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마티 프리드먼

last modified: 2015-02-08 21:02:24 by Contributors

Marty Friedman (マーティ・フリードマン)
MartyFriedman.jpg
[JPG image (64.5 KB)]


Contents

1. 개요
2. 미국 활동
3. 일본 활동
4. 작품
5. 참여 작품
6. 관련 웹사이트
7. 관련 문서


1. 개요

기타리스트, 작곡가, 프로듀서이자 뽕짝메탈의 달인. 1962년 12월 8일 미국 메릴랜드주 로렐에서 출생. 스래쉬 메탈 밴드 메가데스에서 리드 기타리스트로 활동한 것으로 유명하다. 2003년 이후로는 일본으로 건너와 도쿄 신주쿠에서 살며 활동하고 있다.

2. 미국 활동

14살 때 록 밴드 키스의 콘서트를 보고서 기타를 치기 시작했다고 한다. 그리고는 곧장 밴드를 만들어 자작곡을 연주했는데, 자작곡이 남의 곡을 연주하는 것보다 쉽게 느껴졌기 때문이라고 한다. “만약 연주를 망쳐도 그냥 이 곡은 원래 이런 거라고 우기면 아무도 시비를 걸지 않을 테니까.”[1]

한 친구 어머니가 2단 무대로 된 이벤트 센터를 운영한 덕에 이곳이 밴드가 리허설하는 공간이 되었다. 곧이어 밴드에 대한 입소문이 퍼졌고, 지방에서 지내던 무렵부터 여러 사람이 수 마일을 달려와 친목을 다지고 연주를 들었다. 그렇게 ‘리허설’은 금세 라이브 쇼가 된 것이다. 프리드먼은 그 밖에도 듀스, 하와이 (처음에는 빅센이라고 지음), 그리고 유명한 코포니[2] 등 여러 밴드를 꾸리고 리드 기타를 맡았다.

캐코포니를 해체하고, 1989년에는 동료 기타리스트인 제프 루미스 소개로 스래쉬 메탈 밴드 메가데스의 오디션을 보았다. 처음에는 머리색이 요란하다는 이유로 리더인 데이브 머스테인이 가입을 거절했었다고 한다. 하지만 머스테인이 ‘록 스쿨 101’이라 부르는 테스트를 받은 다음, 공식적으로 메가데스에 가입하게 된다. 이때 받은 오디션 장면은 메가데스 20주년 기념 DVD인 «메가데스 병기창»(Arsenal of Megadeth)[3] 이스터 에그로 볼 수가 있다.

프리드먼이 메가데스에 가입하고 처음 녹음한 음반이 바로 1990년 9월 24일에 낸 «Rust in Peace»이다. 캐코포니 시절에 보여준 이국적인 스케일의 솔로 연주를 더욱 가다듬고, 이를 메가데스 음악에 통합하였다. 이 앨범을 포함해 약 10년간 음반 5장을 같이 작업하였다. 이후 1999년 12월에 프리드먼은 메가데스 탈퇴를 알렸으며, 2000년 1월 14일에 치른 메가데스 공연이 마지막 활동이었다.[4] 이에 대해 자신은 헤비메탈 음악을 연주하는 데에 지쳤으며, 더는 음악가로서 진화할 수 없을 거라고 느꼈다고 한다.[5]

3. 일본 활동

메가데스 공연 투어 중 일본 공연 횟수가 쌓이면서 일본통이 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독학으로 일본어 공부를 시작했는데, 애리조나 주립대에서 개최한 일본어 웅변대회에서 2위가 될 정도로 숙달한다. 메가데스를 탈퇴한 후에는 2004년에 미국에서 일본 도쿄로 활동 거점을 옮겼다.

2005년부터 TV 도쿄에서 방송한 록 버라이어티 ‹헤비메타 씨›에 메인 레귤러로 출연했다. 이는 일본 헤비메탈 팬뿐만 아니라 유튜브 등을 통해서 전세계 헤비메탈 팬까지 놀라게 했다. 속편 방송 ‹ROCK FUJIYAMA›에도 출연했으며, 영어로 부른 노래를 일본어로 번역해주는 ‹주크박스›라는 방송에도 출연했다. 그밖에도 NHK와 각종 방송국에 여러번 출연했으며, 같은 시기에 잡지와 신문에서 인터뷰를 하기도 했다. 인터뷰를 봐도 그렇고 일본어는 완벽에 가깝게 구사하는듯.

애니메이션 아이마이미의 엔딩곡을 연주하기도 했으며, 2007년에는 마리아님이 보고 계셔 OVA 시리즈 3~4권 엔딩곡인 ‹아름다운 선율›을 작곡했다. 비매니 시리즈의 아티스트 이즈미 무츠히코의 앨범 «HEAVEN INSIDE»의 곡 중 ‹LIBERTY›와 ‹MODEL DD8›에도 참여했다. 2008년에는 영화 ‹디트로이트 메탈 시티›에서 잭 일 다크의 기타리스트로 출연했으며, 또 다른 영화 ‹구구는 고양이다›에도 출연했다.

