고 쫓아가다가 갑자기 자신을 찾아와 진실을 보여주겠다고 말하는 시토 하루카에게 이끌려 도쿄 쥬피터를 벗어나게 된다.

하지만 도쿄를 탈출하려던 찰나 무언가가 자신을 부르고 있다며 홀연히 전투기에서 탈출한 아야토는 연주자로써 각성, 신전에 있던 거대병기 라제폰에 탑승하게 되고 정체불명의 병기와의 전투 끝에 하루카, 라제폰과 함께 장벽 밖으로 나가게 된다.

장벽 밖으로 나온 아야토는 도쿄 쥬피터에 대한 모든 사실을 알게 되고 하루카가 소속된 대 MU 전략 연구 기관인 테라에 들어가 속속들이 출현하는 MU의 병기인 돌렘들과 싸워나가게 된다.

1.3. 특징

스토리가 상당히 난해한 축에 속하고 어찌 보면 에반게리온이 생각나는 설정들이 군데 군데 포진하고 있기 때문에 에반게리온 짝퉁이라는 일부 성급한 비판도 없지 않아 있지만 분명히 다루고 있는 주제는 에반게리온과 확연한 차이가 있다. 그 주제가 단순히 아야토와 하루카의 사랑인지, 아니면 중반부 점차 MU로 각성해가면서 인간이었을 때의 기억을 잃어버리는 아야토의 모습과 결말을 통해 부각되는 '기억'인지는 의견이 분분하지만.

TV판의 오프닝곡은 사카모토 마아야가 부른 ヘミソフィア(Hemisphere). 칸노 요코의 작곡이다.



엔딩곡은 꿈의 알(夢の卵). 영문판의 경우는 'yume no tamago'. 시모토 이치코[1]와 하시모토 마유미가 불렀다. 엔딩곡의 경우는 가사가 매화 일정치 않은데 이유는 후렴구를 제외한 다른 부분들은 멜로디가 일정한 것을 바탕으로 원 노래의 가사를 일부만 썼기 때문.

TV판 방영 초기 때 제작진의 코멘트를 보면 SF물에서 새로운 걸 시도하고 싶었던 듯하나 그 점에선 별로 성공하지 못했다. 차라리 연애노선 쪽이 더 부각되는데, 이걸 의식한 건지 극장판인 다원변주곡은 부분적으로 이야기가 다르며 TV판보다 더 호평받는다. 주역로봇인 라제폰의 모티프는 고전 애니메이션 용자 라이딘의 주역기인 라이딘으로, 무장(화살이라든가 음파공격) 쪽에서 주로 영향을 받았다. 그래서 슈퍼로봇대전 MX에 같이 출전했을 땐 라이딘과 공명하는 연출이 있기도 했다.

1.4. 미디어 믹스

마이애미 걸즈, 매직걸[2]의 작가인 모모세 타케아키가 코미컬라이즈를 맡아 단행본 3권으로 완결됐다. 그래서 라제폰의 코미컬라이즈는 완전히 판치라 만화가 돼 버렸다. 스토리도 애니메이션과는 굉장히 다르다. 대표적으로 미시마 레이카시토 하루카의 관계라든가, 키사라기 쿠온이 아예 등장하지 않는다든가 하는 차이점이 있다. 또한 애니메이션에서 쿠온이 부화시키려다 실패했던 검은 알은 만화에서는 부화해서 벨제폰이라는 검은색 라제폰이 태어난다.

소설은 MF문고J에서 나온 5권짜리와 도쿠칸 듀얼 문고에서 나온 단권 시간조율사가 있는데 MF문고J쪽의 경우 애니 원작을 기반으로 한 내용이지만[3] 시간조율사는 엔딩은 다를지언정 기본적인 배경이 같은 다른 매체와 달리 세계관 구성부터 다른데다 주인공도 아야토가 아닌 아야토와 하루카의 아들이고 이집트 신화의 영향이 짙다.

PS2로 라제폰 창궁환상곡(ラーゼフォン 蒼穹幻想曲)이라는 게임이 2003년 8월에 발매됐다. 플레이어가 라제폰을 조종해서 돌렘들과 싸우는 3인칭 액션게임으로, 등장인물들의 음성이 지원되고 게임에만 삽입된 오리지널 애니메이션이 나오는 등 팬이라면 해 볼 만한 게임이다.

슈퍼로봇대전 MX에 출연하기도 했으며 여기서는 에반게리온의 인류보완계획과 라제폰의 다차원이론이 크로스오버 되며 다원보완계획을 만들어냄으로써 나름 스토리의 메인축을 맡고 있다.

이후 슈퍼로봇대전시리즈의 이단아라 할수 있는 슈퍼로봇대전 스크램블 커맨더의 후속작 슈퍼로봇대전 스크램블 커맨더 2에서도 스토리의 중심축으로 참전했다.

