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4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전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3
(중국, 상하이)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4
(프랑스, 파리)
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5
(미정)

  • 2014 롤스타전으로도 들어올 수 있습니다. 2015 올스타 시즌 전인 2020-04-10 시점에선 롤스타전으로 바로 들어올 수 있습니다.
  • 홀스타전으로는 들어오실 수 없습니다 ??? : 왜죠? 쟤네 다 NLB 선수들이에요!![1]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4 Paris


Contents

1. 개요
2. 일정
3. 올스타 인비테이셔널
3.1. 참가팀
3.2. 매치
4. 올스타 챌린지
4.1. 참가선수
4.1.1. 헥사 킬 모드 스페셜 게스트
4.2. 1일차 매치 : URF 모드
4.3. 2일차 매치 : 헥사킬 모드
4.4. 3일차 매치 : Pick 10 (소환사의 협곡)
4.5. 4일차 매치 : 1 VS 1 (칼바람 나락 최후의 결전)
4.5.1. 1경기 Archie VS. Shy
4.5.2. 2경기 COOL VS. QTV
4.5.3. 3경기 Doublelift/Madlife Vs. Diamond/Bjergsen
4.5.4. 4경기 Froggen VS. WeiXiao
4.6. 결과
5. 이모저모
6. 관련 항목



1. 개요


  • 우승 : SKT T1 K(한국)
  • 준우승 : OMG(중국)
  • 대회명 :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4 Paris
  • 장소 : 프랑스 파리 르 제니트 아레나(Le Zenith Arena)
  • 참가팀 : 한국, 북미, 유럽, 중국, 동남아(대만 포함)
  • 기간 : 2014년 5월 8일 ~ 2014년 5월 11일 (현지시각 기준)
  • 공식중계 : 온게임넷
  • 특이사항
    • 작년과는 달리 올해는 대회가 크게 2개로 나뉜다. 올스타 인비테이셔널 (All-Star Invitational)은 5개 지역의 LOL 서킷 리그 우승팀을 초청하여 대결하는 대회이고, 올스타 챌린지 (All-Star Challenge)는 각 지역별로 2명을 선발하여, 총 10명의 선수들을 2 팀으로 나눠 경기를 치른다.
    • 작년에는 포지션별 올스타 선수만을 팬투표로 결정하였지만, 올해는 올스타들이 치루게 될 게임 모드 역시 팬투표로 결정할 예정이라고 한다.
    • 리그 오브 레전드 올스타 2014 우승 국가에 리그 오브 레전드 2014 시즌 월드 챔피언십 시드권이 주어지지 않는다. 즉, 진짜 이벤트매치 형식의 올스타전으로 열리게 된 것[2].
    • 올스타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하는 선수들은 올스타 챌린지에 중복 출전이 되지 않는다. 즉 한국의 경우, T1 K선수들은 챌린지 투표 대상이 아니라는 것. 또한 선수들이 플레이하게 될 게임 모드까지 투표로 정해지는지라 참가 선수들은 작년 올스타전에 비해서 실력보다는 인기로 뽑힐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웹 사이트와는 달리 롤 팬덤은 T1 K와 CJ Frost 양강 구도였는데 T1 K가 투표 대상에서 제외되면서 매드라이프가 10만표를 가장 먼저 넘기는 1위를 독주하고, 그 뒤를 샤이가 바짝 뒤쫒는 형국으로 진행되고 있다. 투표 시작 직후엔 K를 꺾은 혁혁공신인 카카오가 잠깐동안 2위로 올라왔었지만 프로스트의 팬들에 밀려 3위로 주저앉았고 4위로는 인섹이 올라왔다. 2 3 4위간의 표차가 처음에는 별로 안났지만 점점 벌어져 투표 종료 직전에는 각각 차이가 1만표로 벌어졌다. 종료 후 매라 15만 표, 샤이 9만 표로 한국 대표로 참가하게 되었다.

2. 일정

i0017931183_3.jpg
[JPG image (85.25 KB)]


3. 올스타 인비테이셔널

올스타 인비테이셔널은 올스타전의 메인 매치로, 5개 지역의 LOL 서킷 리그 우승팀 5개팀의 대결이다. 우승 상금은 5만 달러. 특이한 점은 준우승 상금이 없다. 방식은 풀 리그 그룹 스테이지를 통해 상위 라운드로 진출할 4개 팀을 가리게 된다. 이후 3전 2승제의 준결승전, 5전 3선승제의 결승전을 치루게 된다.

