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발데아

last modified: 2013-07-31 19:27:09 by Contributors

baldea.jpg
[JPG image (35.01 KB)]


~운명의 여행자~의 등장인물


물속성을 지니고 있으며, 시간을 조정하는 요정 에스프들과 대화를 나눌 수 있다.

사용하는 무기는 주로 도끼류. 최강 무기는 물의 원석으로 제작하거나 서브이벤트로 얻을 수 있는 물도끼. 후반가면 물리공격력이 아루스보다 세진다. 크리티컬이 자주 터지기 때문(씰에서 물리 공격력에 크리티컬이 터지면 데미지증가는 물론 공격 횟수도 증가한다.)

주로 회복계 마법을 많이 시전한다. 발데아 없으면 게임이 힘들어진다. 마스큐리스 & 리절렉션은 배워두자. 두고두고 써먹는다.

듀란과는 크루드 던전에서 만나고나서 쭉 동행한다. 항상 듀란과 티격태격한다.
나중엔 듀란에게 반한듯.
에라스네츠의 예언에서 '즐거움'에 해당하는 자.

seal의 감초인 발데아의 일기의 저자. 발데아의 일기는 일견 어두운 게임 분위기를 부드럽게 만들어 주며,진행에 필요한 힌트를 적기도 한다. (사실상 발데아의 일기를 읽지 않으면 다음 가야할 곳이 어딘지 알 수 없기 때문에 꼭 참고해야할 곳이긴 한데... 근데 이거 씰 할 때 이런게 있다고 알려주지 않는다.)

게임 내 일러스트는 밝고 명랑한 단발 아가씨였는데,씰 온라인에서는 긴 머리의 처녀로 성장한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사실 발데아는 인간이 아니다. 시간의 요정들이 발데아를 따르던 이유는 그것때문.

세비스에 안경을 쓰고 있는 할머니가 발데아의 친할머니 할머니의 손자는 늘 웃음을 잃지 않는 남자였는데 마을 남쪽 동굴에 있는 샘물에 있는 정령과 사랑했던 사이였다. 어느 날 남자가 샘물의 요정에게 내기를 해서 내가 이 샘물에 뛰어들까 말까 하는 내기를 했는데 내기 후 남자가 샘물에 뛰어든 것 할머니는 뒤늦게 달려왔지만 요정은 남자를 물 속에서 건져냈고 "어쩔 수 없는 사람"이라 말하며 샘물 속으로 끌고갔다. 남자는 요정들의 세계에서 요정과 살게되고 요정과 남자의 사이에서 태어난게 발데아 하지만 요정 세계의 시간과 인간 세계의 시간이 달라 남자는 일찍 수명이 다해 죽었을 것이고 어머니인 요정은 발데아의 수명을 늘리기 위해 인간 세상에 자라게 했다는 것.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7:09
Processing time 0.081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