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리마스터드 트랙 록맨 제로

last modified: 2015-01-27 06:01:17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스크립트
3. 구성
3.1. Track 01. Title「타이틀」
3.2. Track 02. Ciel's Memory - Prologue
3.3. Track 03. The ruins of lab「유적」
3.4. Track 04. Captive Legend「전설의 포로」
3.5. Track 05. Cyber elf「사이버 엘프」
3.6. Track 06. Theme of ZERO(from Rockman X)「제로의 테마」
3.7. Track 07. Guarder Room「가더 룸」
3.8. Track 08. Crash「크래시」
3.9. Track 09. Result of Misson「리절트」
3.10. Track 10. Ciel's Memory - Rebirth from ZERO
3.11. Track 11. Intermission「인터미션」
3.12. Track 12. Resistance「레지스탕스」
3.13. Track 13. Express UG「언더그라운드 익스프레스」
3.14. Track 14. Deadzone「데드존」
3.15. Track 15. Scorching Desert「작열의 사막」
3.16. Track 16. Ciel's Memory - The Big Four
3.17. Track 17. Hell Plant「헬 플랜트」
3.18. Track 18. Infiltration「잠입」
3.19. Track 19. Emergency「긴급사태」
3.20. Track 20. Enemy Hall「에너미 홀」
3.21. Track 21. Neo Arcadia「네오 아르카디아」
3.22. Track 22. Ciel's Memory - Truth of Hero
3.23. Track 23. Fake「페이크」
3.24. Track 24. Ciel's Memory - Epilogue
3.25. Track 25. For Endless Fight「끝 없는 싸움으로」
3.26. Track 26. Area of ZERO / Main Theme of ZERO「제로의 영역」

1. 개요

록맨 제로 시리즈 최초의 사운드트랙.

제로 시리즈의 OST에 초석을 다진 첫 사운드트랙이라지만, OST의 목록이 3번째로 적으며,[1] 곡의 퀄리티가 전자음 느낌이 많이 나는지라 밋밋하고, 리마스터링 버전은 게임판과 비교해도 별반 다를 바가 없는 듯한 느낌이 많이 든다. 여러가지로 완성도는 현재 사운드트랙 중 가장 낮기에 평가가 가장 떨어진다.

하지만, 게임의 내용 일부를 담은 오디오 드라마가 수록되어 있어 게임에서는 잘 나오지 않는 캐릭터들의 보이스를 직접 감상할 수 있다는 점에서 나름의 가치가 있다. 특히, 성덕들에겐 말이지. 대신 엑스트라 트랙은 없다.


3. 구성

참고로, 각 곡의 제목에는 제작진의 코멘트가 붙는다.


3.1. Track 01. Title「타이틀」

"몇 개나 되는 선이 서로 붙어 가는 것에 이어, 심박소리가 높아졌을 즈음에 로고가 삽입. 「Theme of ZERO」를 모티프로 한 징글과 제로(카자마 유우토)의 타이틀 콜이 흐른다. 초기 X 시리즈를 방불케 하는 타이틀 백이네요."


제로 시리즈의 첫 대미를 장식하는 곡. 로고와 BGM이 끝날 때쯤, 제로의 음성이 들려온다.


3.2. Track 02. Ciel's Memory - Prologue

첫번째 오디오 드라마. 스토리는 게임판의 스토리를 그대로 따르고 있다. 전설의 레플리로이드인 제로를 깨우기 위해 시엘레지스탕스가 제로가 봉인된 유적지로 향한다는 내용이다.


3.3. Track 03. The ruins of lab「유적」

"피아노의 프레이즈가 쓸쓸한 유적의 곡. 이 곳은 Σ 바이러스의 연구 및, 제로의 완전 격리를 목적으로 건조된 봉인 시설. 네오 아르카디아에 의해 존재 그 자체가 역사 상에서 말소된, 말 그대로 망각의 연구소. 지금은 역사의 흔적만이 고요히 감돌고 있을 뿐..."


3.4. Track 04. Captive Legend「전설의 포로」

"「Area of ZERO」을 모티프로 한, 봉인된 제로의 테마. 이레귤러 전쟁, 푸른 빛의 영웅, 그리고 네오 아르카디아의 비밀. 전설과 함께 봉인된 모든 것이 지금, 해방되려 하고 있다. 묶여있던 제로가 인상적이었습니다."



