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 E D R , A S I H C RSS

머리카락/검은색


흑발의 백인


흑발의 아시아인

Contents

1. 설명
2. 현실의 흑발
3. 창작물의 흑발
3.1. 의외로 드물다?
3.2. 이미지 및 조합
4. 해당 캐릭터


1. 설명

흑발(黒髪). 검은색 머리. 인간의 머리 색 중에서 가장 보편적인 머리색이다.

모발이 가늘 경우, 햇빛에 비췄을 때 갈색으로 보인다.

2. 현실의 흑발

금발 유전자가 유래했다고 여겨지는 스칸디나비아 반도, 발트 해 연안 지역의 민족을 제외하고는[1] 지구상 거의 모든 지역과 민족에서 분포한다. 이 것은 본래 아프리카에서 기원한 호모 사피엔스 사피엔스의 모발의 색깔이 검은색이기 때문에 그런것이다. 당장 같은 곳에서 산 고릴라와 침팬지,보노보를 봐도..

동아시아권에서는 짙고 옅음에 약간의 차이는 있으나 거의 모두 흑발이기에 인간의 보편적인 머리색으로 인식되며, 옛부터 동양 미인의 조건으로도 빠지지 않는다.

유럽에서는 흑발이 드문 편이지만 그렇다고 아예 없진 않고 서양권에서도 흑발인 사람들도 꽤 있다.대표적으로 아일랜드인[2]이나 웨일스인, 이탈리아 남부 지역이나 이베리아 반도(스페인과 포르투갈),[3]발칸 반도(그리스, 크로아티아 ,세르비아 ,불가리아, 보스니아)[4], 등등등

물론 이쪽도 고동색이 대부분이지만 완전 흑발도 적지 않게 찾아볼 수 있는 정도. 흑발로 염색하는 금발 여성 및 남성도 있다.

나이가 들면 회색으로 변하며 급기야 나중엔 은발로 변한다.

소설가 모리미 토미히코흑발 머리의 아가씨에 대한 집착이 대단하다.

SKE48NMB48에서는 염색이 금지라 모두 흑발이다. NMB48의 데뷔곡이 "절멸! 흑발소녀"일 정도. AKB48도 염색은 금지였으나 첫번째 예외였던 이타노 토모미를 시작으로 이제는 하고 싶다면 하게 냅두는 듯.

외국에 사는 한국인이나, 한국계 외국인들을 비하하는 명칭으로 '검은머리 외국인' 들이라는 표현이 있다. 이 표현의 유래는 원정출산 등으로 외국 국적을 따서, 병역의무등 의무는 회피하면서 탈세나 범죄등 불법을 저지르는 국내에 거주하는 천하의 개쌍놈 들을 부르는 표현이였는데, 왠지 별 잘못도 없는 한국계 외국인이나 해외 거주민, 재외교포등도 이렇게 부르는 경우도 있다. 그러지 말자.

3. 창작물의 흑발

3.1. 의외로 드물다?

일본 등지의 만화, 애니메이션, 일러스트 등의 창작물에서는 생각보다 흑발 캐릭터가 드문 편이다. 흑발을 사용할 경우 캐릭터가 너무 차가워 보이고, 개성이 없어 보인다는 것이 주된 이유. 미형 캐릭터는 머리색으로 구분해야 하는 경우가 많으니... 물론 드물다는것은 대다수가 흑발인 현실과 대비해서 비율상으로 적다는 것이지 절대적인 개체수가 적다는것은 아니다. 아래의 캐릭터 목록을 보면 알겠지만 개체수 자체는 다수다.

혹 흑발을 묘사하더라도 짙은 갈색이나 짙은 파란색[5], 짙은 보라색 등으로 그리는 경우도 많다.

만화가들의 경우 먹칠이나 머리광택 표현하기가 힘들어서 기피하는 사람도 많다고 한다. 다!다!다! 의 히로인인 코즈키 미유[6]드래곤 볼초사이어인이 여기에 해당한다.

