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베가 레이서

last modified: 2015-03-25 18:17:20 by Contributors


VegaRacerSKTBlack.jpg
[JPG image (142.11 KB)]

VegaRacerKTBlack.jpg
[JPG image (131.4 KB)]

VegaRacerLGTBlack.jpg
[JPG image (131.29 KB)]


직녀성 경주하다 상:SKT 중:KT 하:LG U+[1]
레퍼런스 폰도 아닌데 웬 With Google... 그리고 이 분이 계셨다.
팬택에 성공과 파멸을 동시에 가져다 준 스마트폰

Contents

1. 개요
2. 사양
3. 상세
3.1. 판매량
3.2. 디자인 다양화
3.3. 배터리 문제
3.4. 알려진 버그, 단점
3.5. 사용된 주요 부품명 목록
4. OS 업그레이드
4.1. 4.0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4.2. 4.1 젤리빈
4.3. 커스텀 펌웨어
5. 기타


1. 개요

팬택이 2011년 6월 SK텔레콤, KT, LG U+를 통해 출시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다. 이후 CJ헬로비전에도 발매되었다. 팔릴때는 꽤 잘팔렸으나 최적화와 초창기때의 A/S로 인하여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은 폰이기도 하다. 현재는 뒤늦게나마 소비자의 니즈를 파악해 A/S와 의견수렴에 귀기울이고 있다.

2. 사양

프로
세서
UMTS퀄컴 스냅드래곤 S3 MSM8260 SoCQualcomm Scorpion MP2 1.5 GHz CPU, 퀄컴 Adreno 220 GPU
U+퀄컴 스냅드래곤 S3 MSM8660 SoC
메모리1 GB LPDDR2 SDRAM, 16 GB 내장 메모리, micro SDHC (최대 32 GB 지원)
디스플레이4.3인치 WVGA(480 x 800) RGB 서브픽셀 방식의 샤프 ASV VA TFT-LCD
멀티터치 지원 정전식 터치 스크린
네트
워크
UMTS HSPA+ 21Mbps, HSDPA & HSUPA & UMTS, GSM & EDGE, NFC Wi-Fi 802.11b/g/n
블루투스 3.0
U+ CDMA & EV-DO Rev. A & B
카메라전면 130만 화소, 후면 800만 화소 AFLED 플래시
배터리Li-lon 1620 mAh
운영체제안드로이드 2.3 (Gingerbread) → 4.0 (Icecream Sandwich) → 4.1 (Jelly Bean)
이지 UI플럭스 UI 1.0 → 1.7
규격SK 126.9 x 65.6 x 9.45 mm, 126.5 g
KT
CJ
126.9 x 65.9 x 9.45 mm, 124.5 g
U+ 126.9 x 66.1 x 9.45 mm, 124.5 g
기타지상파 DMB 지원, 전면 듀얼 스피커

3. 상세

베가, 베가 X 등으로 주가가 오르던 팬택의 첫 듀얼코어 스마트폰으로 2011년 5월 19일 공개되었다. 이름인 레이서는 베가 시리즈가 쌓아온 스피디한 이미지의 결정체라는 것과 스마트폰의 '페라리' 가 되겠다(?)는 의미라고 한다.

AP퀄컴 스냅드래곤 S3가 세계 최초로 탑재되었다. 스냅드래곤 S3는 S1, S2에 쓰인 스콜피온 코어를 두 개 붙인 듀얼코어이며 무엇보다 CPU 클록이 경쟁 AP보다 우월한 1.5GHz이다! 당연히 GPU 성능도 개선되었다. 다만 고클록에 발열이 많은 스콜피온 코어인지라 빵빵한 발열은 당연히 감수해야 할 듯. 자동 손난로 기능 장착[2] 벤치마크와 리뷰 등을 통해 웹서핑 속도는 상당히 빠르나 3D 성능이 의외로 낮게 나옴이 판명되었다. 덤으로 발표는 세계 최초였으나 출시 기준으로는 K사의 테이크 야누스에 밀려 최초가 아니다.

디스플레이샤프가 만든 4.3인치 크기의 ASV TFT-LCD를 적용했다. ASV는 Advanced Super View의 약자로 일반 TFT-LCD의 약점인 시야각을 개선한 패널이다. VA 방식을 응용해 만들었으며 덕분에 VA 패널의 장점인 높은 명암비를 가져 진한 색감을 보여준다. 그러나 도트 피치가 잘 보이고 시야각을 개선했다면서 IPS보다 시야각이 좁다는 단점이 있다. 여담으로 ASV는 S사의 휴대용 게임기 PSP에도 장착되었다.