3.1. 참가팀


지역 로고 팀명 우승 리그명 멤버
한국 SKT T1 K [3] LOL Champions Winter 13-14 Impact
Bengi
Faker
Piglet
PoohManDu
북미 Cloud 9 Hyper-X NA LCS Spring 2014 Balls
Meteos
Link[4]
Sneaky
LemonNation
유럽
© from
Fnatic EU LCS Spring 2014 sOAZ
Cynaide
xPeke
Rekkles
YellowSTAR
중국 OMG[5] LPL Spring 2014 GoGoing
Pomelo
Xiyang
San
Allen[6]
동남아 Azubu TPA GPL Spring 2014 Achie
Winds
Morning
BeBe
Jay

4. 올스타 챌린지

올스타전의 이벤트 매치. 작년 올스타전을 계승한 부분이다. 4일 동안의 올스타전 매일 첫 순서로 챌린지 매치를 진행한다. 각 지역별로 선정된 2명의 대표선수들, 총 10명의 선수들을 2팀으로 나눠 5대5 매치를 하게 된다. 작년과는 달리 지역 대표팀을 선발하지 않는 이유는 인비테이셔널과 중복되는 대륙간 대결을 하기 때문이다.
3월 31일부터 전 세계적으로 올스타 챌린지 선수 선발을 위한 1차 투표가 시작되었다. 한국 투표페이지 총 5차례의 투표를 진행하며, 1, 2차 투표는 올스타 선수를 뽑기위한 투표이고 나머지 3개의 투표는 올스타 챌린지의 게임 방식,맵,기타 여러가지가 대상이다.

4.1. 참가선수

Team Ice 지역 리그명 Team Fire
소속팀 선수명 선수명 소속팀
CJ Frost MadLife KRLCL Shy CJ Frost
CLG DoubleLift NALCS Bjergsen TSM
Alliance Froggen EULCS Diamond Gambit
WE CaoMei[9] CHLPL WeiXiao WE
SAJ Archie GPL QTV SAJ
미드 덴마크 미러전

4.1.1. 헥사 킬 모드 스페셜 게스트

Team Ice Team Fire
지역 리그명 [10] 선수명 지역 리그명 선수명
CHLPL Misaya GPL Toyz

4.2. 1일차 매치 : URF 모드

비역슨 대활약

Team Fire가 무려 24킬을 쓸어담고 15분에 4만딜을 넘긴데다 덤으로 퍼블에다 CS까지 180개 챙긴 비역슨의 이즈리얼을 앞세워 승리.[11][12] 'URF모드는 잘 큰 한명의 슈퍼캐리가 나올 수 있는 게임이다'라는 경기 초반 김동준 해설의 말마따나 비역슨 혼자 피아 구분 없이 나머지 9명의 존재감을 인섹시켰다. TONS OF DAMAGE 프릭이 좋아합니다.

샤이는 매라를 의식한듯 블리츠크랭크를 픽했지만 그랩을 날리는 족족 빗맞추는 예능을 보여주었다. 딜 부분에서는 별로 하는 일이 없었지만 풀-마나 딜탱으로 갔기 때문에 압도적인 마나 보호막량을 보여주었다. URF 모드에서는 마나 소모가 0이기 때문에 언제나 최대보호막을 유지할 수 있었고, 그 보호막량은 HP의 2/3을 커버할 정도였다. 매라는 URF에서 부정한성배를 뽑는 기이한 템트리를 선보였다. 기본쿨감 80퍼 + 성배쿨감 20퍼 = 쿨감 100퍼 평소 한팀 생활을 하면서 서로에게 한이라도 맺힌건지 한타 상황에서 죽어라 서로를 노리는 모습이 백미(…). 못끌었잖아 근데 어째 CJ는 URF와는 영 안 맞는거같다 둘다 존재감이 인섹

경기가 끝난 후 인터뷰에서 Team Fire의 주장이었던 다이아몬드프록스는 힐과 보호막 위주로 조합을 짜야 한다고 판단해서 타릭과 카르마, 룰루를 고르게 했으며 투표에 의해서 무조건 선택해야 했던 이즈리얼은 지원자가 없어서 비역슨에게 떠넘겼다고 이야기했다. 반면 Team Ice의 주장이었던 더블리프트는 팀 단위의 전략은 없었고 주 전력이 되었어야 할 프로겐은 랜덤픽으로 이블린을 골라버렸다며 투덜거렸다.(...)이블린에게 투덜댔지만 트런들이 눈물을 흘렸다 카더라

여담으로 비역슨을 모르던 국내팬들에겐 비역슨의 일화가 소개되는 훈훈한 일화가 있다.

