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마아트

last modified: 2015-03-08 15:49:44 by Contributors

유희왕의 최상급 몬스터 카드. 이름의 유래는 마하드(マハ-ド)[1].. 가 아니라 이집트의 법과 정의의 여신 마아트(マアト).

Contents

1. 설명
1.1. 코믹스판
1.2. OCG
2. 작중 활약


1. 설명

1.1. 코믹스판

마아트(マアト) ★★★★★★★★★★
카드명을 선언하고 드로우한다.
맞추었을 경우 그 카드를 사용할 수 있고 다시 효과를 발동할 수 있다.
공·수력은 드로우×1000P
ATK ? DEF ?

위의 괴랄한 텍스트는 원작의 텍스트를 그대로 옮겨 적은 것. 코믹스판 카드는 텍스트가 굉장히 간략하게 쓰여 있기 때문에 이렇고, OCG 텍스트에 준거해서 해석하면 대충 이렇게 된다.

마아트(マアト) 융합/효과 몬스터 카드
레벨10/? 속성/? 족/공격력 ?/수비력 ?
"날개 크리보" + "빛과 어둠의 용"
카드명을 하나 선언하고 발동한다. 덱에서 카드를 1장 드로우한다. 드로우한 카드를 확인하여 자신이 선언한 카드명과 같았을 때, 그 카드가 몬스터 카드였을 경우 그 카드를 자신 필드 위에 특수 소환할 수 있다. 마법/함정 카드였을 경우 그 카드를 자신 필드 위에 내 그 효과를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이 턴 이 효과를 다시 발동할 수 있다. 이 카드의 공격력/수비력은 이 효과로 드로우한 수×1000이 된다.


유희왕 듀얼몬스터즈 GX 코믹스판 최종화에서 등장. 최종화의 극적인 연출을 위해서 나온 거겠지만, 정말 말도 안 되는 효과를 가진 카드다.

드로우를 하면서 그 카드를 전부 사용하고 또 스탯을 올리는 것은 좋지만, 드로우한 카드의 종류도 아니고 카드의 이름을 정확히 맞춰야 하기 때문에 주인공 보정이 없으면 절대로 쓸 수가 없다. 반면 천재지변과 함께 쓴다면 무한 드로우+강화….

그런데 그 전에 저 효과는 아무리 봐도...............그놈의 버서커 소울을 패러디했다고 밖에 할 수 없다! 으아니 챠! 이 작가 비범하다!

온 몸에 천년 아이템을 지니고 있다. 모자에 천년 아이, 목에 천년 타우크, 가슴에 천년 링, 허리에 천년 퍼즐. 그리고 왼손에 천년 천칭을 들었으며 오른손에 든 것은 천년 로드와 천년 열쇠를 합친 창. DM의 이집트 스토리와 연관되어 있는 GX코믹스에 부합되는 모습이다.

1.2. OCG


한글판 명칭 마아트
일어판 명칭 マアト
영어판 명칭 Ma'at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10 천사족 ? ?
카드는 일반 소환 / 세트 할수 없다. 자신 필드 위에 앞면 표시로 존재하는 드래곤족 / 빛 속성 몬스터 1장과 천사족 / 빛 속성 몬스터 1장을 묘지로 보냈을 경우에만 특수 소환 할수 있다. 1턴에 1번, 카드 명을 3개 선언하고 발동 할수 있다. 자신의 덱 위에서 카드를 3장 넘기고, 선언한 카드는 패에 넣는다. 그 이외의 넘긴 카드는 전부 묘지로 보낸다. 이 카드의 공격력 / 수비력은, 이 효과로 패에 넣은 카드의 수 × 1000 포인트가 된다.

일본판 프리미엄 팩 14에서 첫 등장. 한마디로...망했다.

원작의 날개 크리보 + 빛과 어둠의 용보다는 소환조건이 넉넉해졌다고는 해도 드래곤족과 천사족은 서로 상성이 좋은 종족이 아닌데다, 단순히 이 카드를 소환할 목적으로 무리해서 덱을 짤 만큼 이 카드가 강한것도 아니다.

기본적으로 필드 위의 몬스터를 2장 먹고 패로부터 소환된다는 시점에서 이미 엑시즈 몬스터들과의 경쟁에서 소환 난이도 면에서 밀리는데다, 공격력도 잘해야 3000, 보통은 0이 되는 것이 당연한 상황이다.