크기인 4.3인치는 당시에는 주류로서 무리 없는 수준이었다. 게다가 커져가는 화면 크기로 말미암은 사생활 침해(!)를 고려한 시크릿뷰라는 기능이 들어가 있다. 설정하면 기본화면 위에 일정한 패턴의 무늬가 나타나면서 주변 시인성을 떨어뜨리며 무늬는 8종이 있다. 문제는 사용자가 보는 화면도 흐려진다는 점이다(...) 게다가 ASV LCD의 시야각 탓에 시크릿뷰가 크게 필요치 않다는 이야기가 나오게 되면서 결국 이 기술은 묻히고 말았다. 만약 이것이 흥했다면 이후 제품에서 더 발전된 시크릿뷰를 볼 수 있었을 것이다.

AP와 화면을 제외한 나머지 사양은 경쟁 제품과 상동하며 베가 레이서가 플래그쉽임을 확인시켜 준다.

디자인은 다른 제품과 비슷하지만 전면에 듀얼 스피커를 만들어 놓았다. 대다수 스마트폰이 스피커를 후면에 놓는다는 점에서 나름 장점이 될 듯하다.심지어 스테레오다! 상단은 L 하단은 R, 또한 베가 시리즈 최초로 물리 버튼을 없애고 터치 버튼으로 바꿨다.

3.1. 판매량

베가 레이서의 공개는 당연히 큰 주목을 받게 되었는데 무엇보다 1.5 듀얼이라는 CPU 스펙이 컸다. 이전 팬택 스마트폰들이 보여준 UI와 최적화 등 덕분에 듀얼코어에서는 훨씬 좋을 것으로 생각되었기 때문이다.[3]

관심만큼 판매량 또한 상당했는데 2011년 9월 말 80만대, 10월 말 100만대, 12월 말 125만대, 2012년 3월 150만대, 5월 170만대, 2012년 말까지 180만대를 기록했다. 공급량 기준.사실대로 말하면 갤럭시S2이폰4S를 사러갔다가 폰팔이들에서 낚여서 산 사람들이 대부분일거다.

이는 팬택이 출시한 제품 중 최다이며 이후 베가 시리즈에는 나타나지 않은 성공이었다. 그리고 베레기란 용어를 만들어준 악마 아닌 악마다

3.2. 디자인 다양화

VegaRacerSKTWhite.jpg
[JPG image (123.97 KB)]

VegaRacerSKTPink.jpg
[JPG image (119.43 KB)]

VegaRacerSKTNavy.jpg
[JPG image (119.52 KB)]

SKT 기타색상:화이트/핑크/네이비

VegaRacerKTWhite.jpg
[JPG image (88.72 KB)]

VegaRacerKTBrown.jpg
[JPG image (112.71 KB)]

KT 기타색상:화이트/브라운

VegaRacerLGTWhite.jpg
[JPG image (113.44 KB)]

VegaRacerLGTNavy.jpg
[JPG image (110.84 KB)]

LG유플러스 기타색상:화이트/네이비

통신사마다 다른 디자인에 다른 색상으로 출시되었다. 기본적으로 통신 3사 블랙/화이트에 SKT는 핑크, KT는 브라운, LGU플러스는 네이비가 추가로 출시되었다. 심지어 각 색상마다 배터리 커버는 2종씩 제공된다.[4]

전면에 위치한 듀얼 스피커로 통신사를 구분할 수 있다. SKT, LGU+ 제품은 수화부로 사용되는 위쪽이 짧고 아래쪽이 긴 비대칭 디자인이며 KT 및 CJ 제품은 수화부 관계없이 상하스피커가 대칭형이다. 덕분에 갤럭시 S II아이폰과 달리 고를 수 있는 케이스가 몇 개 없다. LG유플러스 모델이 가장 적다. 디자인 때문에 구매했다가 케이스 종류가 적은 것을 보고 실망하는 사례가 많다.

3.3. 배터리 문제

잘 만들어지고 잘 팔린 제품이긴 하나 치명적인 약점이 있으니 그것은 바로 심각한 조루 배터리. 1620mAh 대용량 배터리를 달고도 이상하게 줄줄 새는 전기 덕분에 금방 바닥나기 일쑤다. 사실 스탠바이 상태에서는 타 사의 플래그쉽 모델과 그다지 차이는 없지만 게임같은 앱 실행시 전력 소모는 실로 무시무시하게 빠르다. 덕분에 베가 레이서로 알람을 맞추고 잤더니 밤새 배터리가 방전되어 알림이 불발, 결국 알림 시계를 따로 구매했다는 등의 우스갯소리가 있다.근데 우스갯소리가 아니다

심지어 오래된 핸드폰에만 보이는 배터리 노화 현상이 금방금방 드러난다. 구입후 3개월밖에 안 된 베가 레이서가, 전화기를 사용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70~80%는 금방금방 닳는다던가....

