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무라마사

last modified: 2015-04-04 20:26:38 by Contributors

Contents

1. 村正. 일본의 도공. 혹은 그가 만든 도.
1.1. 미디어에서의 무라마사
2. 닌자 가이덴 시리즈의 등장인물
3. 블리치 애니메이션판의 오리지널 캐릭터
4. 장갑악귀 무라마사의 갑주 무라마사
5. 사무라이 디퍼 쿄우의 등장인물
6. 시큐브의 등장인물
7. 바닐라웨어사의 게임 오보로 무라마사


1. 村正. 일본의 도공. 혹은 그가 만든 도.


무라마사는 한 사람이 아니고 5대에 걸쳐 이름을 이어왔다고 한다. 유명한 도공 마사무네의 제자였다는 전설이 있으나, 마사무네를 띄우기위해 만들어진 전설이라고도 한다.[1] 여담으로 각주를 보면 알겠지만 무라마사나 마사무네는 대를 거쳐 이어지는 "이름"이며 성으로 쓰이는 단어가 아니다. 혹시라도 일어 이름을 만들 일이 있을때 참고 삼으면 좋다.

워낙 명도라 이름있는 명문가의 자제들이나 사무라이들은 한자루씩 꼭 차고 다니는 명품으로 인식되었는데, 이 사실이 무라마사에게 악재가 되었다.

  • 도쿠가와 이에야스(德川家康)의 할아버지 기요야스(淸康)가 암살당할때 쓰인 칼이 무라마사.
  • 아버지 히로타다(廣忠) 역시 무라마사에 베여 부상을 입었다.
  • 장남 노부야스(信康)가 자결할때 카이샤쿠(介錯)[2]에 쓰인 칼이 무라마사.
  • 이에야스 자신도 창이 갑옷을 뚫어 창날을 확인하려다 손가락을 베였는데, 그 창이 무라마사.

이렇게까지 우연이 겹치게 되자 불길해진 이에야스는 결국 자기 진영의 무라마사를 모두 모아 폐기처분하게 했다. 그러나 이 일은 오히려 사건을 확대해석하게 만드는 계기가 되어, '무라마사는 막부에 대한 역심이나 저주를 불어넣어 만들어진 칼'이라는 속설이 생겨나게 되었다.

그래서 생긴 전설이 도쿠가와 가문을 저주하는 칼, 요도 무라마사(…).[3]

이런 속설이 퍼지면서 무라마사는 막부에 대한 반역의 상징이 되었으며[4], 도쿠가와 가의 심기를 해칠까 두려워한 대신이나 지방 영주들은 무라마사를 지니는 것을 피했다. 이미 무라마사를 가지고 있던 사람들은 칼에 박혀있는 무라마사라는 이름을 마사무네 등으로 바꿔 소유했다고 한다.

무라마사에 얽힌 풍문은 시간이 지나면서 과장되어, 심지어는 '소유자에게 해를 준다'거나 '무라마사를 지니면 칼에 배어있는 살기에 홀려 닥치는대로 사람들을 베어 넘기게 된다'는 전설도 생겨났다.

요컨데 너무 높은 인지도때문에 얼토당토않은 오명을 뒤집어 쓴 셈이다.
당장 이 항목의 막부와 무라마사를 다른 정부와 무기, 예를 들면 미국 정부와 콜트 또는 스미스 앤 웨슨으로 바꿔보면 이게 얼마나 웃긴 일인지 알 수 있다 그런데 윈체스터는 진짜 인디언에게 저주 받았다는 전설이 있다.

하지만 도쿠가와 막부에 반감을 품고 있던 도요토미(豊臣) 가의 가신들은 은밀히 무라마사를 차고 다녔고, 이것이 막부 말까지 이어져 에도 막부 말기에 신지사라고 불리던 이들이 무라마사를 막부 타도의 상징으로 삼기도 했다. 결국 진품 무라마사의 가격은 끝도 없이 뛰기 시작했고, 이름없는 자신의 칼에 무라마사라는 이름을 새기는 이들까지 생겨났다.

사실 오와리와 미카와 지역의 사무라이들에게 있어서 이웃한 이세에서 만들어지는 무라마사는 비교적 저렴하면서도 품질도 좋은데다가 많이 만들어진 칼이었기 때문에 널리 사용되었고, 이에야스 일가의 재난(?)도 이렇게 대중적으로 팔려진 무라마사들이 우연히 사건마다 겹쳐진데서 일어난 해프닝이다. 그걸 과대해석해서 몰수, 파기한 이에야스가 어리석은 것.

1.1. 미디어에서의 무라마사


사무라이 디퍼 쿄우에서 주인공 쿄우가 사용하는 것으로 한국에서 그 인지도를 높였다.

파이널 파이트에서도 등장한다. 사용 가능한 3종류의 무기 중 하나이며 스테이지 2탄의 보스인 소돔의 주 무기이다.