4.3. 2일차 매치 : 헥사킬 모드

팀 아이스에서 미사야가 카사딘을 팀 파이어는 토이즈가 오리아나를 픽하면서 미드라이너를 맡았다.
비역슨은 다이아몬드와 함께 정글을 가고 프로겐은 탑 이렐리아를 하면서 샤이를 상대하였다.
경기 전 김동준 해설이 6인 경기라서 전략 싸움이 많을 것이라 말했는데 두 팀 다 EU 스타일에 2정글을 기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경기 자체는 초반에 샤이가 트리플킬을 블루에서 먹어가면서 우세하게 가져가는 듯 했으나 매라가 특유의 로밍으로 더블리프트가 2대1을 하게 하였는데도 더블리프트가 버티면서 오히려 CS는 웨이샤오보다 더 많이 가져갔고 매라의 쓰레쉬 로밍까지 더해지면서 탑 미드 정글 싸움에서 아이스가 압도하였다.

더블리프트와 매라의 봇 듀오가 기대치대로 0데스를 찍으면서 한타에서 활약했고 프로겐의 이렐리아도 잘 성장하여 끊어먹기나 한타에서 맹활약을 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비역슨은 우르프때와는 달리 리신으로 피딩을 하여 역슨이 형에서 역슨이로 강등당했다.(...)

4.4. 3일차 매치 : Pick 10 (소환사의 협곡)

Alliance "The Anivia" Froggen
매라신 + 애니비아의 화신 + 쿨의 리 신(...) 진정한 삼신기!
그리고 분노하는 부로캅
로코 점프와 몸니시, 베인충과 할때 유난히 잘하는게 매라는 불나방 같은 원딜과 해야 갓모드가 된다는 설도 있다.

샤이는 서포터가 팀에 없던 관계로 쓰레쉬 서포터를 했는데 라인전은 좋게 가져갔으나 매라가 로밍으로 날뛰고 쿨의 리신과 애니비아의 화신 프로겐이 날뛰면서 팀 아이스에게 경기가 기울기 시작했다. 한편 더블리프트는 베인충의 모범스러운 모습으로 퍼블을 가져갔으나 체력이 적은데 골렘을 먹으려다가 웨이샤오의 루시안에게 죽은 후 한동안 잠수모드로 자신을 떠난 매드라이프를 그리면서 혼자서 라인을 서기 시작했다. 그리고 경기 후반까지 조용히있다가 비역슨의 제드를 상대로 좋은 무빙으로 버티고 제드의 피를 깎아버려서 프로겐이 나중에 다 쓸어버릴 기회를 만든 후 조용히 혼자서 라인을 밀면서 경기를 풀어나갔다.

아치 또한 루시안으로 좋은 모습을 보였다. 갱을 당해도 이즈리얼을 같이 데리고 가는 모습을 보이면서 조용히 승리를 잘 보좌해주었다.

다이아몬드 프록스는 리신을 플레이했지만 오히려 미드라이너 출신인 쿨의 리신이 미쳐 날뛰면서 포킹 리 신이 빙의해서 무력해졌고 비역슨도 프로겐의 풀스택 메자이, 썬파 그리고 알 순간이동(...) 앞에서 조용히 휩쓸려나갔다.

4.5. 4일차 매치 : 1 VS 1 (칼바람 나락 최후의 결전)

경기전, 프랑스 해설진이 우리나라 해설진(그 중 초브라) 에게 장미를 주었고, 그 답례로 프랑스 해설진에게 홍삼진액 한포를 줬다. 경기가 곧 시작 되다보니 초브라가 설명할 시간이 부족해서 프랑스 해설진은 뭔질 몰라했다.

