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레드 캡

Contents

1. 사악한 요정
2. 아시아라이 저택의 소환수

1. 사악한 요정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의 국경지대에 있는, 싸움이 끊이지 않았던 저주받은 고성에 살고 있다고 전해지는 사악한 요정의 일종. 붉은 모자를 쓰고 있다.

작고 뼈만 앙상하며 완고하게 생긴 노인의 모습으로, 입에는 긴 엄니 같은 이빨이 돌줄되어 있고, 손톱도 잔혹할 정도로 뾰족하다. 해가 저문 황야의 나그네가 그의 고성에 머무르게 되면, 어깨에 짊어진 도끼로 찍어 죽여서 붉은 모자를 새로운 피로 다시 물들인다고 한다. 십자가를 보여주면 이빨 한 개를 남기고 도망쳐버린다고 한다.

네덜란드에도 같은 이름의 요정이 있으나 성격은 정 반대로 브라우니처럼 인간의 가사일을 돕는 좋은 요정이라고 한다.

소설 스파이더 워크가의 비밀에서는 고블린들의 리더이자 중간보스로 등장한다. 약점은 고블린과 같아서 후반부에 부하인 고블린들과 함께 대량의 토마토스프 함정으로 완전히 몸이 녹아버려 죽는다.

2. 아시아라이 저택의 소환수

아시아라이 저택의 주민들에서 나오는 요정이자 바로네스 오르티의 소환수 중 하나. 1의 유래와 거의 유사하게 묘사됐다.

스미츠 요시타카와의 첫 전투에서 그린 티스 제니에 풍뢰봉을 잡은 왼팔이 잘려 당황하는 요시타카를 노려 남은 오른팔도 겨우 달려있을 정도로 걸레로 만들었다. "네 피는 무슨색이냐!"라면서 쌍칼로 요시타카의 팔을 찍는 모습은 바로네스 오르티의 소환 전투 중 잔인하기론 순위권에 드는 장면.

이후 나올 일이 없어 보였으나 바로네스 오르티가 소환법을 설명하는 과정 중 교섭법 부분의 회상에서 등장했다. 이때 말에 따르면 소환 조건은 소환에 응할 때마다 피를 보여주겠다는 것.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0:11
Processing time 0.123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