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무한도전 아이돌 특집

항목이 존재하는 무한도전 특집 이 외의 특집은 해당항목 참조.

무한도전의 2010년 장기 프로젝트?

Contents

1. 개요
2. 전개
2.1. 2010-07-31
2.2. 2010-08-07
3. 이후


1. 개요

무한도전 멤버들이 아이돌 가수 데뷔에 도전한다는 내용.

2. 전개

2.1. 2010-07-31

특이하게 오프닝을 노래방에서 진행하였는데, 멤버들이 노래방에 모여 각자 한곡씩 불러서 서로의 노래 실력을 검증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TEO PD에 의해 특집 컨셉이 밝혀진다. 멤버들은 대부분 즉석에서 거부반응. 일단 오디션이나 보자는 PD의 말에 멤버들은 수긍한다. 이 과정에서 박명수가 SM엔터테인먼트 1기 가수였다는 감춰진 진실(?)이 드러난다.

이후 오디션을 보기 위해 SM엔터테인먼트로 멤버들이 찾아간다. 나름대로 진짜 오디션처럼 이력서도 작성하여 제출하고 대기하는 등의 과정을 거친 후, 오디션 감독관으로 HOT의 강타와 슈퍼주니어동해, 안무가 황상훈, 아티스트 기획팀장 이정아씨가 서게 된다. 이들 역시 멤버들이 오디션에서 정말 좋은 실력을 보여줄 수 있으리라고 기대하지는 않았던 모양이다. 사실 오디션 내용은 그야말로 지못미...

첫번째로 오디션을 치룬 정준하는 부담스러운 콧소리와 뻣뻣한 댄스를 보여줘서 뿌리가 없는 나무, 열정만 인정한다는 평을 받게 된다.

두번째로 나온 박명수는 머리를 흔들며 바이브레이션을 하고 특유의 고음 처리 기술을 선보이며[1] 뜬금없이 몸을 튕기면서 근본이 없다는 악평을 듣는다(...).

세번째로 나온 하하는 그래도 가수 출신답게 제법 괜찮은 무대를 보여줬으나 10년 안에 데뷔라는 난감한 말을 듣게 된다. 현재 나이가 30대이므로 계산하면 40대에 첫 데뷔가 되는 셈이니 사실상 글쎄올시다... 이건 뭐 아이돌은 커녕 성인돌도 아니고 그냥 아빠돌

네번째로 나온 유재석소녀시대의 별별별을 불렀지만 음이탈을 보여주었고, 노래를 참 좋아하는 것 같다. 댄스로 삼바를 추려고 하다가 멤버들의 디스를 받고 정체를 알 수 없는 종합 댄스를 춘 뒤 춤도 되게 좋아하는 것 같다. 는 평을 받는다.('좋아하는 것 같다' 이지 '잘한다'가 아니다!)

다섯번째로 나온 정형돈듀스를 목표로 하는 2인조 그룹 뚱스를 결성, 한창 다이어트 중이라 꽤나 날씬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너무나 평범한 비주얼과, 너무나도 열정이 앞선 나머지 길은 바지가 찢어지는 사태가 발생. 이 때부터 구경하기 시작한 f(x)는 못볼꼴만 보았다.(...) 듀스의 춤을 췄지만 역시나 근본이 없는 춤을 추고 강제 퇴장. 그리고 정형돈은 역시나 주특기인 진상을 부려댔다. JYP가자 JYP

마지막으로 나온 노홍철은 처음엔 특유의 열정으로 인정을 받았으나 곧 자기소개 시간에서 특유의 번데기 발음으로 깨알같은 웃음을 줬고, 디슷코디스코를 췄는데 연예계 최악의 박치인 노홍철답게 디스코가 아니라 신체 오작동이라는 자막 디스를 받으며 일명 디스코의 흑역사가 나왔다. 모든 무한도전 멤버들이 너무나 부끄러워서 얼굴을 들지도 못 하고 유재석하고 정형돈만 어떻게 수습을 하려고 했는데, 노홍철 본인은 춤을 끝내고 너무나 뻔뻔하게 연기를 보여주겠다며 추노장혁파슷하파스타이선균의 성대모사를 했지만 뭘 해도 '그냥 화난 노홍철'이 되는 결과가 나왔다.

한달이 지나고[2] 오디션을 봤다는 사실조차 잊고 있었던 멤버들에게 PD가 아이돌 특집을 다시 언급해준다. 합격했다면 1주일이내로 연락이 오겠지만 한달이 지난 지금까지 아무런 연락이 없었던 관계로 실패한것으로 확정되고, 중간중간 제작진 측에서 JYP, 이승철, 윤종신(?!) 등 여러 기획사 및 뮤지션들에게 연락을 취하였으나 전부 거절당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2.2. 2010-08-07

멤버들은 무한도전측에서 직접 마련한 연습실을 소개받는다. 이후 대책 회의가 열렸으니 결과물은 전무하였다.

