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메멘토 모리

last modified: 2015-01-19 12:16:34 by Contributors

Contents

1. Memento mori
2. 서브컬처계에서 이름을 빌린 사례
2.1. 기동전사 건담 00에 등장하는 태양광 발전 기술을 응용한 파괴병기
2.2. 여고괴담 시리즈 2편의 부제목
2.3. BUCK-TICK의 16집 앨범 제목
2.4. 둠 시리즈에 대응되는 싱글맵팩 시리즈
2.5. 리그 오브 레전드요릭(리그 오브 레전드)
2.6. 보르자 작가의 소설

1. Memento mori

죽음을 기억하라.

라틴어로 memento = remember, mori[1] = to die 로써, '자신이 언젠가 죽는 존재임을 잊지마라'라는 의미를 가진다. 간단하게 '죽음을 기억하라'. '죽음을 잊지마라' 등으로 번역된다. 19세기초에는 죽은 연인의 모습을 메멘토 모리라며 사진 찍어두는 게 유행이었다고 한다[2](by 길 그리섬).

메멘토 모리의 유래는 로마 공화정 시절의 개선식이다. 전쟁에서 승리한 장군에게 허락되는 개선식은 로마인으로써 가질 수 있는 최고의 영광이었다. 그래서 개선식 하루만은 에트루리아 관습에 따라 얼굴을 붉게 칠하고 네 마리의 백마가 이끄는 전차를 탄 '살아있는 신'이 된다. 그러나 하루뿐이지만 이 인간으로서 으로 숭배받는 장군의 영광스러운 전차에는 진짜 신의 전차와는 다르게, 인간중에서 가장 비천하다고 할 수 있는 노예 한 명이 같이 탑승하는데, 이로서 아무리 영광스러운 인물이라도 신에는 미칠 수 없다는 에트루리아 특유의 종교중심적 성향을 나타내고, 이 노예는 개선식 동안 끊임 없이 메멘토 모리(죽음을 잊지말라)라는 말을 속삭여 개선장군이 너무 우쭐대지 말라고 경고하였다고 한다.

개선장군에게 수여되는 관에는 이런 경고문구들이 적혀 있었다고 한다.

Memento mori
그대는 죽어야만 한다는 사실을 명심하라!
Memento te hominem esse[3]
그대는 인간이라는 사실을 명심하라!
Respice post te, hominem te esse memento[4]
뒤를 돌아보라, 지금은 여기 있지만 그대 역시 인간에 지나지 않는다는 사실을 기억하라!

원래는 카르페디엠(carpe diem, 지금을 즐겨라)과 일맥상통하는 문장이었지만, 이후 기독교의 영향을 받아 현세에서의 쾌락, 부귀, 명예 등은 모두 부질없는 것(Vanitas)이라는 등 다소 허무주의적인 의미로 쓰이기 시작했다.

가장 잘 알려진 라틴어 문장 중의 하나로서, 페르소나3의 오프닝에서 뻔질나게(…) 등장하는 문장이기도 하다. 영화 메멘토의 원작 단편소설 제목으로도 쓰였으며, 소설 위험한 대결에서도 학교 표어로 등장했다.

앞서 언급했듯, 기독교의 영향 때문에 좁게는 '죽음'을 기억하라는 메시지로 쓰였지만, 그 기원을 생각해 보면 1등이라고 너무 우쭐대지 말라는 뜻을 담고 있다. 다시 말해 내팀내와 일맥상통, 동양권에도 비슷한 말로 화무십일홍이 있다.

2. 서브컬처계에서 이름을 빌린 사례



미국의 파워 메탈 밴드 카멜롯의 대곡. 카멜롯의 역작, Opus Magnum으로 손꼽힌다.
파우스트에서 악마와의 계약을 끝내는 부분에 해당된다.

2.1. 기동전사 건담 00에 등장하는 태양광 발전 기술을 응용한 파괴병기

© Uploaded by Taikage from Wikia

저궤도 링에 위치해 있다.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에 약방의 감초처럼 등장하는 광역 섬멸형 병기로서, 이번엔 궤도폭격형 빔 병기. 개발에는 이노베이터의 기술과 왕류밍의 자본이 관여된 듯하며, 사용권한은 어로우즈가 가지고 있다. 하지만 건설 자체는 알레한드로 코너가 시작했다고. 이름의 유래는 당연히 1번으로, 솔레스탈 비잉의 뜻인 "천상의 존재"를 비꼬기 위해 리본즈가 붙인 이름.[5]


중동 재편성을 반대하던 왕국의 왕성(+카타론 지부장)을 첫 목표로 삼아 날려버렸으며, 수도권 전역을 소멸시켜버렸다. 뿐만 아니라 그 여파가 국경에서 대기하고 있던 세르게이 스밀노프와 그의 휘하 연방군 부대에까지 미쳤다. 다행히도 무사하긴 했지만, 엎어지면 코 닿을 거리까지 크레이터가 생성되었다.[6] 실로 무시무시한 위력의 병기.

12화 한 화 동안 두 번이나 사용된다. 중동에 한 번 사용되고, 우주에서 접근해 오는 카타론 함대를 향해 포신을 직접 돌려 발사해 카타론 함대에게 많은 피해를 입혔다. 이후 네나 트리니티의 정보에 따른 스메라기 리 노리에가전격전술로 방어선을 돌파당하여 전자장광공진부를 노린 프톨레마이오스2의 GN미사일 집중 공격, 세라비 건담의 버스트 공격에 이은 케루딤 건담의 저격으로 완전히 파괴되었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그런데 이 망할것이 하나 더있었다.