3.5. Track 05. Cyber elf「사이버 엘프」

"사이버엘프란 불가사의한 힘을 지니고 있는 에너지체의 총칭. 엑스가 사이버 엘프화해 있는 것처럼, 아무래도 레플리로이드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 같습니다. 잔뜩 이름을 붙이는 게 큰일이었겠구마안. 마지막으로 한 마디. 팟시를 잊지 말아줘."

원래는 제목 그대로 사이버엘프의 테마곡이지만 엑스가 나올 때 주로 쓰이면서 사실 상 엑스의 테마곡이 되었다.


3.6. Track 06. Theme of ZERO(from Rockman X)「제로의 테마」

"X 시리즈의 뉴 브랜드로서 제로의 봉인을 풂과 동시에, 이 곡의 부활도 자연히 이루어졌습니다. 엑스에서 제로로의 연결에는 뗄 수 없는 한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오랜만에 토모조 할배(토모자와 마코토)와도 재 태그 결성. 이 곡의 쿠리하라 씨의 기타 리프 굉장하네요∼. 에∼, 굉장합니다."


제로의 테마곡이자 제로 시리즈 최초의 스테이지(이벤트 전용) BGM. 이질적인 느낌이 나는 제로의 디자인 때문에 혼란스러워 하던 팬들도 이 곡을 듣고선 제로다!하고 확신하게 만들었던 곡이다.


3.7. Track 07. Guarder Room「가더 룸」

"통칭 보스 통로의 곡. 네오 아르카디아에서 등급이 높은 일부 레플리로이드는 뮤토스 레플리로이드라 칭하고, 과거 신의 모습을 흉내냄으로써 자신을 신격화해, 그 휘광을 몸에 두르려 했다. 이 문에 둘러싸인 공간은, 그런 두려운 적과 마주치기 전의 정신통일의 공간이기도 한 것입니다."


제로 시리즈에서 보스룸 앞에 도달하면 나오는 곡. 제로3까지는 자주 듣게될 곡이다.


3.8. Track 08. Crash「크래시」

"게임에서는, 전투의 곡은 짧든 길든 인상이 남는 곡이 좋겠지라고 항상 생각합니다. 특히 록맨은 한순간에 처리할 일도 있을 뿐더러, 길게 도전할 일도 있어 고민되죠... 이 곡은 원래 오프닝 데모의 그림 콘티가 나왔을 때에, 네오 아르카디아의 추적자에게서 도망치는 시엘 일행의 BGM으로 해서 만든 것이었습니다. 이후에도 쓰이게 되는 록맨제로 뮤직의 또 하나의 기둥입니다."


3.9. Track 09. Result of Misson「리절트」

"미션을 끝낸 뒤의 평가 화면 징글. 제작의 종반의 종반에, 이런 서브 화면 있었어?하고 당황해 추가한 기억이 있습니다. 만들고 있을 때는 조금 더 잘 됐다고 생각하지만, 솔직히, 지금은 젠마이지카케일지도... 그런 부분에 액션 게임을 플레이하는 보람이 있습니다."


3.10. Track 10. Ciel's Memory - Rebirth from ZERO

두번째 오디오 드라마. 연구소에서 골렘을 쓰러뜨리고 난 후, 제로와 시엘이 대화하고 있는 내용이다.


3.11. Track 11. Intermission「인터미션」

"제로의 부활에 이어 자유로이 왕래할 수 있는 생활 에리어가 펼쳐져 가며, 그 에리어는 이 곡으로 변해 있습니다. 원래는 전 세기의 지하 에너지 발전시설이었던 레지스탕스 베이스도 병설, 신설된 터널을 통해 지하 교통망이나 공동구로 이어지며, 물류나 정보를 위한 네트워크가 구축되어 간다... 힘들면서도 밝고 활기가 있는 생활이 그곳에 있는 것입니다."