4.5.1. 1경기 Archie VS. Shy

Team Ice Team Fire
지역 리그명 소속팀 선수명 선수명 소속팀 지역 리그명
GPL SAJ Archie X O Shy CJ Frost KRLCL

아치는 바루스, 샤이는 퀸을 픽했다. 바루스와 퀸은 지난 올스타전 매치에서도 등장했었던 챔프들로 1:1에 특화되어있기 때문에 선수들이 고른 것으로 파악할 수 있다.
경기 초반에 샤이가 딜교환을 실수함에 따라 실피를 남기고 물러났다. 샤이를 물린 아치는 라인 미니언을 더 먹을 수 있었다. 따라서 아치의 CS가 더 많고 이에 따라 경험치를 더 많이 획득했기 때문에 그대로 진행되었다면 샤이에게 불리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3렙에 샤이는 미니언 웨이브 타이밍을 놓치지 않고 싸움을 걸었다. 서로 평타나 스킬 한대만 맞으면 사망하는 비등비등한 상황에서 퀸의 실명공격이 바루스에게 터지면서, 바루스에게 실명이 걸리게 되었다. 이 때문에 아치의 바루스의 평타는 들어가지 않았고 결국 샤이가 경기에서 승리하게 되었다.


경기가 끝나고 둘은 유니폼을 교환했다.

4.5.2. 2경기 COOL VS. QTV

Team Ice Team Fire
지역 리그명 소속팀 선수명 선수명 소속팀 지역 리그명
CHLPL OMG COOL O X QTV SAJ GPL

당신이 OMG의 식스맨 인겁니까?
작년 다이아몬드프록스 VS 인섹을 연상케하는 리 신 미러전이 나왔다.

쿨 선수는 초반부터 딜교환에서 우위를 점했다. 이에 따라 QTV 선수는 마을에 다녀올 수 밖에 없었다. 본래 보호막과 회복을 든 QTV 선수는 방어적으로 운영할 생각이었는데, 상황이 그렇게 흘러가지 않았다. 다급해진 QTV 선수는 영약을 2번이나 구매했다. 반면 라인 미니언을 더 먹어 안정적이었던[13] 쿨은 여유로운 운영을 하면서 야만의 몽둥이까지 올리고 만다. 미니언 CS가 점점 100에 달해지고 다급해진 QTV 선수가 무리하게 딜교환을 시도했지만 결국 이에 실패하면서 쿨 선수에게 킬을 내주고 말았다.

4.5.3. 3경기 Doublelift/Madlife Vs. Diamond/Bjergsen

Team Ice Team Fire
지역 리그명 소속팀 선수명 선수명 소속팀 지역 리그명
NALCS CLG DoubleLift X O Diamond Gambit EULCS
KRLCL CJ Frost Madlife Bjergsen TSM NALCS

팀 파이어에서 매드라이프를 의식한 블리츠크랭크와 쓰레쉬, 그리고 케이틀린을 밴. 그리고 파이어라는 팀 이름답게 브랜드/애니의 누킹 조합을 들고 나왔다. 덥맆/매라 듀오도 팀 이름에 맞춰 설원 특공대 스킨을 쓰는 바루스/케넨의 포킹 조합.

양팀이 초반 교전에서 더블리프트의 바루스와 다이아몬드프록스의 애니를 교환하고, 매드라이프와 비역슨은 서로 딸피로 살아남으며 1:1.
이후 매라가 점멸이 없는 비역슨의 브랜드를 노리고, 비역슨 역시 매라의 케넨에게 반격. 케넨과 브랜드 둘 모두 피가 없는 상황에서 바루스와 애니가 서로를 마무리하기 위해 달려들지만, 평타 한대만 맞으면 죽는 브랜드를 때리기 위해 달려나가던 바루스가 케넨을 향해 쏜 애니의 소각(W) 끄트머리에 걸려 스턴에 빠진다. 결국 브랜드는 살아서 도망가고 바루스와 함께 스턴에 걸린 케넨은 애니에게 맞아죽으면서 팀 파이어가 승리. 이에따라 포인트가 5:5로 동점이 됐다.

4.5.4. 4경기 Froggen VS. WeiXiao

Team Ice Team Fire
지역 리그명 소속팀 선수명 선수명 소속팀 지역 리그명
EULCS Alliance Froggen O X WeiXiao WE CHLPL

왜 비역슨 아님요?? [14]

프로겐은 페이커에게 자극받았는지야스오, 웨이샤오는 자르반 4세를 택했다.

