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마키나(데우스 X 마키나)

last modified: 2013-07-31 19:21:38 by Contributors

deus_X_machina.jpg
[JPG image (26.7 KB)]

데우스 X 마키나히로인이자 주인공. 본명은 마키나 예그제키나. 남의 눈을 신경쓰지 않기 때문에 아무데서나 필요하면 벗는다[1].

성격은 상당히 난폭하고 안하무인. 필요하면 아무한테나(국장을 제외하곤 상사한테도) 폭력을 휘두르기를 주저하지 않는다. 록워커의 경우엔 기계니까 그냥 심심하면 칼로 찔러대는 수준.

약하고 소심한 사람을 싫어한다. 1화에서는 록워커에게 얼마 전 양친을 잃고 훌쩍대는 열두살짜리 에게 "대충 사정은 이해했다. 총을 가져가고 싶기도 했겠지."[2]하고 말하고 쓰러뜨려 밟아놓고는 가족사진이 든 액자를 총으로 산산조각내버리기도(...) 그러면서 "이게 현실이다. 네놈은 아무것도 못하는 거다."[3]

성깔대로 누구의 지시도 받지 않고, 누구와도 함께 일하지 않는걸[4] 지론으로 삼고 있다. 공무원주제에(...) 그래서 CWA 내부에서 자주 충돌을 일으킨다.

정 대사는 적이 누구냐?!고 물어볼 때의 "네놈을 파괴하는 자다.". 마키나가 먼저 "네놈을"이라고 하면 우스가 받아서 "파괴하는 자다."라고 하는 식.네놈.... 뭐하는 놈이냐! 지나가던 가면 라이더다!

----
  • [1] 노출광은 아니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알몸인 상태를 부끄럽게 여기지 않는다는 것.
  • [2] 총을 소매치기한 루크에게 칼을 던져 박아서 붙잡았다
  • [3] 다만 심심해서(그런 것도 있겠지만) 그런건 아니고 그 마을의 클록워커 범죄자를 잡는 미끼로 써먹으려는 목적이었다.
  • [4] 이용은 한다고 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1:38
Processing time 0.058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