덕분에 분홍색, 녹색, 파란색 등 자연 형질에서는 결코 보기 어려운 총천연색 머리를 가진 캐릭터들이 마구 난무하는 가운데 흑발 캐릭터는 그다지 등장하지 못하는 부조리함을 보인다. (…) 심지어는 흑발이라고 신기하다고 말하는 캐릭터까지 있다.(…) 마비노기에서는 엘프가 흑발이면 저주받았다고까지 한다.

80년대 초의 만화계에는 그래도 오렌지 로드의 마도카, 터치의 미나미 같은 캐릭터들이 인기를 얻던 흑발 캐릭터의 전성시대가 있기도 했다. 이건 당시 80년대 실제 일본 사회에서도 흑발에 마츠다 세이코 컷 같은 스타일이 유행했던 배경도 어느 정도 반영됐을 거라 보인다. 물론 얘들도 위에 말한대로 채색할 때는 짙은 갈색이나 짙은 파란색에 가깝지만.

동아시아를 배경으로 한 작품에 온갖 총천연색의 머리가 나오면 리얼리티가 떨어진다는 분위기를 주기 때문에, 이러한 만화적 과장을 택하지 않고 전부다 흑발으로 통일하면 현실성을 강조하는 분위기를 준다. 물론 이러한 현실성지향 작품도 대개는 갈색머리 정도까지는 허용하는 편이다.

3.2. 이미지 및 조합

염색하지 않은 수수한 머리라는 인식 때문에, 차가운 인상 혹은 도도한 아가씨공주님 속성의 캐릭터에게 자주 부여되는 속성. 특히 흑발에 긴 머리일 경우 더욱 이 속성이 부각되며 '윤기나는 머릿결'이라는 수식도 달린다. 일명 히메컷으로도 자주 등장.

선역이 흑발인 경우에는 주로 소심하고 청순한 미녀인 경우가 많으며, 악역이 흑발인 경우에는 음침하고 차가운 캐릭터가 많다.

동아시아를 배경으로 한 작품에서 등장인물을 흑발 혹은 갈색 계통으로만 그리면 현실적인 분위기가 돋보이게 되는 효과가 있다. 주인공의 경우 평범하다는 느낌 때문인지 주인공에게 흑발을 장착해주는 경우가 많다.

반대(?) 개념인 은발과 마찬가지로 적안과의 조합이 굉장히 많다. 이 경우는 대개 악역 컬러. 그것 때문에 흑발적안은 어떤 사람들에게는 클론으로 불린다.(…)[7] 이 때문에 너무 노린 것 같다는 이유로 흑발 자체는 좋아하지만 흑발적안의 조합을 아주 싫어하는 경우도 있다.

'칠흑 같은'이라는 말을 써서 단어를 꾸며주면 훌륭한 중2병 속성이 된다. 금발이나 은발이 가득한 곳에서 흑발을 가진 주인공은 공포의 대상이 되는 경우.

4. 해당 캐릭터


----
  • [1] 물론 그 지역에 아예 흑발이 없다는 것은 아니다.
  • [2] 켈트족의 영향으로 서,북유럽에 위치한 사람들 치고 머리색이 어둡다. 재밌는 것은 이베리안들이 까만 머리에 구릿빛 피부를 가지고 있지만 이쪽은 까만 머리라도 피부색은 흰 편.
  • [3] 이 동네는 유럽에서도 머리색이 어두운편에 속한다.
  • [4] 이 지역은 금발도 있지만 과거 오스만 제국등 이슬람 세력들의 지배를 오랜 기간 받은적도 있다보니 흑발이나 검은 피부를 가진 사람들도 많이 있다..
  • [5] ONE의 카와나 미사키 등. 사실 고전문학에서 푸른색으로 묘사되는 머리는 이쪽이다. 자세한 것은 청발 참고.
  • [6] 작가가 먹칠하기 힘들어서
  • [7] 흑발적안 클론으로는 가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5 10:35:06
Processing time 4.080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