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모르포 나비

last modified: 2015-02-25 21:34:50 by Contributors

Contents

1. 나비의 한 종류
2. 무시우타,무시우타 bug에 등장하는 한벌레

Morpho butterfly

1. 나비의 한 종류


모르포(Morpho)속에 속하는 나비들로서, 현재까지 80종 이상이 발견되었다. 주된 서식지는 남아메리카이며, 멕시코를 위시한 중앙아메리카 지역에도 일부 서식하고 있다. 모르포나비는 그 날개 너비가 가장 작은 종(M rhodopteron)이 7.5cm, 가장 큰 종(M. hecuba)은 20cm에 달할 정도로 전반적으로 커다란 대형종의 나비에 속한다.


Morpho didius, 일명 Giant Blue Morpho.

모르포 나비가 유명한 것은 일부 종이 위와 같은 특유의 아름다운 푸른 빛 날개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며, 모르포라는 명칭도 미의 여신인 아프로디테, 혹은 비너스를 이르는 이칭(Epithet)에서 따 온 이름이다.

이 푸르름에 반한 학자들이 한 때 모르포 나비의 푸른빛을 염료로 쓰기 위해 추출을 시도한 적도 있었지만 이는 실패로 돌아갔다. 이는 이러한 푸른색이 색소에 의한 것이 아니라 모르포나비의 날개 표면의 독특한 미세 구조로 인한 빛의 반사와 간섭에 의해 생겨나는 것이었기 때문이다.(즉 비눗방울에 생기는 무늬와 같다.)

참고로 모르포나비의 이 독특한 색상은 오직 날개의 등쪽, 즉 접었을 때 안쪽으로 들어가는 부분에만 나타나며, 그 반대쪽은 대체로 갈색 등 나뭇잎을 닮은 보호색이 아니면 무늬를 갖고 있다.

워낙 색깔이 아름다워 팬던트나 반지 등 악세사리에 들어가는 경우가 많고, 이 나비의 전신샷이나 날개무늬를 옷이나 악세사리 디자인에 차용하는 경우도 많다[1]. 단 암컷은 수컷과 외형이 다르다. 아름다운 푸른빛을 가진 개체는 수컷밖에 없기 때문에 보석으로써 가치가 있는 개체도 수컷뿐이다. 이때문에 모르포 나비가 매년 많이 채집되기는 해도 전부 다 수컷이기 때문에 멸종위기에 이르진 않을 것이다-는 견해도 있다.겁한 변명입니다

하지만 이런 견해를 마냥 올바른 견해라고 받아들일 수 없는데, 우선 모르포 나비는 달팽이처럼 자웅동체형 생물도 아니고[2], 무성생식[3]을 할 수 있는 생물도 아니다. 즉, 엄연히 유성생식[4]을 하는 곤충이며, 이들이 번식을 해 종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수컷 개체와 암컷 개체가 동시에 필요하다. 그런데 수컷과 암컷 중 어느 한쪽 성별군이 지나치게 줄어들 경우 모르포 나비라는 종 전체에 성비불균형이 찾아오고, 이게 극심해질 경우 잘못하면 종 전체가 멸종위기에 처할 수도 있다.

게다가 모르포 나비가 아무리 많이 알을 낳는다고 해도 그 알들을 인공적으로 거둬들여 기르는 전문적인 모르포 나비 사육농장같은 게 없는 한 그 알들은 모두 자연 속에서 태어나는 그 시점부터 수많은 천적을 비롯한 각종 위험들과 싸워나가며 성충으로 성장해야 하는데, 문제는 대부분의 개체가 알이나 에벌레, 번대기 때 여러가지 이유로 성충이 되지 못하고 죽기 때문에, 결국 성충으로 무사히 우화해 다른 성별의 개체와 만나과 교미를 해 번식하는 데 성공하는 개체는 암컷과 수컷을 통틀어서 의외로 소수라는 것이다.

게다가 어느 알에서 수컷이 나오고 어느 알에서 암컷이 나올지 미리 판별할 수 있는 수단은 물론 어떤 애벌레나 번데기가 수컷이고 암컷인지에 대해 판별해낼 수 있는 수단조차도 현재로서는 없으니 차라리 야생의 모르포나비 수컷들을 무분별하게 채집하는 대신 야생 모르포 나비의 알들을 채집해 전문적으로 사육하는 나비 농장같은 걸 만들어 그 안에서 태어난 수컷들을 갖다가 그들이 다 자라 성충이 될 경우 그들을 그들(모르포 나비)의 종 보전에 도움이 될 정도의 숫자만큼 방사해서 개체수 조절을 하던가, 아니면 장신구로 만드는 데 쓸 모르포 나비들만을 전문적으로 사육하는 사육기관을 따로 만들어 거기서 태어나는 수컷 모르포 나비들만 갖다가 장신구 만드는 데 써먹는 것이 모르포 나비라는 종의 보전을 위해서는 좀 더 나은 방안일 수도 있다.

도나리의 모티브이다하나도 안 닮은 것 같은데요? 애초에 도라니는 파란색이 아냐!!. KOF 맥시멈 임팩트 시리즈의 루이제 마이링크푸른 뇌정 건볼트모르포 디자인의 모티브이기도 하다.

