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르노 911!

last modified: 2015-03-22 23:05:17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등장인물
2.1. Jim Dangle (짐 댕글)
2.2. Trudy Wiegel (트루디 와이글)
2.3. Travis Junior (트래비스 주니어)
2.4. Cherisha Kimball (체리샤 킴볼)
2.5. James Garcia (제임스 가르시아)
2.6. Clementine Johnson (클레멘타인 존슨)
2.7. Sven Jones (스벤 존스)
2.8. Raineesha Williams (레이니샤 윌리엄스)


1. 개요

원제는 Reno 911로서, 미국 네바다주에 위치한 도박 도시 리노에서 근무하는 8명의 보안관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낸 코미디 드라마. 한국에 영화판이 들어오면서 르노 911이라고 번역 되었는데, 번역가가 뭣도 모르는 주제에 프랑스어라고 생각한 모양이다. 포르쉐 911르노 뱃지 엔지니어링 판이 아니다.

미국의 Comedy Central 채널에서 2003년부터 2009년까지 방영되었으며, 인기에 힘입어 영화까지 만들어졌다.

2. 등장인물

2.1. Jim Dangle (짐 댕글)

Jim Dangle.jpg
[JPG image (122.5 KB)]


배우는 토머스 레넌
리노 보안관 서에서 보안관들을 이끄는 팀의 리더를 맡고 있으며, 맨날 반바지를 입고 다닌다. 입고 다니는 이유는 '치타처럼 재빠르게 행동해야 하기 때문' 이라고(...)[1]

영화판 '리노 911!:마이애미' 에서는 잠시 마이애미 해변 보안관 직을 맡게 됐는데, 거기서도 벌거 벗은 채로 자신이 입을 반바지를 만들었다.

입고 다니는 이유는 좋으나 입은 모습이 심히 괴리하다 통은 엄청나게 줄여져 있는데다가, 거의 허벅지 안쪽까지 와있는 반바지를 입기 때문에 반바지가 아니라 그냥 팬티를 입었다고 봐도 좋다(...)

여담으로, 아스펜 보안관 서에 9번이나 지원했지만 정작 아스펜 보안관들은 장난으로 알고 무시했다.

2.2. Trudy Wiegel (트루디 와이글)

TWidgel.jpg
[JPG image (106.38 KB)]


리노 보안관 서의 여성 보안관.

실수가 많아서 동료 보안관들의 눈총 받는 일이 잦다.
왠지 모르게 짐 댕글과의 러브라인을 유지하고 있다.[2]

짐 댕글과 검열삭제를 하려다가 거기에 있는 털에 댕글의 시계가 끼어서 낑낑거리며 시계만 뺐다...

경찰에 지원하게 된 이유는 하루종일 집에만 있기 때문에 의사가 권해서라고 한다.

2.3. Travis Junior (트래비스 주니어)


리노 보안관 서의 보안관.

영화판 '리노 911!:마이애미'에서 일본인 여자애를 만나 교제했는데 중학생인 걸 알고 충격을 받았다.

굳이 러브라인이라고 칭하기는 힘드나, 남는 러브라인을 따지자면 킴볼과 러브라인인 듯.[3]

2.4. Cherisha Kimball (체리샤 킴볼)


리노 보안관 서의 여성 보안관.

리노 보안관 8명 중에서 가장 몸이 좋으며(...) 근육질이다.

하는 행동이 수상쩍해서[4] 레즈비언이라 오해(?)받고 있다. 본인은 아니라고 하지만...오해라고 하기에는 쫌 이상하잖아?

여러가지 면에서 남성적인 모습이 많다. 외모라든지 행동이라든지...

2.5. James Garcia (제임스 가르시아)


배우는 카를로스 알라스라키
르노 보안관 서의 보안관.

짐 댕글의 후임을 이어 임시리더 자리를 맡고 있는 듯하다.
짐 댕글이 아스펜 서로 갔을 때 대신 브리핑을 진행한다던지...여러가지 점에서.

매일 괴리한 선글라스를 쓰고 다닌다.

클레멘타인 존슨과 러브라인 관계인 듯.[5]

2.6. Clementine Johnson (클레멘타인 존슨)


별명은 클레미.

리노 보안관 서의 여성 보안관.

거만하고 조금 야리꼬리한 성격이다(...)

가슴이 크고, 섹시한 행동을 취하는 게 마치 스트립걸을 보는 듯하다.
성격이 거만하여 자신이 보안관을 한다는 데에 불만이 많은 듯. 그래도 나름대로 보안관 업무를 열심히 해내고 있다.

2.7. Sven Jones (스벤 존스)


리노 보안관 서의 흑인 보안관.

초등학교에 가서 짐 댕글과 함께 '나는 아빠가 두명이야!' 라는 노래를 부른 적이 있는 등 개그 캐릭터.

8명 중 가장 성격이 어른스럽다.

괴리하게도 그냥 존스라고만 불리는 듯 하다.[경찰이나]
같은 흑인인 여성 보안관 윌리엄스와 러브라인이다.

2.8. Raineesha Williams (레이니샤 윌리엄스)


리노 보안관 서의 여성 흑인 보안관.

엉덩이가 크고 방귀도 뿡뿡 뀌는 등 무슨 아줌마같다(...)

경찰이 돼서 가장 좋은 점이 "범인이 나타났을 때 사람들이 살려달라고 외치는 모습을 볼 때, 그게 가장 재밌다." 라고 한다.
----
  • [1] 그러면서 자기를 '치타 경관' 이라고 칭했다.
  • [2] 러브라인이라기 보다는 그냥 일방적으로 들이대는거라서 짐 댕글은 엄청 난감해한다...
  • [3] 그렇지만 킴볼은 레즈비언으로 오해받고 있다. 본인은 아니라고 하지만 묘사되는 행동들을 보면 진짜 레즈비언인 듯(...)
  • [4] 같은 방에서 수영복만 입은 여자들이랑 나오는 둥...
  • [5] 영화판에서 존슨이 가슴에 어떤 남자의 문신을 했는데, 알고보니 그게 가르시아 얼굴이었다...
  • [경찰이나] 군인들은 기본적으로 성으로 불린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2 23:05:17
Processing time 0.167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