보통 이런 효과의 카드와 찰떡궁합이어야 할 천재지변조차 덱의 맨 위의 1장과 공격력 1000을 보장해 주는 것이 전부이고, 라이트로드덱에서 패갈이용으로 쓰려고 해도 라로덱에서 드래곤족 몬스터라고 하면 필드에 소환하는 것 자체가 라로덱의 목적이라고 할 수 있는 저지먼트 드래곤과 레벨이 6인 그라고니스 뿐인지라 이쪽도 어렵다.

리추어 체인의 효과를 사용한 뒤 이 녀석을 소환 할 수만 있다면 패 3장 보강 + 공격력 3000의 몬스터 강림이라는 최상의 카드가 되기는 하지만, 리추어는 물속성 몬스터군인지라 상성이 꽝!

거기다 공격력, 방어력도 0이 아닌 ?인지라 서치하기도 힘들다는 그야말로 단점 투성이. 이래서야 잉여룡 수준의 안습이다.

써먹으려면 역시 전용 덱을 짜는 수밖에 없다. 일단 이 카드의 효과 발동을 확실히 할 수 있으면서도 덱을 타지 않는 마도서 정리빅 아이, 코잣키의 연구 성과, 좀비 캐리어, 청천벽력, 에지임프 시저 등과 병행해야 한다. 저런 카드들을 원래 잘 쓰던 덱은 거의 없으므로 기존의 덱에 섞여 들어가기는 힘들다. 어차피 전용 덱을 짤거라면 이 카드의 소환조건을 맞추기 쉬운 빛 속성 드래곤족/천사족 몬스터들 위주로 덱을 구성해 버릴 수 있으니 소환하고 효과를 써 볼수는 있다. 이길 수도 있다고까지는 장담할 수 없다.

효과 자체는 연구할 여지가 많으니 나쁘지는 않지만 효과에 비해 빡센 소환 조건은 좀 더 널널하게 해 주던지 서치를 좋게 해 줬어야 하는게 아닌가 생각하게 하는, 여러모로 카오스 계통의 몬스터들과 많이 비교되는 몬스터.

최근 청천벽력의 효과로 데미지는 몰라도 순식간에 3드로하는 효과는 써볼 수 있게 되었다.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프리미엄 팩 7 PP07-KR023 울트라 레어 한국 한국 최초수록
PREMIUM PACK 14 PP14-JP004 시크릿 레어 일본 세계 최초 수록, 절판
2012 Premium Collection Tin PRC1-EN017 시크릿 레어 미국 미국 최초 수록

2. 작중 활약

GX코믹스 마지막화인 64화 '격투의 끝에서..'에서 등장.

유우키 쥬다이만죠메 쥰의 리버스 카드인 '희망의 미래[2]'를 발동. 태그 듀얼이었기에 모든 카드가 쥬다이의 덱으로 되돌아갔으며 드로우한 2장의 카드는 융합빛과 어둠의 용, 융합으로 빛과 어둠의 용과 날개 크리보를 융합하여 소환했다.

모습도 그렇고 덱 맨 위의 카드를 쥬다이의 머릿속에 띄워 주는 능력을 발휘한 것도 그렇고, 정령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쥬다이는 마아트의 힘을 빌어 싸이크론, 엘리멘틀 히어로 오션, 엘리멘틀 히어로 포레스트맨, 융합, 미라클 퓨전의 5장을 때려맞추는 기염을 토했다.

마지막 6장째를 드로할 때는 이미 공격력이 적합해서 스캔해주지 않은 것인지, 아니면 쥬다이가 일부러 효과를 더 이상 발동하지 않은 것인지 확실하지 않지만 어찌 됐든 6장째까지 드로우하고 효과를 그만두었다. 6장을 드로우해서 공격력, 수비력이 6000인 상태로 트라고에디아에게 다이렉트 어택을 하여 듀얼을 승리로 이끌었다.
----
  • [1] 그런데 실제로 비슷하게 생기긴 했다. 특유의 어깨장식도 그렇고.
  • [2] 묘지에 존재하는 모든 카드를 덱으로 되돌리고 2장을 드로우하는 효과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8 15:49:44
Processing time 0.119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