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무라마사 코노하

last modified: 2014-01-20 01:35:36 by Contributors


村正 このは. 시큐브의 서브 히로인. 애니메이션에서 성우치하라 미노리.

Contents

1. 소개
2. 요도 무라마사
3. 작중행적

1. 소개

야치 하루아키와 같은 고등학교를 다니는 소녀로서, 발육 좋은 글래머 체형과 둥근 안경이 특징이다. 대외적으로는 하루아키와 사촌 사이인 것으로 하고 있으며 야치家의 별채에서 살고 있다.

좋아하는 것은 고기. 첫 등장도 고기고기고기고기고기감자조림이라고 말할 수 밖에 없는 비쥬얼의 고기로 점철된 고기감자조림을 들고오는 것이었다.

그리고 술도 상당히 좋아한다. 일단 대외적으로는 고등학생이기 때문에 자제하고 있지만 특히 좋아하는 술인 메실주는 거부하기 힘든듯하다. 그래서 눈앞에 메실주가 나타나자 머릿속으로는 마시면 안된다고 하면서 몸으로는 술마실 준비를 끝내고 결국 입에대고 말았다.

그러면서 술에 상당히 약하고 술주정이 심하다. 처음에 감주때는 그리 심하지 않았지만 메실주를 마셨을때는 인격이 바뀌는 수준. 과거의 인격과 현재의 인격이 뒤섞여서 종잡을수 없는 언행을 반복하고 주변인물들을 제멋대로 휘둘렀다. 그리고 특별히 약한술은 양주로 일단 마시면 바로 뻗어버린다고 한다.

꽤나 오래 전부터 하루아키에게 호의를 품고 있으나, 주인공답게 둔감한 하루아키는 전혀 눈치채지 못하고 있다.

사실 그녀는 저주받은 도구가 인간화한 것으로, 작중의 현재에는 이미 저주가 풀려있는 상태이다. 본래의 형태는 굉장히 얇은 칼집이 도신을 덮고 있는 일본도 '요도 무라마사'라고 한다.

과거에는 피를 갈망하는 요도였지만, 지금은 저주가 풀린 반동으로 피를 보면 기절해버린다. 다만 때때로 이전의 인격[1]이 나오기도 하며, 그때는 일인칭이 '첩'이 되며 말투 자체가 상당히 고상하게(사극풍) 된다. 상당히 오랜 시간동안 살아왔기 때문.

도구의 특성에 걸맞게 수도나 발차기에 칼날로서의 날카로운 위력을 부여하는 것이 가능하다. 또한 단순히 분노하는 것만으로 움직이지 않고 냄비의 자루나 뚜껑을 두 조각으로 쪼갤 수도 있다. 이에 더해서, 칼의 형태로 돌아가 자신을 잡은 인간의 움직임을 제어해 싸울 수도 있다. 다만 칼이 될 시 당연하겠지만 입고 있던 옷은 그냥 땅바닥에 떨어지며, 다시 인간형으로 돌아올 시에는 알몸뚱이가 된다. 사실상 매번마다 그런 광경을 연출.(애니판에서의 변신장면은 엉뚱한 그림을 집어넣어 아예 없애버려놓고 검이 된다.아마 애니판에서 변신해제 신도 동일할 것으로 추정)


크고 아름다운 무언가를 가지고 있어서 참젖동맹 일원들의 미움을 사고 있다. 참고로 해당 배역의 성우 치하라도 무언가가 훌륭한 여성 성우 중 하나로 포함되는 데 그녀도 이 캐릭터에 대해서 무언가가 크다고...그야말로 공인

2. 요도 무라마사

코노하의 본래 형태로 일본도다. 유래는 단순히 오래된 검. 댄스타임과 같이 전장에서 탄생했을 것으로 여겨지는 워스이다.

댄스타임과 동일하게 사용자의 몸을 마음대로 움직이는 도구지만, 인간화가 가능한 도구이기 때문인지 소유자의 몸을 움직여 검술을 사용하는것이 가능하다.[2]

하루아키가 영향을 받는다는 점으로 보아서는 일단은 기능으로 분류할수 있지만, 거부할수 없다는 점에서 단순한 기능이라고 보기는 힘들다. 실제로 2권에서는 하루아키의 몸을 강제로 지배해서 움직이기도 했다.

필살기라고 할수있는 기술은 검살교차(劒殺交叉)와 현살교차(顯殺交叉)의 두가지다.

기본적으로는 두가지 모두 상대방의 움직임, 공격 패턴, 기, 그리고 무기의 특성을 파악하여 그 무기의 약점을 찔러 부수는 기술이다. 작중에는 일본도로 적을 쓰러트린 무수한 경험을 통해 터득한 일종의 예지 능력처럼 취급된다.

