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메인 이벤터

last modified: 2013-07-31 19:26:41 by Contributors


메인 이벤터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는 업ㅂ다.

프로레슬링의 용어.

프로레슬링 흥행의 중심을 책임지는 주인공. 드라마나 영화로 치면 주연 배우요, 스포츠로 치면 팀의 에이스와 같은 존재이다.

그러다보니 프로레슬링 관객의 모든 보편적인 호불호에 맞는 기믹이 필요하며 관중의 환호 혹은 야유를 이끌어내는 능력이 필요하고 쇼의 진행을 위한 매끄러운 마이크웍과 연기력,각본 수행이 필요하다. 또한 메인 이벤트라는 중요한 경기를 소화할 수 있는 경기력이 필요하며,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만큼 팬들에게 이를 돌려주는 팬 페이보릿 활동을 수행할 체력과 정신력을 필요로 한다. 한마디로 말해 그 레슬링 단체의 정점이자 간판 선수란 얘기다.

그래서 위에 서술한 여러가지 능력이 동시에 필요하고 이 때문에 어퍼미드카더로 인기를 얻어도 메인 이벤터 자리를 끝내 못 차지하는 선수들이 수두룩하다. 그리고 그 선수들의 대우에 대해 팬들의 논쟁은 지금도 뜨겁다.

메인 이벤터라고 해서 꼭 선역이라거나 챔피언벨트가 어울리는 선수는 아니다. HHH릭 플레어처럼 악역으로써 메인 이벤터[1]의 입지를 굳힌 선수도 있고, 제프 하디레이 미스테리오처럼 선역이지만 두드려 맞다가 겨우 이기는 언더독 챔피언 이미지로 메인 이벤터의 입지를 굳힌 선수도 있다. 심지어 최근의 존 시나랜디 오튼은 챔피언일땐 존나쎄,랜나쎄등 억지로 이긴다고 각본빨,빈스빨로 까이지만 벨트가 없을땐 오히려 환호를 받는 선수이다.
----
  • [1] 다만 아무래도 선역 메인 이벤터로 성공한 선수보다는 입지가 좁은 편.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6:41
Processing time 0.074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