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로아미니

Roamini

테일즈위버의 전승자: 플레이어 캐릭터
  Episode.1: 액시피터 Episode.1: 섀도우 & 애쉬 Episode. 2 Episode. 3
루시안 칼츠 보리스 진네만 시벨린 우 막시민 리프크네 조슈아 폰 아르님 란지에 로젠크란츠 이자크 듀카스텔 턴 드 뷔앵
티치엘 쥬스피앙 밀라 네브라스카 나야트레이 이스핀 샤를 클로에 다 폰티나 아나이스 델 카릴 이솔렛 벤야 로아미니

테일즈위버의 에피소드 3 플레이어블 캐릭터. 벤야와 마찬가지로 선택할 수 있는 계열은 주술계 하나뿐이며, 무기는 토템을 사용한다. 캐치프레이즈는 은발의 미녀 괴도.

4LEAF, 룬의 아이들에서 등장한 적 없는 테일즈위버의 오리지널 신 캐릭터. 에피소드 3의 시작을 알리면서 플레이어블 캐릭터로 만들어진다고 예고되었던 이솔렛이나 벤야와는 달리 2014년 하반기 테일즈위버 트윈문 이벤트에서 빙고를 다 맞췄을 경우 나타나는 실루엣으로 처음 공개되었다. 아래는 2015년 3월 26일 테일즈위버 공식 홈페이지의 소개.

23세. 아르미드 대륙에서 암암리에 알아주는 유명한 괴도.
상황에 따라 모습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다는 소문이 있으며, 주로 이름의 앞 글자를 딴 ‘로’라는 별명으로 불리고 있지만 실은 이름이 진짜인지도 확실하지 않다. 여러모로 정체가 모호한 덕분에 지금껏 체포되지 않고 잘 도망 다닐 수 있었다.

풍성하고 우아하게 늘어뜨린 은색 머리카락과 보랏빛 눈동자가 이국적인 느낌을 주는 미인이며, 아찔하면서도 육감적인 몸매의 소유자이다. 자신을 매력적으로 돋보이게 하는 옷차림이나 미인계로 사람들을 홀리는 방법이 무엇인지 아주 잘 알고 있다. 이러한 장기로 상대방을 무력하게 만든 다음 여유로우면서도 대담하게 물건을 훔치곤 하는데, 대중들은 그녀를 내심 두려워하면서도 흥미거리로 입에 올리고 싶어한다. 로아미니 본인도 자신을 둘러싼 뒷말들이 떠돌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지만 별로 개의치는 않는다.

뻔뻔스러운 연기로 좁은 수사망을 이리저리 피하는 데 가히 수준급이다. 능숙한 화술로 남자들을 도발하는 것은 물론이고
범인이 누군지 모르는 척 천연덕스럽게 거짓말을 하기도 한다. 고대 유물을 사용한 주술을 부리는 데 소질이 있으나, 주로 자경단이나 용병들을 따돌리기 위해 능력을 발휘하곤 한다. 이미 각국에서 유명한 수배자가 되어있는 상태며, 날이 갈수록 그녀 앞에 걸린 현상금만 천정부지로 높아지고 있다.

이름난 괴도인 만큼 돈이나 값비싼 보물에 매우 욕심이 많을 것 같지만, 사실은 물건을 훔치는 행위 그 자체를 즐기는 것에 더 가깝다. 또한 화려한 옷차림과 매혹적인 겉모습으로 사람들의 주목을 원하는 것 같아 보여도, 주로 혼자 다니는 것을 선호하며 사소한 인간 관계에 얽히는 것을 피하는 편이다.

때로는 목숨이 여러 개라도 되는 것처럼 일부러 위험한 상황을 즐기기도 한다. 이렇게 그녀가 아무런 미련도 없이 자신의 한계를 시험하듯 살아가는 것은, 강력한 마법의 힘을 가진 누군가에 의해 부활하여 원치도 않았던 두 번째의 삶을 살게 되었기 때문이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괴도가 되기 전의 그녀는 동생을 지키기 위해서 자신의 목숨을 희생한, 거룩하고 용감한 수호자였다. 그리고 마법사가 로아미니를 부활시킨 이유는, 그녀에게 또 한 번 동생과 그의 친구들을 지켜내라는 책임을 맡기기 위해서였다. 한 번 죽어서도, 게다가 다시 살아나서도 자신의 목숨은 자신을 위한 것이 아니라는 잔혹한 현실에 그녀는 두 번째의 삶을 오히려 저주하고 있으며, 이러한 운명을 거부하고자 일부러 괴도처럼 위험하고 아슬아슬한 일에 뛰어들었다. 사치스럽고 가벼워 보이는 모습으로 치장을 하고 있지만, 사실 그 속내는 고독하고 염세적이다. 어떤 면으로는 포커페이스에 능하다고 볼 수도 있을 것이다.

미녀 괴도의 예고장 이벤트에서 가족 사진과 펜던트에 반응했던 것으로 누군가의 가족일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고, 로아미니 개인 챕터에서 나야트레이의 죽은 언니라는 것이 밝혀졌다. 테일즈위버 에피소드 1 발현에서 나야트레이를 지키다 죽은 로아미니가 에피비오노의 힘으로 다시 되살아났다는 설정. 다만 에피소드 1 설정대로라면 흑의검사(黑衣劍士)로 변이한 예프넨 진네만의 분신에 의해 죽었는데, 에피소드 3가 소설 설정대로 리부트 된 만큼 에피소드 3 시점에서 그녀의 죽음에는 예프넨이 관련 없는 것처럼 보인다.

은발의 미녀 괴도, 섹시한 연상녀 라는 캐치프레이즈에서 연상할 수 있듯이 색기담당 누님 여캐. 밀라 네브라스카는 밀라 문서에도 써 있듯이 색기담당보다는 건강미인에 가깝고 이솔렛누님 캐릭터지만 색기담당과는 거리가 있는 캐릭터인지라물론 이솔렛 수영복 도트라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테일즈위버에서는 비교적 신선한 타입의 캐릭터. 처음 테스트 서버에 공개되었던 도트나 스탠딩 일러스트에는는 현재 본섭에 있는 로아미니와 비교해서 훨씬 출렁출렁 흔들렸고(...) 가터벨트가 존재했으나 전체이용가 게임에 이건 좀 심하다는 의견이 많아서 그랬는지 본섭에서는 보다 얌전한 흔들리지 않는 편안함 일러스트와 도트로 변경되었다. 또 로아미니 출시 이벤트로 추첨을 통해 로아미니 마우스패드와 담요를 증정했는데, 많은 유저들이 손목이 편안한 마우스 패드를 기대했으나 그냥 평평한 마우스패드여서 다행이라는 의견과, 아쉽다는 의견이 갈리고 있다(...) 여담으로 로아미니 마우스패드는 다음 로아미니 연관 검색어 순위에 올라와 있다.

동생이랑 머리색이랑 눈색 말고는 별로 안 닮았다는 말이 많은데, 에피소드 1 스탠딩 일러스트에서도 몸매나 얼굴, 피부색이 많이 달랐다. 녹턴 챕터에서도 나야트레이랑 자신이 닮은 점이 별로 없다고 스스로 인증.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7 00:25:32
Processing time 0.077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