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레이저라몬 HG

일본개그맨.
hardgay.jpg
[JPG image (30.47 KB)]


정식 명칭은 레이저라몬 HG. 여기서 레이저라몬은 콤비명이다.

검은 핫팬츠와 가죽조끼(조끼만 입었다), 선글라스와 '후~', 골반댄스가 그의 트레이드 마크. 주로 평온한 일상에 난입해 리키 마틴의 Livin' la vida loca를 배경음악으로 해서 골반댄스를 발사하고, 성실하게 주변 사람들을 도와준(?) 뒤 다시 골반댄스를 선물하는 패턴.

실제 게이는 아니고 기믹이 게이일 뿐이다. 그래서 방송중 종종 게이가 아닌 증거들을 내놓자 스미타니 마사키(본명)는 다른 인격이며 그는 노멀이다 라는 새로운 콘셉트를 만들기도 했다. 그래서 일부러 그 기믹을 놀릴려고 하마다 같은 요시모토 대선배들 그를 아예 HG라 안부르고 스미타니군 이라고 부른다. 후에 여자친구와 결혼했다.

대학시절 내내 프로레슬링 동아리에서 에이스로 활약, 지역 챔피언을 수차례 따냈다.[1] 그러던 중 프로레슬링으로 알게 된 타대학의 이즈부치와 개그콤비를 결성했다. 콤비명은 스캇 홀[2]의 WWF(WWE의 전신)시절 링네임에서 딴 '레이저라몬', 풀네임은 '레이저라몬 스미타니'. 대학 졸업기념으로 출전한 신인 만담 대회에서 우승하였는데 이것이 개그에 눈을 돌리는 계기가 되어, 졸업 후에는 co-op[3]에 취직하였으나 넉 달만에 그만두고[4] 요시모토 흥업소에 들어갔다.

한창 떴을 때는 너무나 인기가 좋아 가죽바지를 세탁할 틈이 없어 여름에도 빨지 않고 계속 입은 나머지 요도염에 걸렸다(…).[5] HG 혼자만 뜨는걸 부러워한 파트너 이즈부치는 후에 RG(Real Gay)라는 이름으로 HG의 기믹을 따라하며 나왔지만… 이쪽은 그냥 안습이다. 그런탓에 콤비 해체설이 있었으나 한 인터뷰에서 내년에는 나 혼자가 아닌 콤비로써 유명해지고 싶다고 이야기 하며 해체설을 일축했다.
하튼 HG가 개그맨쪽에서 프로레슬링 쪽으로 주무대를 옮긴 후에도 RG는 계속 RG라고 이름을 대며 개그쪽에서 활동했다. 다만 게이 컨셉은 아니라 가부키 배우인 이치카와 에비조를 흉내낸(흉내냈다고 해도 되는 수준은 아니지만...) 개그를 하고 있다. 웃기지 않은건 여전하지만.. 하지만 웃기지 못해도 간간히 히나단으로 나오는 근성(...)을 보이면서 잠시 오와라이계를 떠난 HG보다 더한 인지도를 쌓기도(...). 다만 그러한 근성(?)덕에 아메토크서 특유의 찌질함을 폭발시키며 아메토크내에서 RG패밀리라는 기획을 얻어내는등 개선을 더해갔다.[6] 그리고 이 둘은 2012년 만담 콤비로 선회후 2013 더 만자이에 결승에 진출했다!!

애초부터 오래 먹힐 캐릭이 아니었기에[7] "후~" 에 이은 신개그 왓쇼이의 몰락으로 개그계에서 거진 종적을 감추고 프로레슬링 단체 허슬에서 활약했다. 피니시무브가 꽤 충격과 공포. 코너에 몰아놓은 다음에 달려가서 영 좋지 않은 곳으로 냅다 들이받아버린다(…). 그 외에 69 드라이버라는 기술도 사용. 이름은 다르지만 그냥 툼스톤 파일 드라이버다. 링에 꽂기 전에 허리를 흔들어서 그렇지(…).

그러나 2009년 경기중 링밖 착지를 잘못하여 왼발 발꿈치가 분쇄골절되는 큰 사고를 당해 1년간 치료에만 전념해야 했고, 2010년에는 프로레슬링 은퇴를 발표했다. 따라서 현재는 예능에만 출연 중. 또한 2010년 경에는 하드 레즈 라는 기괴한 캐릭을 잠시 민적도 있었다.

참고로 선글라스 벗으면 꽤 훈남이다.