만화 크라잉 프리맨에서도 나온다. 여기서도 저주받은 검으로 나와 '어떤 사람이 이 칼로 피해입는 사람이 없길 바라며 망치로 내려치니 칼이 튀어서 그 사람을 찔러죽였다'느니(일본도의 실상을 안다면 폭소하다 복근 찢어질 얘기), 그 뒤 바다에 던지니까 잠시후 상어가 칼에 궤뚫려서 떠오른다(……). 상어는 죽으면 가라앉을텐데??

원피스3대 귀철 역시 그 모델은 무라마사다.

록맨 EXE 시리즈에서는 배틀칩의 하나로 나온다. 아이콘은 섀도맨.EXE가 등장하는 작품에서는 검게 처리된 섀도맨.EXE가 한 손으로 일본도를 들고 있는 형태, 등장하지 않는 작품에서는 위에서 언급된 요도전설을 반영했는지 일본도에 불길한 오라가 서려있는 형태다. 성능은 '자신이 입은 데미지가 무라마사의 데미지가 된다'는 것. 제대로 쓰려면 HP가 낮아야 하기 때문에 사용하기 힘든 칩이지만, 빈사 상태에서 제대로 그어버리면 웬만한 P.A 이상의 위력이 나오는 남자의 로망 양날의 검이다. 섀도맨.EXE도 HP가 절반 이하로 떨어지면 사용하며, 록맨.EXE보다 HP가 높은 적 네비라는 특성상 잘못 맞으면 일격에 골로 가기 십상이다. 공격 범위는 원래 일반 소드 범위인 1x1라서 뒷 패널에 짱박혀있는 대다수 일부 보스들에게는 사용하기가 상당히 까다로웠으나, 3부터는 범위가 롱 소드 범위인 1x2로 넓어져 사용하기 그나마 편해졌다.

대항해시대 시리즈에도 등장하는데, 대항해시대 2에서는 '村正'을 한자 그대로 읽은 요도촌정이라는 이름으로 나온다.(...) 무구 중에서 가장 높은 등급인 ☆급에 속하는 무구 중 하나이며, "커브 소드"에 속한다. 판매 도시는 사카이이며, 금화 380000닢에 살 수 있다. 설명에 베기공격에 유리하다고 되어있는데, 설명대로 일기토시 "베기"에 보정이 붙는다.

대항해시대 4에서도 등장하며, 효과치는 60으로 게임내 최고의 성능을 자랑한다.

WOW에도 나온다! 악명높은 므우루가 드랍하는 한손 도검인데, 이름과 달리 일본도와는 전혀 상관없는 외형을 하고 있다.

라그나로크 온라인에서는 양손검으로 등장하는데 공격 속도를 파격적으로 올려주고[5], 크리티컬 확률도 올려주는 좋은 장비였기에 양손검을 드는 기사들이 탐내던 장비였다. 유일한 단점은 공격시 일정확률로 저주가 걸린다는건데 이 저주가 꽤 무서운 패널티라서[6] 저주에 안걸리기위해 럭을 100까지 맞추는 '백운기사'[7]라는게 잠깐이나마 나오기도 하였다. 크리티컬 터지는 재미가 쏠쏠하지만 어지간한 재력으론 장비 맞추기 어렵고 결정적으로 사냥터가 꽤 제한되어 있었다. 솔플이 아니고 프리와 함께라면 백운이 아니어도 좋긴 하지만 당시 양검 기사는 솔플이 대세여서 저런 캐릭터가 나왔다.

세계 3대 RPG중 하나인 위저드리 시리즈에서도 등장하며, 사무라이 클래스만 장비할수 있는 최강 아이템이다. 몇몇 시리즈는 다른 직업도 장비할 수 있거나 최강자리에서 한발짝 물러나는 성능을 지니고 있으나 그래도 거의 모든 시리즈에선 상당히 강력한 쪽에 속한다. 최초 시리즈에는 'MURASAMA(무라사마)'라고 명칭으로 불려졌으며 이후 Muramasa Blade!,Muramasa Katana..등등으로 수정된다. 일본에서 제작된 위저드리 OVA에서는 많은 모험가들이 던전에서 찾아 헤매는 보검으로 나오지만, 사실은 사용자를 광전사로 만드는 마검으로 설정되어있다. OVA내에서는 어떤 한 사나이가 무라마사를 들고 던전에서 날뛰는데, 주인공 일행과 함께 그를 찾아온 예전 여자친구인 마법사에 의해 틸토웨이트를 몸소 체험하게 되는 신세로…….즉 무라마사에 흘린 이 사나이는 피폭을 체험한 셈.....안습

로그라이크 게임 NetHack에서는 사무라이 클래스의 퀘스트 아이템으로 나온다. 작중에서는 Tsurugi of Muramasa라는 이름의 tsurugi로 등장한다. 사무라이로 하면 퀘스트 클리어 보상으로 얻을 수 있으며, 타직종의 경우는 Lawful 성향의 경우 wish로 얻을 수 있다. 인간형인 경우 확률적으로 한 방에 목을 베어버리는[8] 손맛 때문에 NetHack에서 Grayswandir와 함께 Lawful 성향의 최강의 무기로 통하지만, 양손무기이기 때문에 방패를 잡을 수 없어서 플레이어의 취향을 타는 면이 없진 않다.

