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모용준

last modified: 2013-07-31 19:24:13 by Contributors

전연의 역대 군주
1대 태조 문명제 2대 열조 경소제 3대 유제
모용황 모용준 모용위

생몰년도 319년 ~ 360년 음1월(42세)[1]
재위기간 348년 음11월 ~ 360년 음1월(11년)[2]
묘호 열조(烈祖)
시호 경소황제(景昭皇帝)
연호 원새(元璽) 352.11~357.2
광수(光壽) 357.2~360.1
부모관계 아버지: 모용황 / 어머니: 단씨

Contents

1. 개요
2. 생애
3. 고구려와의 관계
4. 기타


1. 개요

전연의 2대 군주. 휘는 준(儁), 자는 선영(宣英), 시호는 경소(景昭)이다.

모용황의 2남으로, 용모가 장대하고 문무에 모두 재주가 있었다고 한다. 당시 하북은 후조가 몰락하여 염위와 대립하고 있었는데, 모용준은 후조의 구원 요청을 받아 중원으로 진군하여 를 멸망시키고 관동을 장악하였다.

349년 동진에게 사지절·시중·대도독·독하북제군사·유평이주목·대장군·대선우·연왕(使持節、侍中、大都督、督河北諸軍事、幽、平二州牧、大將軍、大單于、燕王) 의 칭호를 받아 공인된 연왕이 되었으나, 마침내 352년에 에서 황제로 즉위했다. 이로서 강남동진, 후조를 몰락시킨 관중(혹은 관서)의 전진과 더불어 중원을 삼분하였다. 이후 동진과 외교관계를 끊고 대대적으로 동진을 공격하기 위해 준비하던 중 병들어 동생 모용각에게 뒷일을 부탁하고 죽었다.

2. 생애

349년에 즉위하여 사면령을 내렸다. 석호가 죽어 나라(후조)와 나라()가 혼란해지자, 모용준은 이 두나라를 공격하려는 계획을 세워 정예병 20만을 마련하고 때를 기다리고 있었다.


3. 고구려와의 관계

고국원왕에게 계속 치욕을 주고 있었다. 국력이 약했던 고구려는 349년에는 전연을 탈출한 망명자였던 송황을 전연으로 송환하였고, 355년에 이르러서 전연에 간청하여 모후 주씨를 돌려받는 데 성공하였으며 대신 그 해 책봉한 태자 구부(후의 소수림왕)를 인질로 보냈다. 고구려는 황제로 즉위한 전연으로부터 책봉을 받아 정동대장군(征東大將軍) 영주자사(營州刺史) 낙랑공(樂浪公) 고구려왕(高句麗王)이 되었다.

4. 기타

357년 수도를 으로 옮겼다.
----
  • [1] 자치통감 기준, 진서의 향년을 적용.
  • [2] 자치통감 기준, 의 재위기간을 적용. 352년 11월에 황제로 즉위하였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4:13
Processing time 0.066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