프로겐이 야스오의 질풍검을 이용해서 자르반의 깃창콤보를 계속 날래게 피해주고 딜교환의 우위를 가져갔고, 웨이샤오도 지지 않고 용의 일격을 계속 때렸다.
그리고 6렙때 프로겐이 강철 폭풍-최후의 숨결을 맞추면서 웨이샤오를 빈사상태로 몰고가 우물로 돌려보냈고, 타워철거의 야스오 답게타워를 부셔서 승리를 했다.

4.6. 결과

Team Ice Team Fire
포인트 결과 매치 결과 포인트
X URF 모드 O +2
+2 O 헥사킬 모드 X
+2 O Pick 10 X
X Archie VS Shy O +1
+1 O COOL VS QTV X
X DoubleLift/Madlife VS Diamond/Bjergsen O +2
+3 O Froggen VS WeiXiao X
승리 결과 패배

5. 이모저모

  • 세계구급 강팀들의 대결을 롤드컵 이전에 볼 수 있다는 것에 환호하는 팬들도 많지만, 올스타전의 정체성을 잃어버리고 그저 미니 롤드컵이 되어버렸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 시즌 1 우승팀인 프나틱, 시즌 2 우승팀인 TPA, 시즌 3 우승팀인 SKT T1 K가 참여함으로써 왕들의 전쟁이 되었다.
  • 롤챔스 영어해설자인 몬테크리스토가 "라이엇의 의문스러운 올스타전 플랜으로, 한국은 롤챔스 조별 리그를 통과할 가능성이 낮은 팀이 대표로 출전하게 되었다.(Due to Riot’s questionable planning for All-Stars, Korea will be represented by a team highly unlikely to make it out of groups in OGN.)"라고 깠다.(...) [15] 해당 트윗 결국 몬테의 말대로 SKT T1은 8강에서 탈락한 채로 올스타전에 참가하게 되었다.그리고 SKT T1은 NLB에서도 탈락했다. 시즌 3 롤드컵 우승팀도 4강에서 떨어지는 세계 최고의 리그 NLB!

  • 해외의 챌린지 투표 결과
    • 북미
      • 1위 TSM Bjergsen 2위 CLG DoubleLift 3위 C9 Meteos 4위 TSM WildTurtle 5위 TSM Dyrus
    • 유럽
      • 1위 Fnatic Rekkles 2위 Fnatic XPEKE 3위 Gambit Diamond 4위 Alliance Froggen 5위 Fnatic SOAZ
    • 중국
      • 1위 WE CaoMei 2위 OMG Gogoing 3위 WE Wx 4위 OMG xiyang 5위 Royal Uzi
    • 동남아
      • 1위 SAJ QTV 2위 SAJ Archie 3위 NFL Sofm 4위 TPA Bebe 5위 AHQ Westdoor

  • 공교롭게도 한국 대표로 올스타전에 출전하는 7명의 선수들(SKT T1 K,CJ Frost)이 전원 NLB행을 달성했다.홀스타전 이것이 한국의 하부리그 대표란 말입니까 올스타전은 NLB선에서 정리된다. ??: 저희는 준비가 다 끝났습니다.

  • C9의 미드라이너 Hai가 기흉으로 입원하는 바람에 이번 올스타에 참가하기 어렵게 되었다. # 결국 대타로 CLG의 미드라이너 Link가 서게 되었다[16][17]

  • Team Ice의 CaoMei가 부친상으로 1일차 일정만 소화하고 귀국을 하게 되었다. 결국 남은 일정을 OMG의 Cool이 대신 챌린지에 출전하게 되었다.

  • 2013년 올스타 시즌과 마찬가지로 로그인 스크린이 변경되었다. 로그인 테마는 2013년 올스타 로그인 테마의 어레인지.