리그 오브 레전드에서는 "무라마나"라는 이름으로 등장한다. 마나와 공격력, 추가 효과를 제공하는 강력한 아이템으로 시즌3 업데이트와 함께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아이템이기도 하다. 마나무네를 오래 써서 업그레이드하면 무라마나가 되는 것도 개그 포인트.

시큐브에서는 무라마사 코노하라는 이름의 히로인으로 등장한다. 오래된 검이 저주를 받아서 생성된 워즈로 유래에 맞게(?) 도쿠가와 가문을 좋지않게 생각하는것 같은 언행을 종종 보여준다.

월하의 야상곡에서 요도 무라마사란 아이템으로 등장하는데, 데미지가-5로 되어있다.때리면 힐링인가? 이 무기의 진가는 피를 뒤집어쓰면 체력이 조금 회복되고, 이를 반복하면 공격력이 올라가는데에 있다. 이를 이용해 공격력을 999로 만들어 학살플레이하는 사람도 있다.

2. 닌자 가이덴 시리즈의 등장인물

전설적인 도검 제작자이자 '무라마사 상점'의 주인. 작중에서 이 할아버지 역할은 상인. 1에선 그저 물건이나 팔고 무기나 업그레이드 해주던 영감님인가 했더니[9], 후반부에 용검을 보더니 용검의 풀파워 모드인 진 용검이 아니라며 하야부사에게 정보를 준다.

닌자 가이덴 드래곤 소드에서도 등장. 쿠레하의 묘 앞에서 "어려서 너와 류는 떼어놓을 수 없는 사이였지."라면서 그녀를 그리워한다. 후에 다리위에서 자고 있는데 DS의 마이크에 소리를 내서 깨울수 있다.

2에서는 게임 시작부터 만나게 되는데, CIA 요원인 소니아가 하야부사가 어디 있는지 아냐고 묻는 걸 봐서는 무라마사와 하야부사는 친분이 있는 것 같다.

그래서 2에서도 그저 물건이나 팔고 무기나 업그레이드해주는 줄 알았는데….

사실 엄청 강하다. 후반부의 이벤트 영상에서 적 닌자들을 그냥 지나오면서 눈에 보이지도 않는 발도로 다 베어버리는 무시무시함을 보여준다[10]. 이후에 류에게 필요할거라면서 자신이 만든 주먹밥을 하나 주는데 먹으면 체력이 풀로 찬다.

Dead or Alive 4의 이벤트 신에서도 물건을 팔고 있었다. 이 할아버지 노점에서 파는 물건을 가지고 히토미레이팡이 서로 사려고 하다가 대전에 들어가는 이벤트가 나온다. 참고로 사려고 했던 건 양배추(…).

DOA5에선 트루 카스미 챕터에 등장. 하야부사가 보낸 듯한 서신을 카스미에게 전달해준다. 이로써 카스미가 하야부사 마을에 체류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여담으로 게임 내 담당 성우는 겐푸와 동일 성우다. 그래서 센 건가.

3. 블리치 애니메이션판의 오리지널 캐릭터

촌정 항목참조.

5. 사무라이 디퍼 쿄우의 등장인물

쿄우의 스승이며 미부 일족 중에서도 귀족 중의 귀족, 홍왕과의 알현을 허락받은 구요(九曜)의 한 사람으로 그 중에서도 미부 일족의 간부인 오요성들마저 다스릴 수 있는 태사로였고 그 중에서 태사로의 수장이였다. 그 밖에 4개의 요도 무라마사를 만들기도 했다. 항상 높임말을 쓰고 득오라는 특수 능력과 무명신풍류를 쓰는 등등 태사로의 수장이였던 만큼 무시무시한 힘을 지녔다. 하지만 음의 병에 걸려서 시한부 인생을 살게 되었다.

태사로의 수장겸, 뛰어난 대장장이로, 작품 세계관에서 널리 알려진 요도 무라마사를 만든 자로, 그의 집에는 4대 무라마사중 1개인 자미단을 쇠사슬, 부적등으로 꽁꽁 싸매어 봉인해 놓고 있었다.

