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밀리터리 Q&A

last modified: 2015-03-10 02:11:50 by Contributors

"그 샌드위치 내려놓고 내 말 잘 들어, 이 게으름뱅이들! 어서 메일을 보내라구!"
"뭐하는 거야, 메일을 보내야지!"
"어디 그 잘난 낯짝 좀 보자. 지금 메일을 보내! 어서!!"
"똑바로 봐! 여기야! 지금 시작할 거야!"
"콧구멍 후비고 있는 그 손 당장 빼지 못해! 어서 메일을 보내라고!"
"지금부터! 나한테! 괴롭힘 당하기 싫으면! 메일을 보내란 말이야!"
"난 멋진 것 따위에는 눈곱만큼도 관심이 없어요, 알아!? 다시는 나한테 그딴 말을 하지 말게! 알았나!"
"닥쳐! 지금부터 필요한 설명을 다 해줄거야!"
"내가 달려가서 멱살잡게 하지마! 지금 메일을 보내라고!"
"국방부 관계자들은 들어라. 임무 수행에 대한 대가를 지불하라! 너희는 뭔가 크게 잘못하고 있다! 지금 당장 25달러를 내놔라!"


히스토리 채널에서 방영중인 다큐멘터리.

원제는 MAIL CALL이며 진행자는 로널드 리 어메이 미합중국 해병대 예비역 상사. 프로그램의 내용은 시청자들이 밀리터리 분야에 관한 질문을 이 메일로 보내면 히스토리 채널에서 선별하여 방송을 통하여 답변해주는 방식이며 간혹 진행자가 시범을 선보이거나 실험을 하기도 한다. 국내에서는 히스토리 채널의 폐국으로 더 이상 시청할 수는 없다.(국군방송에서는 아직도 방영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이정구씨의 더빙으로 방영되었다.

진행자 리 어메이는 실제 미 해병대의 신병 훈련 교관 출신이며 스탠리 큐브릭의 전쟁영화 풀 메탈 자켓 에서 악질 교관 하트먼 상사 역으로 출연했다. 이 고릴라 새끼들 빨리 움직여! 이때의 악질 해병대 교관 캐릭터 그대로 프로그램 진행을 하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무슨 무기를 설명해도 미 해병 만세 혹은 미국 만세로 끝내는게 프로그램의 특징이 되었다. 가령 리-엔필드스프링필드 M1903보다 우수한 무기처럼 보이자 "그래도 나는 스프링필드를 쓰겠어요. 연방군이 사용한 미국제 무기니까요. 야후! 셈퍼 파이."라는 결론을 내린다거나(..) M16하고 AK-47을 비교하는 부분에서는 AK47의 분해조립이 더 빠르자 부품을 몰래 하나 숨기기도 한다. 캐릭터에 맞춰서 만든 반 개그성 기믹이니 어디서부터가 해병대 이빨 조크고 어디까지가 진짜인지 알아서(..) 잘 구별해서 시청해야 한다.

주제는 군대에 관련된 내용이면 뭐든지 O.K.인 듯. 고대에서 미래까지 모두 커버한다. 이 프로그램 덕분에 어메이 씨는 일일 F-15 전투기 조종사가 되기도 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0 02:11:50
Processing time 0.079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