  • 해외 롤 관련 기사를 잘 보는 사람들이라면 알고 있을 트래비스가 올스타전에 참가한 각 선수들을 인터뷰했는데 인터뷰 모두가 꽤 재미있고 한국 선수들도 인터뷰를 하고 통역가의 수준이 높아서 드디어 제대로된 통역으로 사람들을 인터뷰하고 있다. 이상하게 이스포츠에서 한국 통역가나 중국 통역가 수준이 굉장히 안 좋아서 평가가 안 좋았는데 이번에 한국어 통역을 맡은 수지 킴의 경우 뛰어난 통역 능력으로 북미나 한국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다른 부분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지만... 관심이 있다면 http://www.ongamers.com/ 에서 각 선수들의 인터뷰를 찾아보도록 하자.

  • 이번 올스타전 관중들 중에서 프로포즈가 성공한 커플이 등장. 축하를 받았다. 참고로 이때 명품조연으로 활약한게 더블리프트였다. 선물을 주면서 축하해주는 역할을 맡았다.
  • 또한 샤이가 몹시 고통 받았다. 소아즈에게 작년 올스타에서 진걸 언급 당하기도 하고 우르프 모드에서 공기화, 헥사킬에서 활약 했지만 매라의 집중 마크에 말리고 픽 10 에선 쓰레쉬를 했지만 탑솔러 답게 영 부진하기만 했다. 그래도 1:1에서는 승리했지만 결국 최종 스코어에서 팀이 패배 하며 고통을....

  • 더블리프트가 비록 2팀만 참가한거고 이벤트전이긴 하지만 드디어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몬테크리스토조차도 축하트윗(...)을 썻는데 사실 CLG가 초창기에는 우승을 많이 한 팀이지만 더블리프트 합류 후에는 우승이 없었고 우승에 가장 가까웠던 것은 2012 MLG 애너하임에서 패자조에 내려가서도 TSM과 결승전에서 1세트 불리한 것을 딛고도 이겼지만 결국 2세트에서 패배하여 2위했던 때가 가장 우승에 가까웠던 때였다. 어쨋든 이벤트전이지만 우승(...)을 한 더블리프트에게 축하를 보내자..

  • 프로겐이 아직 죽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준 대회이기도 하다. 비역슨은 U.R.F 모드에서만 빛났고 나머지 경기는 프로겐이 자신은 아직 죽지 않았다고 외치듯이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사실 소속팀인 얼라이언스에서도 프로겐의 캐리에 거의 의존하다시피하며 프로겐 자신도 유럽 LCS MVP를 따는 등 유럽 대회를 시청하는 시청자 중에는 프로겐 개인의 기량에 대해서는 의심하는 사람이 없었지만, 프로겐을 제외한 팀원들이 전체적으로 폼이 낮아 얼라이언스는 유럽대회 최상위권에 들지 못해 국제무대에 한동안 모습을 보이지 못해 잊혀지나 싶었는데 이런 식으로라도 국제대회에 나와서 아직 프로겐이 죽지 않았다는 것을 유럽 외 지역의 팬들에게 보여주었다.