2011년에는 ‘일본 애니메이션 주제가를 메탈로 다시 부르기’를 주제로 한 충격과 공포의 앨범 «애니메탈 USA»에서 편곡을 담당했다. 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사람들은 다들 한 가닥 하는 사람들... 애니메탈이란 이름은 ‘애니메이션+메탈’이란 뜻.

2012년 가면라이더X가면라이더 포제&오즈 MOVIE 대전 MEGAMAX의 주제가인 SAMURAI STRONG STYLE에 기타리스트로서 참가한 적도 있다.[6]

다양한 뮤지션의 라이브 콘서트에서 기타 세션을 자주 하는데 좋아하는 뮤지션의 공연 영상을 뒤지다 뜬금없이 갑툭튀한 마티의 모습에 빵 터지는 경우가 많다고... (아이카와 나나세의 戀心 live)

동방신기의 가창력을 칭찬하기도 했다. 카시오페아좋아합니다! 이전에도 한국 음악에 관심이 많았는지 한국 음악 잡지 <핫뮤직> 인터뷰에서 '아는 한국 음악이 있냐'는 질문에 양수경의 <바라볼 수 없는 그대> 멜로디를 읊기도 했다. 양수경이 한참 일본에서 날리고 있을 때에는 콘서트장에도 종종 쫓아다니면서 노래도 따라불렀다나... 어쨌대나. 하여간 일본에서 활동하며 보여준 이런 예상치 못한 모습 덕분에, 예전에 뿜어 내던 폭풍간지는 어디갔냐며 절규하는 락덕들이 종종 보인다. 게다가 애니메이션 케이온!에 대해서도 인터뷰를 하면서 락덕들의 멘붕은 가속화. 역시 덕 중 덕은 양덕후죠!

모이로 클로버Z의 곡을 커버한 영상을 올리기나 라이브에 세션으로 특별출연하기도 했으며 2014년엔 모모이로 클로버Z의 곡들 중 하나인 세일러문 크리스탈 op의 후반부 기타부분을 연주하기도 했다.

2012년 12월에 일본인 첼리스트와 결혼하면서 일본에 완벽히 정착한듯 보인다. 현재 PRS에서 시그네쳐가 나와 있다. 아쉽게도 저가형 라인인 SE라인이지만. 프리드만이란 이름에서 튀김을 연상했는지 한국에서는 '튀김형님'(...)으로 불리기도 한다.

2014년엔 정통 헤비메탈 솔로 앨범 Inferno를 냈다. 캐코포니 시절 동료인 제이슨 베커가 작곡한 곡도 포함된 의미가 깊은 앨범. 그리고 한국의 올드팝 걸(?)그룹 바버렛츠를 자신이 진행하는 TV 프로그램에 출연시켰고, 도쿄국제뮤직마켓에서 인증샷도 찍었다. 그리고 베이비메탈 세션(...)도 하셨다.

4. 작품

  • 솔로 음반
발매 제목 레이블
1988 Dragon’s Kiss Shrapnel Records
1992 Scenes Shrapnel Records
1994 Introduction Shrapnel Records
1996 True Obsessions Shrapnel Records
2002 Music For Speeding MF Music
2006 Loudspeaker Avex Trax
2008 Future Addict Avex Trax
2009 Tokyo Jukebox Avex Trax
2010 Bad D.N.A. Avex Trax
2011 Tokyo Jukebox 2 Avex Trax
2014 Inferno ???

  • 저서
발매 한국어 제목 원제목
2008 괜찮네! J-POP: 그래서 나는 일본에 왔다 い~じゃん!J-POP -だから僕は日本にやって来た-
2009 사무라이 음악론 サムライ音楽論

5. 참여 작품

음반

7. 관련 문서

----
  • [1] 2009년 9월 17일, 방송 스위트 JAM 중에서.
  • [2] 당시 마티와 함께 각광받던 10대 기타리스트 이슨 베커와 함께 한 그룹으로 두 장의 앨범을 발표했다.마티가 메가데스에 들어가고,베커가 데이빗 리 로스의 밴드에 들어가면서 밴드는 해체.이슨 베커는 최전성기에 올라서는 시점에서 루 게릭 병에 걸려 기타리스트로 활동할 수 없게 된다.
  • [3] 엘범커버에 한글로 메가데스 병기창이라고 적혀있다
  • [4] Megadeth.com, 역사 (2013년 5월 26일 확인.)
  • [5] 마티 프리드먼 2003 인터뷰, 롬. 링크 (2013년 5월 30일 확인.)
  • [6] 보컬은 시단야노코지 쇼.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08 21:02:24
Processing time 0.100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