1.5. 한국 방영

국내에선 대원방송에서 TV판을 방영하였으며 담당 피디캐스팅뱅크에 방영 1년전에 녹음에 들어간다고 글을 썼었는데 방영 시기가 상당히 늦어진듯. 그리고 원래 시토 하루카박영희가 캐스팅되었으나 그 시기때 성대결절이 오는 바람에 문선희로 교체되었다. 여담으로 중복국기, 중복의 연금술사를 연출한 피디 답지않게 적은 중복과 미스캐스팅을 보여주었다.대원방송 더빙퀄이 막나가기 1년 전에 녹음해서 그런지도. 극장판은 애니박스에서 더빙으로 방영하지 않고 자막으로만 방영하였다. 덕분에 성우팬들은 공각기동대처럼 더럽게 논다면서 깠다.(...)

1.6. 등장인물

1.6.2. 기타인물

1.8. 기타

오란고교 호스트부에서 호샤쿠지 렌게키사라기 쿠온의 코스프레를 한다. 후지오카 하루히는 이걸 보고 모르겠다고 하는데, 둘다 본즈 제작이라는 점에서 보면 컬트적인 요소.

2. 애니메이션 라제폰에 등장하는 거대 로봇, 라제폰

전장 50m. 차원란에서 '태어난' 날개달린 거대한 로봇으로, 그 정체는 벰 재단의 총수인 에른스트 폰 바벰이 만든 세계를 조율하는 기계장치로 된 신, 즉 데우스 엑스 마키나이다.

MU들은 앞의 라를 빼고 제폰이라고 부르는데, 그 이유는 연주자인 오린이 아직 로테오토루에 이르지 못한 상태이기 때문이다. 오린이 요로테오토루에 이르러 각성했을 때, 비로소 '라'의 칭호를 얻어 라 제폰이라는 이름이 된다고 한다.

손에서 빛의 입자를 내뿜는 능력이 있는데, 이를 이용하여 빔 형태의 원거리 공격을 하거나, 빔 사벨과 같은 형태로 고정시켜 검으로서 사용하고, 또 로 변형시키는 능력이 있다. 이 능력들을 하나씩 얻을 때마다 오린의 각성이 진행된다고 한다.

라제폰의 진정한 존재 목적은 요로테오토루에 이르러 각성한 오린과 하나가 되어 세계를 조율하는 진정한 신으로 거듭나는 것. 진정한 신이 된 라제폰은 오린이 원하는 대로 세계를 바꿀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애초에 에른스트 폰 바벰이 라제폰과 그 시스템을 만든 이유가 바로 그것으로, 자신이 만들어 낸 존재가 세계를 조율하는 것, 신만이 누릴 수 있는 그 기분을 맛보기 위해서라고 한다. 완전히 각성하면 '진성 라제폰'이 되는데, 오린의 얼굴을 하고 있는 거인의 모습을 하고 있으며 세계를 조율할 수 있는 그야말로 신의 것이나 다름없는 힘을 자유자재로 쓸 수 있다.[4]

전투 시의 주 무장은 손에서 발하는 빛의 검과 빛의 활, 입에서 내뿜는 음파 공격.

극중에는 아야토가 오린인 라제폰 외에도 또 다른 오린이 소유한 검은 라제폰(통칭 벨제폰. 블랙라제폰의 약자라고 한다.)이 하나 더 있다. 능력치는 라제폰과 동일. 벨제폰은 극중에선 알과 각성한 모습만 나오며, 일단 각성전의 모습도 설정화가 있다. 라제폰의 '창궁환상곡'에서는 각성전의 모습으로 등장하여 라제폰과 대립하기도 한다.

2004년 인터뷰에서 원작자가 말하기로는, 라제폰이라는 이름은 라(태양신)+제(X, 미지)+폰(음)이란 3개의 단어의 합성어로, '신의 불확실한 음'이라는 뜻이라고 한다.
----
  • [1] 작사와 작곡, 카미나 마야 역도 담당. 원래는 재즈 피아니스트 겸 가수인데, 성우 안 해볼라우? 라는 제의를 받아들이면서 성우로도 참가했다.
  • [2] 원제는 마지카노.
  • [3] 물론 엔딩은 다소 다르다. 사실 라제폰이라는 작품 자체가 각 시공별로 차이를 두기 위해 TVA, 극장판 애니, 코믹스, 소설의 엔딩을 일부러 다르게 만들었다고 한다.
  • [4] 그러나 진성 라제폰이 둘 이상이 존재하면 서로 간섭하여 세계의 조율을 할 수 없는 것으로 보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8 18:32:07
Processing time 0.139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