여담이지만 모르포 나비의 애벌레는 거의 대부분의 나비, 나방 애벌레가 그러하듯이 상당히 징그럽게 생긴 외관[5]을 지녔기에 성충(정확히는 수컷 모르포 나비 성충)의 아름다운 외모를 전혀 연상시킬 수 없다(…). 무엇보다도 옆구리에 하얀 털 같은게 숭숭 나 있는 게 압권인데, 아무래도 천척이 자신을 건드리지 못하게 하기 위한 일종의 방어기제라고 추정된다. 솔직히 누가 옆구리에 털이 숭숭 난 징그러운 녹색 애벌레를 함부로 만지고 싶겠냐

2. 무시우타,무시우타 bug에 등장하는 한벌레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세 마리째가 인정한, 무시우타 세계관 최강의 벌레이자 먼치킨.벌레 주제에 츤데레[6]

벌레 혼자서 1호 지정을 받았다.숙주따위는 장식입니다

동화형 벌레로써의 강화능력은 뻐꾸기보다 월등하고 정신계공격에 면역.

특수한 능력으로써는 동화한 물체를 창으로 만드는 능력,벌레 탐지능력,인분을 날려 참격하는 능력. 벌레를 잠들게 하는 능력.벌레를 잠들게 하는 능력이 바로 모르포 나비를 최강으로 만드는 요소인데 한마디로 벌레의 능력을 봉인거기에 벌레는 잠든 상태가 된다.
거기다 긴 사정거리+ 짧은 시전시간...한마디로 답이 없다.

거기에 특수형 충빙은 그냥 gg쳐야하는 '영역장악능력'이 있는데, 마리는 이 능력때문에 하루키요도 별것아닌 디오레스토이의 충빙이라는 카테고리안에 넣어버렸다.
레어스킬이란 레어스킬은 다 가지고있다.더러운 먼치킨

간단하게 그 강함을 나타낼 수 있는 일화로, 무시우타 bug 7권에서 하나시로 마리절반을 약간 넘기는 정도의 힘으로 동화형 최강뻐꾸기,분리형 최강타치바나 리나,특수형 최강세하테노 하루키요과 1:3으로 싸워서 우위를 점했다.먼치킨이라고 밖에 할 말이 없다.

이후 최종장에서 성충화징후를 보인 뒤의 전투능력은 충격과 공포.
다수의 모르포 나비가 나타나 주변의 모래들과 동화하여 수많은 창이 되기도 하고 아리스가 동화한 신체능력으로맨손으로 리나의 벌레를 박살냈다.
막 성충화가 시작되어 이성을 잃었을때에는 오구이와 이치쿠 키미타카마저 압도하고 하루키요를 한 순간에 죽여버릴 뻔도 했다.전력을 다해 일격을 날리자 시야안의 모든 바닷물이(해변가다) 하늘로 치솟았다수면밑의 땅이보일정도로

뻐꾸기도 성충화징후때는 총알 한방이 빌딩만한 물보라를 흩뿌리고 지평선에 불바다를 만드는 수준이지만 이건 격이 다르다. 평타가 바다를 갈라버리는 수준이니..

저런 공격을 다맞고도 멀쩡한 이치쿠 키미타카는 불사인증

12권에서 가뿐히 하루키요를 반 죽여버렸다. 성충화 직전인 것도 있지만 처참할 정도로.


13권에서 위상이 추락. 빈사상태의 하루키요에게 쓰러졌다!![* 단 이때의 하루키요는 신체 자체가 불꽃으로 변하는성충화 징후로 보이는 상태였다.어쨌든 졌잖아.

최종전에서도 체면을 좀 구겼다. 강력한 모습을 보여주긴 했지만 다른 1호 지정들과 합공을 하고도 최종보스의 방어를 뚫지 못했기 때문. 그리고 그 튼튼한 방어는 겨울 반딧불이의 눈 한송이에 간단히 뚫렸다(...) 굴욕 하지만 이어지는 오구이 토벌에서 오구이 능력의 발동체인 거대한 호랑나비를 잠재워버리면서 역시 사기는 사기라는걸 다시 한번 입증했다. [7] 진작 좀 그러지
----
  • [1] 미디어믹스에서도 이 나비가 지닌 푸른 날개의 색상과 이미지는 각종 의상이나 악세사리 디자인의 모티브가 되는 경우가 많으며, 색상이 아름다운 편에 속해서인지 나비때 연출에 자주 동원되는 나비 중 하나이기도 하다
  • [2] 사실 자웅동체인 달팽이조차도 혼자서는 번식을 하지 못하며, 번식을 위해서는 반드시 다른 개체를 만나 그 개체와 번식행위를 해야 알을 낳을 수 있다
  • [3] 세균처럼 성별 없이 그냥 혼자서 수를 불리는 번식방법을 이르는 것. 보통 단세포 동물들이 많이 쓰는 방식이다
  • [4] 성별이 다른 두 개체가 접촉해 번식행위를 함으로서 자손을 낳는 번식방법
  • [5] 징그러운 것에 약하거나 비위 약한 사람들은 혐짤로 취급할 수도 있을 정도의 외관이다.
  • [6] 숙주가 되는 존재가 고맙다고 하자 성충화를 멈춘 녀석이다. 거기에 아리스가 이치쿠와 함께 봉인될 때에는 서글픈 듯 울었다.몰라 뭐야 그거 무서워
  • [7] 이 때문에 오구이는 손도 발도 못쓰고 무력하게 죽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5 21:34:50
Processing time 0.130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