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로그 워리어

last modified: 2015-03-09 00:37:24 by Contributors


베데스다 소프트웍스가 2009년 12월에 발매한 FPS 게임. 플랫폼은 PC[1], PS3, XBOX360. 미 해군 대테러 특수부대 SEAL 6팀(현 DEVGRU)의 창설자인 리차드 마친코가 쓴 소설에서 제목을 따왔으나 내용은 다르고, 어쨌건 리처드 마친코가 표지부터 주인공으로서 등장하기는 한다.

원래 이 게임은 2006년에 발표, 이 당시 개발은 좀비 스튜디오가 담당하고 있었지만, 개발의 장기화에 의해 프로젝트는 2008년에 1번 백지가 되었다. 그 후 리벨리온이 개발을 담당하는 형식으로 프로젝트가 재시동하고, 2009년에 발매되었다.

그러나 실제로 나온 게임은 적 AI의 단순함, 정확하지 않은 조준과 데미지 판정, PS3 초기수준의 그래픽, 짧은 플레이 시간, 플레이어 캐릭터가 입만 열었다하면 쌍욕이라는이건 듣다보면 웃기기는 하다 등의 문제점을 가지고 있는 실패작이며 IGN 리뷰 1.5점 등의 저평가가 속출해서 베데스다의 흑역사 쓰레기 게임으로서 사람들에게 기억되었다.

메타크리틱의 점수는 PC판이 29점, XBOX360판이 28점, PS3판은 27점으로 베데스다의 게임에서는 최악인 점수를 기록하고 있다.

북한이 무대인 점, 그리고 게임의 완성도의 문제에 의해 아시아에서는 정식발매되지 않았다.

주인공의 성우는 미키 루크가 담당했다. 명대사는 It's a total goat fuck.
----
  • [1] 스팀 인증 필수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9 00:37:24
Processing time 0.118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