며칠 후 브라운 아이드 소울의 보컬 정엽을 초빙해서 보컬 트레이닝을 받는다. 박명수의 '얼굴이 못생겨서 죄송합니다.' 드립, 유재석의 '코주부 안경' 드립, 길의 '쿵푸팬더' 드립이 터졌다. 보컬 트레이닝이니만큼 하하의 '새' 드립도 빠짐없이 등장.

트레이닝 종료 이후 멤버들이 '마법의 성'을 일정 구간씩 나누어서 불러보았다. 이 장면을 현직 아이돌 가수들에게 보여주고 그 반응을 보여주는 장면이 전파를 탔는데, 유재석은 감정(?) 과잉, 정형돈은 바이브레이션 과잉, 정준하는 콧소리 과잉, 길은 분장 과잉(……), 노홍철은 박자 과잉(……), 박명수는 얼굴 과잉 불안정함 판정을 받았다.

보컬 트레이닝 이후 애프터 스쿨가희를 초빙해서 안무 트레이닝을 받는다. 당연하다면 당연하지만, 나이 많은 박명수, 덩치 정준하, 둔한 정형돈, 꿀단지 길, 몸통령 천성적 몸치 노홍철, 본능적 삼바 인생 유재석에게서 제대로 된 안무를 바라는것은 무리. 그나마 댄스가수 출신인 하하가 평가가 좀 후했지만 막판에 po담wer...결국 오렌지 캬라멜을 초청해서 그나마 단순한 마법소녀 안무를 따라하도록 시킨다.

트레이닝 종료 이후 기획자를 구한다는 취지의 홍보성 멘트를 구사한다. 다만 진심으로 기획자를 구하는 분위기가 아니라, 무한도전다운 개그성 분위기로 멘트를 구사하였다.

3. 이후

이후로 정말 기획자의 연락이 없어서인지, 특집 자체를 포기 한 것인지, 아니면 지금도 촬영하고 나중에 공개할 심산인 것인지, 혹은 원래 처음부터 여기까지가 특집의 목표였는지 후속편은 나오고 있질 않다. 원인에 대해서는 불분명하지만 2021-09-23이 넘어서도 관련 소식이 전혀 들려오질 않자 팬덤들도 포기한 상태.

이 특집을 계기로 마련한 연습실은 종종 무한도전 촬영 전 회의 내지 브리핑 장소로 쓰이고 있으며, 그마저도 야외 촬영이 주된 소재인 무한도전의 특성상 연습실에서 진행할 일이 거의 없다보니...배우 황정민의 뮤지컬 연습 및 주변인들의 연습실로 사용되고 있다고 한다(…).[3] 그럼에도 지나가는 언급에 의하면 비공식적으로는 이곳에서 모임을 자주 갖는 것으로 보인다. 2012년 파업때도 멤버들이 일주일에 두세번씩 연습실에서 나오는 모습이 목격된 것을 볼때, 나름대로 멤버들이 사적으로 많이 쓰는 것 같다.

특이사항이라면 해당 연습실은 MBC가 아닌 무한도전 멤버들이 자발적으로 관리한다는 점인데, 그 근거로 무도 멤버들이 관리비를 합쳐서 충당한다는 언급이 있었기 때문이다. 연습실 잘 안나온다고 박명수 까는건 덤 게다가 2012년 초 MBC 파업 당시 정준하의 결혼 사실을 발표할 겸 시청자들에게 인사드릴 겸 하여 촬영장소로 잡은 곳도 이 연습실이였다. 연습실에 MBC의 영향력이 조금이라도 있었다면 연습실을 사용하는것은 불가능했을 것이다. (실제로도 무한도전 제작진이 이나영 특집 첫 화 촬영을 MBC에서 하려고 하자 MBC측에서 제작진에 압력을 넣어 촬영중단을 시키는 등, 당시 파업에 참여한 근로자들의 회사 기물 사용을 철저히 금했다. 하는 수 없이 이나영 특집은 MT를 간다는 상황극을 통해 외부에서 촬영했다.)

이후 이 특집의 연장선이라고도 볼 수 있는 슈퍼7 콘서트가 계획되어 많은 팬들이 기대하였으나..
----
  • [1] 고음이 나올 부분이 되면 마이크를 입에서 멀찍이 떨어뜨려놓는 것. 물론 개그용이지 실제로 저러진 않는다. 애초에 박명수의 노래에 고음이 별로 없긴 하지만...
  • [2] 장기프로젝트들이 대부분 그렇지만 아이돌 특집 역시 실제 녹화날과 방영일 간에 간격이 꽤 된다.
  • [3] 레슬링 특집 직후에도 황정민이 사용한다는 언급이 있었고, 무한도전 못친소 페스티벌 당시에도 황정민이 연습하는 장면이 찍힌 것으로 봐서는 사실상 터줏대감 수준인듯 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8 00:04:49
Processing time 0.068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