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메리힘

last modified: 2014-11-16 10:17:29 by Contributors

merihim.jpg
[JPG image (43.69 KB)]

좌측의 인물.

작안의 샤나의 등장 인물. 무지개의 날개 "메리힘"(Merihim). 애니메이션에서 담당한 성우는 코니시 카츠유키. 국내 성우는 원장님

홍세의 왕. 불꽃의 색은 무지개색이다. 무지개랑 불꽃이랑 무슨 상관인진 모르겠지만 무지개색 총공격이다! 홍세의 무리 역사상 최강의 군단 장례의 종을 이끄는 구해천칭의 한 명으로[1] 장례의 종이 자랑하는 양익의 오른날개를 담당하고 있다. 보랏빛을 띤 은발의 청년 기사 모습을 하고 있으며 구해천칭 중 유일하게 인간과 비슷한 외모이다. 자기 중심적인데다 오만한 타입이지만 그 가운데 총명하고 냉정한 부분도 있다. 례의 종의 숙적인 마틸다 생토메르를 사랑하며 그녀가 사랑했던 계약자아라스톨을 싫어한다.

하나하나가 플레임헤이즈에 필적하는 힘을 가진 마틸다의 기사단을 한순간에 파괴하는 자재법 홍천검[2]을 사용하며 홍천검을 자유자재로 반사하고 변질시키는 린네인 공군(아에리아)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3]

대전 당시 마틸다와의 대결에서 패배한 뒤, 사랑의 증명으로서 마틸다와 3가지 맹세[4]를 하고 백골의 모습으로 스스로를 염발작안의 토벌자 후보를 단련시켰다.[5] 당시 샤나에게는 시로라 불리고 있었다. 샤나가 아라스톨과 계약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직후 자신과 빌헬미나의 임무가 끝났다고 판단하여 마틸다와의 맹세를 완수하기 위해 남아있던 마지막 힘을 모아 홍세의 왕으로서 다시 한 번 현현하여 천도궁에 침입한 홍세의 왕 천정령 오르곤을 홍천검 한방에 소멸시킨다. 이것은 천정령 오르곤이 약한게 아니라 메리힘이 너무 강했기에 벌어진 일. 오르곤은 전쟁전문가라고 불릴 정도의 실력자였으나 메리힘은 오르곤을 적으로 인식하기는 커녕 오랜만에 부활한 자신의 힘을 시험해보기 위한 표적 이상의 취급은 하지도 않았던데다가 더 무서운건 이 당시 메리힘은 이미 대전 당시에 남아있던 자신의 마지막 남은 존재의 힘을 계속 연소하고 있었다. 그 상황에서도 홍천검 한방으로 오르곤을 박살낸것.(...)

마지막으로 자신의 제자이자, 사랑했던 여성의 후계자인 샤나에게 스승의 마지막 가르침으로서 직접 샤나와 플레임헤이즈 대 홍세의 무리의 입장으로 싸우며 플레임헤이즈가 싸우는 방법을 가르치고 패배한다. 패배한 후에 샤나에게 세상에서 제일 강력한 자재법을 찾으라고 말한 후에 스스로의 사랑의 완수와 샤나의 성장에 만족하며 붕괴하는 천도궁과 함께 사라진다.

빌헬미나는 메리힘을 좋아하고 있었고 메리힘도 역시 그 호의를 알고 있었으나 끝까지 마틸다만을 사랑했다. 빌헬미나의 말에 따르면 끝까지 싫은 녀석.

작품 전체적으로 보면 나오는 부분은 적다. 그러나 마틸다만을 사랑했고 마틸다에게는 최강의 적이었으며 샤나에게는 과도 같은 존재였다. 또한 짧은 순간이나마 현현하여 보여준 모습이 그야말로 폭풍간지여서 인기가 높다.

이토 노이지의 3번째 일러스트집 '창염'의 샤나 단편 '아가씨 샤나'에서는 토텐그로 가[6]의 집사로 등장. 그런데 이건 이토 노이지가 작가 타카하시 야시치로에게 집사복을 입은 메리힘을 그리고 싶다고 부탁해서 나왔다고 후기에 나온다.

----
  • [1] 하지만 현재의 발 마스케와 비교해 본다면 밀릴 가능성이 크다. 발마스케도 전력이 풍부한데다가 삼주신과 유지가 왕중에서도 급이 다르기 때문 거기다가 지능파인 유지라면 대옹로의 소감옥도 간단하게 나올지도 모른다.
  • [2] 메리힘이 활동하던 대전 당시 최강의 공격력을 가진 자재법이었다. 특성은 거리에 상관없이 위력을 유지하는 것. 반대로 대전 당시의 최강의 방어력을 가진 자재법은 같은 구해천칭의 일원인 '철갑용' 일루얀카의 '막의 장벽'.
  • [3] 거울과 같이 반사력을 지닌 유리방패로 메리힘의 자재법 홍천검을 반사시켜 적을 요격하는 린네. 작품의 묘사에 따르자면 '검사인 메리힘이 가진 공격을 위한 방패'. 대전의 최종전투 직전에 마틸다에 의해 전멸당했다. 그래도 소수는 남아있었던지 재생성한건지는 몰라도 최후의 결전에서 마틸다에게 대미지를 입혀 승패를 전복시키는 활약을 펼쳤다.
  • [4] 다시는 인간을 먹지 마. 다시는 세상을 소란스럽게 하지마. 내 사랑을 위해 내 후계자를 할 수 있는 만큼최대한 단련 시켜줘. 메리힘 역시 왜 자신에게 이런 맹세를 하는지는 의아해했지만, 사랑했던 사람의 유언이니만큼 들어주게된다.
  • [5] 체르노보그의 일격으로 마틸다가 치명상을 입을 당시 그 피를 그대로 뒤집어썻기에 그대로 트라우마가 되었다. 샤나가 케첩으로 함정을 팠을때 폭주한 이유
  • [6] 토텐그로케(장례의 종)에서 마지막 케라는 글자는 일본에서 집안을 의미하는 ~~家(예를 들면 미나미家)로 바뀌어서 나온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1-16 10:17:29
Processing time 0.086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