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박도 하리

last modified: 2015-01-14 17:50:11 by Contributors

薄刀・針

205753.JPG
[JPG 그림 (160.73 KB)]


라이트 노벨칼 이야기》에 등장하는 일본도.

목차

1. 개요
2. 행방


1. 개요



시키자키 키키가 제작한 열 두 자루의 완성형 변체도 중의 하나. 검신을 극도로 얇게 가공하여 상대가 비쳐보일 정도로 매우 얇고 가벼운 특성을 가진 검[1]으로, 무게를 최대한 가볍게, 날을 최대한 얇게 만들어 극히 약하나 예리함을 높인 변체도이다. 완성형 변체도 중 두 자루 뿐인 단분자 커터 속성의 변체도. 하지만 하나하나 휘두르는 궤도를 정확히 재지 않으면 검신이 유리처럼 산산히 깨져버릴 정도로 강도가 몹시 약하기 때문에, 전투에 쓰기에는 부적합한 평가를 받는다.유리 내구도 허나 사비 하쿠헤이는... 작중 시점에서의 소유자는 사비 하쿠헤이. 이름의 유래는 낚시'바늘(針)'.

한정 오의는 박도개안(薄刀開眼). 원작 소설에서는 이름만 나오고 기술에 대한 묘사가 거의 없지만 애니에서는 닥치는 대로 다 베어넘기는 것으로 묘사.

2. 행방


절도 칸나마니와 코모리에게 배신당해 빼앗긴 토가메가 막부에서 가장 뛰어난 검사인 사비 하쿠헤이에게 획득을 의뢰한 변체도였다. 일본 최강의 검사답게 가장 얻기 힘들 것이라는 박도 하리의 수집을 순식간에 해내지만, 시키자키 키키가 만든 변체도를 가지고 있다는 명예 때문에 시키자키의 독에 휘말려 막부를 배신하고 만다.[2] 물론 수많은 검사들이 이 박도 하리와 일본 최강의 검사 칭호를 위해 싸움을 걸어왔지만, 사비는 그들 전부를 쓰러트리고 있었다.

그러던 도중 시치카와 토가메가 완성형 변체도를 수집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챈 사비는 그들에게 '박도 하리와 너희들이 가진 변체도 세 자루를 걸고 결투를 하자'는 도전장을 보낸다. 그렇게 시치카와 간류지마에서 맞붙게 되고, 분명히 싸움에는 어울리지 않는 칼인 박도를 가지고 사비 하쿠헤이는 한정 오의 박도개안으로 눈앞의 모든 것을 베어넘겼다.[3] 허나 결국 여러 우연이 겹쳐 기회를 잡은 시치카의 백화요란으로 패배, 수집된다.

그리고 이 모든 행적은 소설, 애니메이션에서 확인할 수 없다. 그저 4화의 막바지에 시치카와 토가메의 후일담 식으로 언급되기만 했을 뿐. 니시오 이신의 이 더러운 예고편 낚시는 귀신 이야기에서 이어졌다. 무슨 지거리야!

12권에서는 후기 마츠아키[4]가 박도 하리를 들고 등장하며, 짝퉁오의 백토(白兎)개안[5]을 사용한다. 하지만 시치카가 몸의 축을 이동시켜[6] 거꾸로 박도가 박살났으며, 당연히 이후 마츠아키는 개발살났다. 쓰러트린 후 시치카는 당신한테는 조금도 설레지 않아.라고 말했다.그럼 사비한테는 설렜다는 건가?!


----
  • [1] 박도 하리를 기점으로 시키자키 키키의 변체도는 도저히 일본도라 할 수 없는 것들이 나오기 시작한다. 본격 변태도의 시발점.
  • [2] 본인에게는 다른 목적이 있었던 것 같다. 항목 참조.
  • [3] 애니메이션 한정 묘사. 소설에서는 박도개안이 어떤 기술인지 전혀 알려주지 않는다. 예고편에서 나오는 모든 검격(상어를 때려잡은 일격 제외. 이건 속지검으로 추정된다. 항목 참조.)이 박도개안이나 기술이 아닌 그저 평타일 수 도 있다.
  • [4] 자칭 사비 하쿠헤이의 라이벌. 물론 씨알도 안 먹히는 소리였다.
  • [5] 일본어로 읽으면 하쿠토카이간으로 박도개안과 발음이 같다. 뜻은 흰토끼.
  • [6] 시치카는 수집 당시, 그러니까 사비와 대결하였을 때 칼의 수집 때문에 안그래도 약한 박도를 박살내는 기술을 사용할 수 없었으며, 애초에 사비였다면 이 정도의 책략 따위는 통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14 17:50:11
Processing time 0.002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