다만 두가지 기술의 차이가 있다면 상대의 안전에 대한 유무이다. 검살교차는 상대에게 상처없이 무기만을 부수는 기술이고, 현살교차는 무기를 파괴하는 만에 초점을 맞춘 기술이다. 단순히 보면 검살교차가 더 수준높은 기술인것 같지만, 작중에는 검살교차를 무기만 파괴하기 위해서 위력을 조절한것이고 현살교차를 진정한 교차라고 표현한다. 하지만 상처없이 상대의 무기만 부수는 검살교차나 멋대로 움직이는 무기조차 힘으로 부수는 현살교차나 난이도는 비슷한 것으로 보인다. 현살교차는 힘조절을 하지 않기 때문의 파괴력 자체는 검살교차보다 월등히 뛰어난 것으로 보인다.

인간일때는 손날에 예기를 실어서 공격하는 것이 가능하며, 상대를 조작하는 능력을 사용할수는 없다. 이는 피아가 루믹큐브를 사용하는것과 비슷하게 수도라는 형태의 자신의 예기를 부여하는 것으로 보인다. 일단은 피아처럼 형태에 어느정도 영향을 받는듯 하며, 발차기 등의 공격을 할때는 예기를 사용하지 못한다. 허공에서 냄비가 가라지거나 하지만 전투에서는 사용되지 않는것으로 보아서 개그기믹으로 보인다.

전장을 겪은 오래된 검이기 때문에 연대와 희생자수가 만만치않은 도구로 추정된다. 그렇기 때문에 어느정도 강한 저주도 가지고 있을것 같지만, 이미 저주가 풀린데다 하루아키의 소유이기 때문에 작중에서 그녀의 저주가 언급된적은 없다.

3. 작중행적

1권에서 피아의 선배역으로 처음 등장했다. 즉, 피아가 거쳐야 하는 길을 먼저 거쳐온 입장으로 일종의 롤모델이다. 하지만 실제 역할은 참젖동맹 최대의 적 그런 만큼 우등생이지만, 워스라는 것을 감추기 위해서 일부러 운동에는 약한 것처럼 행동한다.[3] 그래서 작중에는 피아와 잘 티격태격하는 악우정도의 포지션. 하지만 선배인 만큼 피아가 마음을 다잡는데 도움을 주었다.

그리고 하루아키의 무기로 충분히 활약. 피비 바로이의 갑옷을 부수고, 댄스타임을 부수는 활약을 했다.

2권에서는 피아의 폭주에 비중이 줄어지만, 킬링오르간을 파괴하는 역할을 완수했다.

3권에서도 2권과 거의 비슷한 비중. 일단 쿠로에를 구출하고 싸웠지만 SBR로 복제된 앨리스들에 의해서 제대로 싸우지는 못했다.

4권에서는 처음에 어비스와 맞서서 싸웠지만, 부정형의 힘을 다루는 어비스와는 상성이 그리 좋지 못해서 고전했다. 뒤에 나타난 쿠로에의 도움으로 탈출했고, 피아와 상대를 바꾸어 아이코와 싸웠다. 그리고 기지를 발휘에 아이코를 제압하는데 성공했다.

5권에서는 폭탄사건으로 키리카와 함께 응이조이를 추적했다. 나중에는 응이조이를 키리카에게 맞기고, 하루아키, 피아와 함께 러브돌무나그를 상대. 검살교차로 훼이크를 걸어서 '저주받은 노'의 효과를 발동시키고, 피아가 최후의 일격을 가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7권에서는 하루아키가 아직 중학생일 때 처음 쿠로에와 만났던 에피소드가 나왔다. 그 때 드러나는 본성에 의하면 어투가 매우 험악하고 남성적으로 변한다. 게다가 거리낌 없이 폭력적인 성향이 된다.

그리고 사실은 10권에서, 저주가 풀리거나 그렇게 되고 있는 상태가 아니며 피에 대한 공포는 피에 대한 갈망을 억누르기 위해 그녀가 진실에 한없이 가까운 자기 암시로 스스로에게 세뇌시킨 것으로 판명되었다. 흠좀무.

결국 12권에서 우에노 키리카의 고백 장면을 보고 멘붕도망가다가 적에게 잡혀서 200년전 정신 상태로 되돌아가 버렸다. 그 결과 주인공을 기억하지 못하고 그저 살육밖에 모르는 저주받은 무기가 되어버렸다.모든걸 파.괴.한.다 그리고 좋아하는 음식인 여전히 고기다

하지만 결국 14권에서 원래의 기억을 되찾아 다시 동료가 된다. 싸우는 도중 하루아키가 안경을 다시 그녀에게 씌워주자 다시 기억을 되찾게 되었는데, 기억을 잃기 직전에 안경에 자신의 의식을 투영하여 다시 접촉하면 기억을 되찾을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두었다는 모양. 그리고 해당 권의 마지막 장면에서 하루아키에게 정식으로 고백했다.

----
  • [1] 머리색깔이 하늘색이 되고, 안경으로 추정되는 구속구를 해방한 상태.
  • [2] 원작 "평소처럼 몸을 편하게 푸세요. 기본적으로 제가 움직이는 거니까."
  • [3] 그래서 덜렁이라고 여겨지지만, 진짜가 나온 시점에서는 아무래도 좋은 설정.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1-20 01:35:36
Processing time 0.101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