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모델건

last modified: 2015-02-18 10:42:15 by Contributors

Model Gun

Contents

1. 장식용 총
2. 서바이벌등의 게임에 사용되는 에어소프트건의 다른 명칭


1. 장식용 총

장식용으로 만든 . 혹은 총을 닮은 악세서리를 의미하나 주로 통용되는 것은 전자의 것으로, 특히 일본에서 레플리카로 만들어지는 걸 지칭하는 경우가 대다수이다.

일본에서는 화약을 이용한 블로우백을 재현하는 모델도 상당수로, 이를 "발화식 모델건"이라고 한다. 그외 이산화탄소 격발 납탄 총도 모델건이라 하는 경우도 있다. 여하튼 밑의 에어소프트건과 완전히 다른 존재다.

기본적으로 탄환을 발사할 수 없게 만들어지기 때문에 실총 탄약을 쓸 수 있다는 얘기가 가끔 나오지만 전혀 불가능하다. 일본 모델건 제조사들도 바보는 아니다. 애초에 모델건이다. 에어소프트건처럼 완제품이 나온게 아니라, 프라모델처럼 사용자가 하나하나 조립해서 만들어야 된다는 소리(...) 사소한 부품 하나 없어져도 구동에 문제가 생길 정도로 연약하다. 소재도 아연합금 혹은 알루미늄 같은 경금속류 혹은 헤비웨이트(ABS 플라스틱에 아연합금 가루를 섞어 무게를 늘린 재질)로 만들어지고, 실총과는 미묘하게 다른 사이즈로 인해 탄창 자체에 실제 탄을 넣는것이 극히 어려우며(애초에 모델건은 전용 카트리지를 쓴다. 내부에 들어가는 화약도 5mm,7mm 2종) 실물 탄창이 호환되는 모델건이라 할지라도 더미탄이라도 삽입하려치면 내부 부품을 들어내어 격발이 불가능한 상태로 만들어야 들어간다. 작동식이건 비작동식이건 상관없이 모든 모델건은 바렐도 금속으로 입구가 막혀있거나 장애물이 설치되어 있어 발사체 자체가 나갈수 없는 구조로 제작된다. 또한, 실총과 내부 구조가 달라 공이가 탄의 정중앙이 아닌 모서리 부분을 때려 화약이 발화되게 만들거나, 공이를 이중으로 만들거나, 재질을 연질 플라스틱으로 만들어 일정 이상의 힘이 가해지면 뭉개지게 만들거나, 공이 끝부분이 세로로 길쭉해서 공이가 탄을 치는 에너지를 분산시키는 형태로 제작, 실탄이 발사될 만한 에너지를 주지 못하는 등 안전장치가 생각 외로 많이 들어가 있는 편. 그 모든 안전장치를 해제 한다고 해도 모나미 볼펜에 들어가는 스프링만한 부품 하나만 없어져도 작동불능이 되는 모델건을 개조하는건 실총을 만드는 과정과 비슷하다는 건 넘어가자 격발이 된다 하여도 재질이 화약의 가스 압력을 견디지 못해 찢어지거나 폭발한다. 애초에 실제 탄을 쓰라고 만들어진 실총도 재수없으면 탄이 내부에서 터져 총을 날려먹는 경우가 생기는데 플라스틱이나 다이캐스트 등의 경금속으로 만든 모델건이 실탄의 발사 압력을 견딜거라고 생각하는 게 넌센스. 자신의 손목을 걸기 싫다면 절대 시도하지 말자. 시도만 해도 걸리면 총포화약 도검류 단속법 위반으로 은팔찌를 선사받는다.


이러한 모델건은, 국내에서 밑에 있는 에어소프트건과 취급자체가 아예 다르다. 애초에 탄이라는게 나가지 않으니 서바이벌 게임에 쓰지도 못하고, 화약캡이 상당히 비싸며(1발 쏘는데 약 40원 정도 든다. 언뜻 보기엔 쌀지 몰라도 BB탄 가격과 비교해보면 엄청 비싼거다!) 격발하고 나서 내부 청소를 하지 않으면 화약의 잔여물이 플라스틱이나 금속에 붙어 부식 혹은 오작동을 일으키기 때문에 격발 후 분해하여 정비해야 하는 쓸데없이 실총의 정비과정이 본의아니게 재현되었다 불편함이 있다. 카트리지와 모델건 모두 완전 분해 후 물과 세제로 씻어내고, 면봉으로 찌꺼기를 닦아내고, 건조하고, 실리콘 오일을 뿌려 보관해야 한다. 이와 같은 귀찮음과 단점이 있기에 한국에서 모델건은 주류가 되지 못한 듯.
사실 모델건도 컬러파트를 부착하면 국내 모의총포법 기준에 부합하여 수입 자체는 가능하다! 단, 작동에 필요한 화약캡은 다른 폭죽화약제품과 마찬가지로 국내 반입이 금지되기 때문에 아무런 쓸모가 없다(...)
국내에도 옛날에 극소량 수입된 물품이 있긴 있다. 역시 화약캡 수급이 극도로 어렵고, 취미용품 특유의 호구스러운 가격, 관리의 귀찮음, 낮은 내구도 등으로 인해 거의 사장된 물품이 된것.
그리고, 에어소프트건과 마찬가지로 컬러파트를 떼면 바로 모의총포의 기준에 부합하게 된다.이러한 뉴스에 나온 것이 대표적인 예이다.

프라모델 형태의 비작동식 모델건도 있다. 제질이 플라스틱으로만 이뤄져 있고 방아쇠 노리쇠만 가동되며 더미탄 삽입이
되는 물건인데 1980년대에 생산되던 물건이고 국내에 거의 수입이 되지 않았기 때문에 구하기 어렵다. 에어소프트건
등장과 발화식 모델건 때문에 사장된듯 하다.

2. 서바이벌등의 게임에 사용되는 에어소프트건의 다른 명칭

항목 참조. 하지만 총기 갤러리 등 에어소프트건 관련 사이트나 카페 등에선 이렇게 부르는 걸 싫어한다. 위의 모델건과 혼동이 되기 때문.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8 10:42:15
Processing time 0.022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