가수 데뷔도 했다. 리키 마틴의 Livin' la vida loca와 빌리지 피플의 YMCA 등을 리메이크했다. Young man 뮤직비디오

방송 중 미션으로 한류스타 배용준에게 찾아가 '한국말 가르쳐주세요 후~' 했다가 이상한 놈 취급받고 스탭들에게 쫓겨났던 일화가 있다(…). 그리고 위에 나온 왓쇼이 개그 발표날에는 보아가 우타방에 같이 출연했는데, HG를 본 보아는 하이힐을 무기처럼 손에 꼭 쥐고 있었다(...)

한국 온라인 게임 팡야의 광고모델로도 뽑힌 적이 있어서 일본쪽에서 팡야 광고에도 등장했다(…).

묘하게 인기가 많아 각종 미디어믹스에서 패러디된다. 절대가련 칠드런머슬 오오카마라든가.
프로레슬링 관련 만화 근육맨 2세에서 후~가 패러디되기도. 궁극의 초인태그편에서 카오스 아베닐근육 만타로가 같이 이 코스프레를 하고 링에 입장하기도 했고, 야유먹었다(...)
그리고 오쿠다 히데오소설 장선거의 면장선거를 보면 이라부 이치로가 연설을 노인 포~!를 자주 붙인다.[8][9]

우리집 3자매후우, 스우가 알고 있는 듯 하며, 치이에게 가르치기도 했다!

후우, 스우: "하드게이 워우!" 치이: "꺄우!" 세이세이. 라이드 온!

당연하지만 TV판에선 잘렸다.

매의 눈 홍석천이 이 옷을 입고 춤을 추기도 했다!

과거엔 선정성 문제로 유튜브에서 관련 영상이 다 짤렸지만 2013년 현재 다수 존재중.

이 인물 덕에 리듬게임 갤러리등에서는 비트매니아 IIDX의 하드 게이지 옵션을 농담삼아 '하드게이'라고 부르는 경우도 있다(…)

임팩트있는 말로는 부모님께 외친 한 마디 '하도게이데 고멘네'(하드게이라 죄송!).

2013년 콤비로 더 만자이 TOP 11에 뽑혀서 결승에 진출한다!! 제 2의 전성기가 오는가 하지만 제 버릇 못 고치고 생방송 만자이 도중 옷을 다 벗어제끼는 행각으로 사회자들과 심사위원들에게 쓴소리를 듣고 광탈했다. 점수제가 아니고 투표제였지만 한표도 받지 못했고 사실상 최하위나 다름없는 결과.


결혼 이후에는 하드게이 기믹 보다는 비주얼을 살려 모델이나 배우쪽의 활동을 많이 하고 있다.
하드게이 기믹은 봉인했다는 소문도 있었으나 단순히 인기가 떨어져서(...) 잘 안나오는 것 뿐이다.
실제로 2014년 말부터 방송중인 피자헛의 TV CM에도 하드게이로 등장했으며, 예능 프로에는 여전히 대부분 하드게이로 등장한다.
아내에게 지극정성인 좋은 남편이라는 듯.
----
  • [1] 그래서 아메토크에서 에가시라 2:50이 폭주 했을때 그를 손쉽게 제압한다.
  • [2] 이 쪽도 링복장으로 가죽조끼를 입은적이 있다. '후~'는 릭 플레어의 그것에서 따왔을지도.. 흠좀무
  • [3] 일본생활협동조합연맹. 각 대학마다 있는 생협이 여기에서 운영하는것.
  • [4] 당시 예의바른 배달로 평판이 높아 할당된 냉장고의 두 배를 파는 경이적인 영업실력을 보였다고 한다. 소속사의 선후배 개그맨들로부터도 그의 성실한 태도는 정평이 있다고.
  • [5] 여벌이 없었다는 것은 그리 이상한 일이 아니다. 그 직전까지만 해도 수입이 적어 생선가게의 아르바이트를 병행, 식사비도 아낄 정도로 상당히 가난한 생활이었다. 무명 개그맨의 사정은 어디나 마찬가지겠지만….
  • [6] 일례로 야채가게 알바를 하는데 불성실함 때문에 급여가 깎였다든가.
  • [7] 스미타니 본인도 "일시적인 유행이며 계속되는 동안은 최선을 다하고 싶다"고 했었지만… 붐이 식은 후에도 하드게이 캐릭터는 유지하고 있다. "그만둘 타이밍을 완전히 놓쳐버려서…"라고 한다.
  • [8] 그의 효과음은 번역하기에 따로 호~! 혹은 포~!로 번역된다. 그리고 뒤에 허리를 흔들었다는 묘사로 확인사살
  • [9] 참고로 2007년 소설이다. 그가 얼마나 인기가 많았는지를 알 수 있는 대목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09 10:46:03
Processing time 0.213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