어로우즈는 메멘토 모리로 아프리카의 궤도 엘레베이터와 6만의 시민과 함께 반정부군을 그야말로 묻어버릴 생각이었던 모양. 이를 막기 위해서 솔레스탈 비잉더블오라이저를 이용, 대기권 외각에서 초거대 빔 사벨 라이저 소드로 메멘토 모리를 파괴하려 시도했다. 하지만 베는 것까지만 성공하고 치명상을 주지 못해 발사를 막진 못했다. 그러나 덕분에 저궤도 스테이션에 직격하는 것은 피하긴 했지만 충격으로 인해 궤도 엘레베이터의 격벽들이 자동으로 퍼지되어 지상으로 낙하하기 시작, 격벽 조각들을 지상에 있던 각 세력이 연합해[7] 상당수 격추시켜 피해를 최소화시킬 수 있었다. 이후 이 궤도 엘레베이터 붕괴 사건은 "브레이크 필러 사건" 이라고 명명.

그로부터 4개월 뒤, 그러니까 다음 화에서 시작 ~ 오프닝 전의 짧은 시간 동안에 더블오 라이저가 트란잠라이저로 만든 거대 빔 사벨로 썰어서 박살내 버렸다.

스페셜 에디션 3회 Return to the World에선 브레이크 필러 사건 발생 당시 라이저 소드에 베여서 박살난 것으로 변경되었다.

2.2. 여고괴담 시리즈 2편의 부제목

사실 감독들은 '메멘토 모리'라는 제목을 밀었으나, 제작진의 압박으로 인해 부제목이 되어버렸다(여고괴담의 후속편이라는 걸 더 강조). 해외에서는 영어 제목인 메멘토 모리라는 제목으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여고괴담 시리즈 중 가장 독창적인 노선을 구축하고 있는 작품으로, 공포영화의 틀을 버리지는 않았지만 동성애 로맨스를 매우 설득력 있게 그려내어 컬트화됨은 물론 영화광들이나 평론가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 영화의 OST에 수록되어 있는 곡이기도 하다. OST에는 그냥 버전과 여고생들 합창 버전 두 곡이 수록되어 있다.

이 영화 때문에 'memento mori'를 구글 번역기에 넣으면(영어 → 한국어) '여고 괴담'으로 번역된다(…).

2.3. BUCK-TICK의 16집 앨범 제목

2009년 2월 18일에 발표된 BUCK-TICK의 16집 앨범 제목이자 타이틀곡(8번 트랙).

2.4. 둠 시리즈에 대응되는 싱글맵팩 시리즈

메멘토 모리 I메멘토 모리 II로 배포되었다. 1996년도에 나왔으며 당년의 우수 WAD중 이 맵팩시리즈가 1위와 2위를 차지했다.

2.5. 리그 오브 레전드요릭(리그 오브 레전드)


본명이 요릭 모리(Yorick Mori)이자, 이동 대사중에 요릭 모리를 기억하게 될 것이다 라는 말이 있는데, 이때 이름인 요릭을 제외하면 모리를 기억하게 될 것이다.

2.6. 보르자 작가의 소설


노블엔진 POP에서 2014년 7월 발간된 보르자 작가의 신작.
----
  • [1] 원래대로면 소유격이나 ~에 대하여라는 2격을 목적어로 갖는 기억동사여야 하지만, morior(죽다 - 탈형동사로서 능동의 의미를 갖지만 형태는 수동으로 쓴다.)의 부정형을 쓰는 부정법문이므로 그냥 격은 무시하고 부정형으로 쓴다. 즉 죽음이 아니라 '죽는다는 것'(to die)이 정확한 번역이다.
  • [2] 정확히 말하면 당시 사진술이 비교적 초기라 사진을 찍는데 가격이 매우 비싸서 차마 살아생전에는 찍지를 못하고, 사람이 죽고나서 그를 기억하기 위해서 찍는 것이었다. 그리고 대상은 물론 죽은 연인 뿐만 아니라 죽은 가족, 친구 다 포함된다.
  • [3] 라틴어에서는 기억에 관련된 동사는 목적어를 2격으로 갖는다면서 여긴 왜 4격으로 목적어가 나와 있냐고 할 사람들을 위해. 라틴어에서는 동사 부정형(이 문장에서는 영어의 be 동사에 해당하는 esse)은 1격과 4격의 형태밖에 없다.
  • [4] Memento te hominem esse 와 같은 문장. 라틴어는 굴절어이기 때문에 정해진 어순이 없다. 어순에는 정해진 라틴어가 없습니다!!
  • [5] 솔레스탈 비잉이라고 칭하고는 있지만 구성원은 천사가 아닌 인간이니, 너희들은 결국 죽는 존재인 인간들이다라고 비꼬는 것.
  • [6] 방영 당시 구도가 심히 사망 플래그스러워서 팬들 모두 "아이고 곰 아저씨 죽으시면 안돼요..."를 외쳤으나 다행히 피해 없이 생존. 허나...
  • [7] 솔레스탈 빙은 말할 것도 없고, 당시 대치 중이던 어로우즈의 지휘관이 마침 커티 마네킹이라서 협조. 거기에 스메라기 리 노리에가의 지원 요청 방송에 역시 주변에서 대치 중이던 카타론과 연방군까지 나서서 도와줬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19 12:16:34
Processing time 0.082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