3.12. Track 12. Resistance「레지스탕스」

"레지스탕스의 테마. 거대 콜로니 유라시아의 낙하에 의해 폐허로 변한 이름도 없는 도시. 계속 내리는 산성비에 젖는 산더미 같이 쌓인 기와와 무너진 고층 건축물을 무대로, 네오 아르카디아에서 도망친 레지스탕스들은 자신들의 내일을 지킬 싸움을 하고 있다. 처음으로 만든 스테이지 곡으로, 개발 당초에는 모든 스테이지에서 이 곡이 흘렀습니다."


록맨 제로에서 자주 듣게될 곡이다. 그러니까 록맨 제로에서의 BGM의 절반 이상은 이 곡이 흘러나온다고 생각하면 된다.(...)


3.13. Track 13. Express UG「언더그라운드 익스프레스」

"어두운 지하 교통망 터를 지나가는 스테이지. 나이트메어 현상 발생 때, 지하에서 생활을 시작한 일부 인간과 레프리로이드가 처음으로 이용한 미로 같은 지하 시설. 과거의 영광을 상징하는 것처럼 지하 깊이 둘러쳐진 철궤도나 하수도에는, 인간과 레플리로이드들의 새로운 공존으로의 길이 모색된 지하의 메모리가 지금도 잠들어 있다."


3.14. Track 14. Deadzone「데드존」

"맹렬노도 진군의 곡. 파브닐에 의한 사막에서의『초토작전』이나, 힛타이드 핫타이드에 의한『레지스탕스 베이스 강습』, 그리고 두뇌특급 판테온 코어 등의 격한 싸움에 쓰입니다. 전반의 루프 뿐인 곡이었습니다만, 데모가 있으니 늘리라고 듣고, 플러스 프레이즈를 덧붙였더니, 긴 곡이 되어 버렸습니다."


Resistance와 마찬가지로 자주 듣게될 곡이다.(...) 그만 좀 우려 먹어! 무슨 사골도 아니고...


3.15. Track 15. Scorching Desert「작열의 사막」

"작열하는 사막. 몽롱한 신기루.『초토작전』끝에 태어난 사막 지대. 네오 아르카디아는 단순한 섬멸전만이 아니라, 지구 환경의 완전 관리의 또 한 면으로서, 장기적인 가뭄이나 토양 침식에 의한 사막화를 이용해 반항 세력을 몰아넣어 갔다. 그런 변경의 땅에는 아누비스 같은 미등록 레플리로이드 등도 존재하는 듯하다."


3.16. Track 16. Ciel's Memory - The Big Four

사천왕이 처음으로 등장하는 오디오 드라마. 이들이 본격적으로 움직이는 걸 생각하면 아마도 힛타이트 핫타이트 전 후에 시기인듯 하다.


3.17. Track 17. Hell Plant「헬 플랜트」

"메카니컬하고 인더스트리얼한 이미지의 곡. 강제 봉쇄된, 변경의 에네르겐 수정 채굴 시설 및 레프리로이드 생산 플랜트. 대량으로 저장된 에네르겐 수정에 그 정제 시설, 레플리로이드의 의료장치 등, 레지스탕스의 중요한 라이프 포인트로서 재흥되고 있었지만..."


3.18. Track 18. Infiltration「잠입」

"온통 뒤덮인 긴장감을 이미지한 잠입 미션의 곡. 이레귤러 전쟁 당시에 괴멸된 레프리포스 해군이, 해양 개발이나 화산 분화 예지를 목적으로 한 해양 지질 조사를 위해 건조시킨 구 연구시설은 지금은 네오 아르카디아의 천연의 요새. 동굴을 빠져나가면 거기는 심연의 호수... 요장 레비아탄이 통치하는 장소."


후속작인 록맨 제로3에서 어레인지 된다.


3.19. Track 19. Emergency「긴급사태」

"하누마신이 이끄는 네오 아르카디아 첩보 조직, 참영군단에 의해, 마침내 레지스탕스 베이스의 침입을 허용하는 장면. 실은, 베이스 습격을 직접 지휘하고 있는 것은, 로스트 데이터의 탈취를 목표한 레비아탄이며, 하누마신은 그 지휘 하에 들어가면서, 미리 밀명 받았던 제로 암살을 감행했다는 뒷설정이 있었거나 합니다. 휴대용 게임으로는 도무지 다 이야기할 수 없는 부분이네요."