쿄우가 어렸을 때 쿄우와 같이 미부에서 빠져나와 마히로의 언니인 마유미를 만나 인간으로서 살았다. 하지만 아내가 죽고 마히로도 떠나서 지금은 혼자 살고 있다.
참새인 루리와 각종 동물들은 왜뺀거냐!!

'득오(得悟)'라고하는 상대의 마음을 읽는 특수 능력을 갖고 있는데 이 능력으로 상대의 마음을 읽거나 상대의 머리에 염(念)을 불어넣어 움직이지 못하게 할 수 있다.

11권 88화에서 직접 보여준 건 아니지만 적호나 사스케, 유키무라가 기척조차 못 느꼈던 암살자를 무명신풍류의 이무기로 잘게 베고 마지막 페이지에 그 모습을 드러냈다.


이후, 무명신풍류에 대한 설명과, 심,기,체가 일치하는 않는 쿄우에게 무명신풍류를 몸으로 가르쳐서 익히게 만든다. 다만 죽음의 병으로 쇠약해진지라, 일시적으로 기력을 끌어올린 반동으로, 육신은 모래가 되어 소멸한다.(이때 설정으로는 무라마사가 무명신풍류의 창시자인듯이 나왔으나, 과거 회상때 자신도 누구에게 배웠다는 언급이 있다.)


이후 무라마사의 애완조인 참새 루리는 쿄우의 칼인 천랑 칼자루를 쫒아갔다(...) 죽은 이후로도, 계속 언급이 되는등, 끝없이 존재감을 어필한다.

무라마사가 미부일족에서 나온 이유는 '진짜'미부일족의 후예인 쿄우를 선대 홍왕에게서 떼어 놓아 세상을 경험하고, 강하게 키울려는 목적이였건만, 오다 노부나가와 마주친 이후로, 노부나가와의 승부를 위해서 살인귀가 되는등 잘못된 방향으로 자라버렸고, 이점은 무라마사의 영혼이 쿄우를 구하기 위해 나타났을때 사과를 하면서 언급한다.

무명신풍류는 당대 홍왕에게 전수를 받았으며, 4대 오의는 쓸수 있지만, 최종오의는 쓰지 못한다.

태사로 도키토는 그의 아들로 알려져 있었지만 사실은 조카딸. 누이의 자식이다.

6. 시큐브의 등장인물

7. 바닐라웨어사의 게임 오보로 무라마사

해당 항목 참조.
----
  • [1] 소슈 마사무네는 13세기 말 사람인데, 최초의 무라마사인 센고 무라마사는 16세기에 살았던 사람이다. 200년 이상 차이가 나는 셈이다.
  • [2] 할복을 할 때 고통을 줄여주고자 뒤에서 목을 베어 주는 것을 말한다. 카이샤쿠닌이라고 해서 이 일을 전문적으로 하는 관리가 있었는데, 역할자체는 중세유럽의 사형집행 참수인과 비슷하지만 귀족들의 최후를 고통없이 보내주는 직위인 만큼 부가적으로 따라오는 부와 권력이 상당했다고 한다. 서브컬쳐에서 가장 유명한 카이샤쿠닌이라면 아마 '오가미 잇토'일 듯.
  • [3] 우스운 것은 도쿠가와 4천왕 중 한 명인 혼다 타다카츠가 애용한 창 톤보키리 역시 무라마사 파에 속하는 무기다(…) 뭐 어쩌라고
  • [4] 실제 본디라면 감봉이나 고작해야 유배형 정도에 해당하는 죄를 저지른 자의 집안을 수색하던 중 무라마사가 발견되자 대역죄로 일족을 멸문시킨 사례도 있다.
  • [5] 스탯을 제대로 맞추면 최고 공속이 가능했으며 자력으로 초당 7번 때리는게 가능했던 유일한 장비였다.
  • [6] 럭이 0으로 고정되어 럭이 주는 효과가 싸그리 날아가는것도 모자라서 공격력 25% 감소,이동속도 125로 고정이란 효과가있다. 상점에서 안파는 만능약이란 소모품과 프리스트의 블레싱으로 해제가 가능하지만 저 둘을 상시 모셔둘순 없으니...
  • [7] 정확히는 럭을 자신의 현재레벨+1로 맞춰두면 저주에 걸리지 않는다. 당시 만렙은 99여서 그거의 +1이니까 백(100)운(luck)기사.
  • [8] 사무라이 퀘스트에서는 최종보스가 들고 다니기 때문에, 운이 나쁘면 아무리 잘 큰 캐릭터도 한 방에 죽게 될 가능성이 있다! 머리 없는 몬스터로 변신하면 되지
  • [9] 근데 난리통에도 "겨우 이런 일에 내가 가게를 닫겠나?"라고 하는 여유를 보여준다
  • [10] 근데 드래곤 소드에선 땅거미 닌자들에게 포위돼서 벌벌 떨고 있다(……). 뭐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4 20:26:38
Processing time 0.104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