  • 올스타전이 진행되는 4일 내내 프랑스 롤 팬들의 관중문화가 굉장히 돋보였다. 홈 팀인 나진프나틱은 물론이고 어떤 선수, 어떤 팀이 되었던지 명장면이 나오면 우리팀 너네팀 할 것 없이 선수의 소환사명이나 팀명을 단체로 외치며 환호하고, 박수, 파도타기, 발구르기, 떼창 등 각종 방법으로 올스타전의 흥을 돋구었다. 심지어는 어떤 영화를 상당히 떠올리게 하는 남자의 챔프를 픽하자 동시에 아 후!, This is SPARTA!!!를 외치는 비범함까지...이런 열광적인 관중의 반응에 올스타전에 참여한 선수들은 물론이고 해설진, 라이엇 관계자, 방송을 통해 올스타전을 시청한 시청자 등 많은 이들이 감동을 받고 배울 점이 많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 2013년의 방식이 진정한 올스타전이란 말이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많이 나온지라 2015년에는 2013년의 방식으로 회귀할 수 있다고 한다. 일단 온게임넷 롤챔스 일정 때문에 현 1위팀이 아닌 2부 리그로 떨어진 팀이 아무 선발전 없이 출전해버리니 국내에서도 미묘했지만 특히 해외 유저로서는 그런 팀이 자국 1위팀을 쉽게 털어버리는 게 자존심이 많이 상할 상황인지라.. 이런 가시적인 격차가 2014년 올스타전을 통해 부각돼서일까. 동년 후반기부터 라이엇이 세계 대회를 제한하고 철저히 롤드컵 위주로 통제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게 되었다.
----
  • [1] 사족으로 롤 인벤과의 샤이, 매라 인터뷰에서 샤이가 홀스타전 이라는 표현을 쓰긴 했다.
  • [2] 이벤트전 우승팀에 롤드컵 출전권을 한장 더 주는게 매우 큰 보상임을 깨닫고 안 주기로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올스타전을 하게되면 국적이 섞여서 나오는 유럽,동남아 팀들이 많이 불리하게 된다.
  • [3] 한국 롤챔스 스프링이 올스타전 이전에 끝나지 않으므로 윈터시즌 우승팀인 SKT T1 K가 출전하기로 되었다. 몬테크리스토의 트윗 참조.
  • [4] Hai의 기흉으로 대타
  • [5] 중국 역시 한국처럼 올스타전 전에 스프링 시즌이 끝나진 않지만 1위를 차지한 OMG가 출전하는 것으로 결정지었다.
  • [6] 전 아이디 LoveLin
  • [7] 모르는사람을 위해 요약을 하자면 미국의 클템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전 Team Dignitas 멤버, 현 NA LCS 해설자 현역시절 Wcg2011 예선에서 했던 행동으로 Scumbag Jatt으로 유명하다.항목 참조
  • [8] 전 Fnatic의 미드라이너, 시즌 1 월드 챔피언십 우승자,현재는 은퇴한 유럽 케넨궁그라가스 장인
  • [9] 카오메이의 부친상으로 2번째 경기부터는 OMG의 서브 Cool이 대신 경기함
  • [10] 후보 선수들 모두가 은퇴한 선수이므로 과거에 출전했던 리그 이름을 쓴다.
  • [11] 같은팀 선수 셋의 딜량을 합쳐야 겨우 비슷했다고 한다.
  • [12] 경기 후에 물어보니 같은 팀에서 아무도 이즈리얼을 하고싶은 사람이 없어서 비역슨이 떠맡은 것이라고...
  • [13] 게다가 QTV 선수가 점화가 없었기 때문에 의외의 딜링에 죽을 염려도 없었다.
  • [14] 마지막 경기는 최다 득표로 뽑힌 선수들끼리 붙는 경기다.
  • [15] 사실 몬테크리스토가 SKT T1을 낮게 평가해서 이런 말을 한 것은 결코 아니다. 몬테크리스토가 이런 말을 한 이유는 위에서도 서술했듯이 미니 롤드컵 형태가 되어 올스타들의 경기를 진행하겠다는 본래의 취지와 어긋난 방향으로 진행되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이는 Thorin과의 대담에서도 나타난다.
  • [16] C9은 원래 비역슨을 고려했지만 일정 문제와 오더를 맡는 Hai의 성향과 비슷한 Link가 선택되었다.
  • [17] 대타를 뛰는 라이너가 같은 팀인 링크지만 더블리프트는 가차없이 링크때문에 C9은 우승을 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한다. 다만 이건 링크의 실력문제보다는 하이가 팀의 주장이자 오더를 맡고 있기때문이다. 해설자들도 오더가 약해져서 큰 활약을 기대하긴 힘들다고 말하였다.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나...지 않았다! 트래비스와 한 인터뷰에 따르면 하이가 자신들의 주 오더라서 링크에게도 그 역할을 주문했다고 한다. 다만 링크의 경우 하이와 달리 강하게 오더를 내리지 않고 의견을 제시하는 쪽의 오더라서 느리게 반응하여 망하는 등 처음 링크가 합류했을때는 스크림에서 정말로 다 졌다고 한다. 다만 계속 나아지면서 TPA가 자신들을 3대0으로 이겼다고한 다음날 TPA를 스크림에서 3대0으로 되갚아주고 링크의 오더도 안정화되면서 만족할 수준의 경기는 펼쳤다고 한다. 비역슨이 챌린저 매치에서 뽑혀서 못 나온 것도 있지만 이 이유로 링크를 뽑았다고 한다. CLG에서는 두 명이 메인 오더를 하는데 그 중 한 명이 링크였고 비억슨은 개인기량은 문제가 없지만 오더 능력은 전무하다고 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30 13:05:52
Processing time 0.308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