3.20. Track 20. Enemy Hall「에너미 홀」

"스토리도 절정. 이상 도시『성역』과 컨트롤 룸『에리어-X』를 잇는『탑』. 여기가 클라이맥스의 사투 장소. 『성역』은 고대 신전을 모방한 방위 시설이 존재하고, 성투사라 불리는 엘리트들에 의해 수호되고 있다. 『탑』은 지표와 위성궤도를 잇는 잃어버린 유산 그 자체이며, 그 기술은 네오 아르카디아 번성의 원동력. 하지만 지금은 몇 겹이나 둘러쳐진 침입자 영격 시스템이 이빨을 드러내는, 제로에게 있어서는 그야말로 죽음의 탑."


밋밋하기 짝이 없는 록맨 제로의 BGM 중에서는 가장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곡이다.


3.21. Track 21. Neo Arcadia「네오 아르카디아」

"「Theme of X」를 모티프로 한, 엑스가 기다리는 성『에리어-X』의 곡. 정지위성궤도에 건설된 네오 아르카디아의 무인우주시설 중 하나로, 행정을 지휘하는 컨트롤 룸『에리어-X』를 중심으로 한 금단의 레플리로이드 재생 실험장이 메인 모듈이 되어 있다."


3.22. Track 22. Ciel's Memory - Truth of Hero

제로와 카피 엑스가 대치하는 내용이다. 참고로 카피 엑스의 목소리를 들어보면 목소리에 기계음이 난다는 걸 알 수가 있으며, 성우는 레비아탄과 동일한 이마이 유카다.


3.23. Track 23. Fake「페이크」

"『무한한 가능성』『올바르게 행동하는 자』의 상징으로서 네오 아르카디아를 통치하는 전설의 푸른 레플리로이드. 평화를 위해, 같은 레플리로이드를 파괴하는 데 고민하면서 이레귤러 전쟁에서 계속 싸운 그는 영웅이 되었다. 그리고, 세계에 평화가 돌아온 지금도 네오 아르카디아의 통치자로서 계속 존재한다. 그 이상 평화도 포함해, 모든 것은 허상이었던 것인가..."


카피 엑스 2차전의 테마곡.


3.24. Track 24. Ciel's Memory - Epilogue

카피 엑스와의 전투 후, 기지가 폭발하게 되고, 시엘을 비롯한 레지스탕스들은 네오 아르카디아의 추격을 피해 황야를 떠돌고 있다.


3.25. Track 25. For Endless Fight「끝 없는 싸움으로」

"최후의 격전을 끝내고, 상처 입은 제로는 황야에 있었다. 사이버 엘프, 엑스의 목소리를 들은 그는, 다시 싸움의 황야로 그 몸을 던져 간다. 안타깝네요... 당초에는 여기서 차차 습격해 오는 판테온을 베어 쓰러뜨려 가는 이벤트가 있었기 때문에, 길게 작곡했습니다만, 실제로는 거의 흐르지 않습니다. 정말로 안타깝네요... 그런 곡을 감동적으로 승화시켜 준 우메가키 어레인지의 진수를 즐겨 주세요."


Enemy Hall과 더불어 록맨 제로 사운드트랙에서 가장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곡으로, 4분 이상은 넘는 긴 곡이다. 중반부부터 흐르는 멜로디가 상당히 전율을 느끼게 할 정도로 감동적이다.


3.26. Track 26. Area of ZERO / Main Theme of ZERO「제로의 영역」

"제로라는, X 시리즈를 이으면서 전혀 다른 새 시리즈의 개시라는 상황 하에서, 당초에 두었던 테마가『X에서 제로, 제로의 영역』이었습니다. 당초에는 지금보다도 꽤 하드한 설정으로, 제로 오리지널의 부분은, 퇴폐적이고 어둡고 무거운 느낌으로 해 둔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 맛을 짙게 남긴 한 곡입니다."


록맨 제로의 마무리를 장식하는 곡이다.


----
  • [1] 가장 적은건 향명, 그 다음이 뮤토스다.(각각 13개&14개.) 그래도 이 둘은 컬랙션 발매 기념으로 나온거인 데다가 어레인지에 가깝다는 차이점은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7 06:01:17
Processing time 0.184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