인터넷만하면 강제종료되거나 대기모드에서 강제종료, 통화연결중 강제종료되는 이상현상과 키보드 입력시 무조건적으로 강제종료되고 멋대로 프리징이 걸려 손으로 터치만 누르면 약 1-2초간 재부팅할때까지 반복적으로 멈추거나 음악소리가 1-2초 간격으로 간헐적으로 끊어지는등 수 많은 오류가 결합되서 엄청난 스트레스를 유발한다.

사실상 베가에 좋지 않은 이미지를 심게 한 원인은 "베가레이서"이다.

그래서 붙여진 별명이 배터리 레이서, 베레기(...) 등이 있다.

3.4. 알려진 버그, 단점

진저브레드 시절에 가장 크게 영향을 주었던 버그는 AnTuTu 벤치마크 애플리케이션과 관련된 버그로, SKT발 기기는 벤치마크 점수가 제대로(당시 1250점 내외) 나왔는데, KT발, LGT발 기기는 850~950점 정도의 점수를 냈었다. SKT발 기기는 안드로이드 버전이 2.3.4였으며 KT발이나 LGT발 기기는 2.3.3이었다. 이 버그는 진저브레드 때는 해결되지 않았으며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 뒤에 해결되었다.
다른 버그로는 동영상 녹화 뒤에 영상을 재생할 때 영상 가장자리 부분이 깨져서 나타나는 현상이 있다. 이 버그는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에서 해결되었다.

베가 레이서의 고질적인 문제로 떠오른 연속 터치 문제는 진저브레드 시절에도 있었다. 특히 LGT발 기기는 펌웨어 버전 1.44까지는 현상이 없었으나 "터치감을 최적화" 했다는 펌웨어 버전 1.51이 나온 뒤에 똑같은 현상이 발생하게 되었다.
또한 베가 레이서의 멀티 터치 최대 수는 SKT발과 KT발이 4개이며 LGT발은 5개이다.
기타 버그로는 GO Backup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여 백업을 할 때 강제 재부팅되는 버그가 있었다.
또한, 휴대폰을 껐다 켜면 모든 애플리케이션들이 강제 종료되어 사용할 수 없는 상황에 놓이는 현상도 이따금 있었다. 경우에 따라서는 System UIDs inconsistent라는 메시지와 함께 시작 화면이 나타나기도 했다. 껐다 켠 게 죄인가

베가 레이서는 802.11a 규격의 무선 네트워크를 사용할 수 없다. 802.11a는 5GHz 대역의 무선 네트워크 표준 기술인데 베가 레이서는 5GHz 대역의 전파를 수신할 수 없기 때문이다. 베가 레이서가 사용한 무선 네트워크 칩은 5GHz 무선 네트워크를 지원하지만, 안테나가 없다면 칩이 지원한다 한들 소용이 없다. 802.11a 규격의 무선 네트워크를 쓸 수 없으므로 802.11n 5GHz 대역의 무선 네트워크도 사용할 수 없다. KT발 베가 레이서 Wi-Fi 인증 내역 (SKT발이나 LGT발도 역시 2.4GHz 대역의 무선 네트워크만 쓸 수 있다)
또한, KT발 기기에서는 펌웨어 버전 2.13 당시에 Wi-Fi를 켜서 무선 네트워크에 연결하고 홀드를 시킨 뒤 홀드를 해제했을 때 심한 렉이 걸리는 현상이 있었다. 이는 펌웨어 버전 2.17에서 해결되었다.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 뒤 크게 떠오른 버그는 배터리 잔량 급감 버그인데, 휴대폰을 껐다 켰을 때 배터리 잔량이 급격히 감소해 사용하기 힘든 상황에까지 놓이는 버그이다. 예컨대 80%의 배터리 잔량을 나타내던 기기가 재부팅하면 잔량이 0%가 되어 부팅이 완료되자마자 다시 꺼져 버리는 그런 버그이다. 이 버그는 KT발 기기의 경우 펌웨어 버전 2.23에서, LGT발 기기의 경우 펌웨어 버전 2.15에서 해결되었으나 SKT발 기기만 해결되지 않았다. AnTuTu 벤치마크 점수와는 반대의 양상을 보이는 그야말로 완벽한 패러디이다 스스로 자가충전중(...)
진저브레드 때부터 큰 문제로 지적되었던 연속 터치 문제는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에 와서도 완벽히 해결되지 못했다. 물론 고질적인 강제 재부팅 문제도 마찬가지다.
젤리빈 업데이트 이후 해상도 변경을 위하여 dpi수정후 재부팅시 적용이 되지 않는 문제점이 발생한다.

3.5. 사용된 주요 부품명 목록

CPU : MSM8260/8660 (Qualcomm Incorporated)
- 1.5GHz, 듀얼 코어, NEON 지원 퀄컴 스냅드래곤
전원 관리 : PM8058(RPM), PM8901(Saw)
후면 카메라 : 불명(가명 ICP_HD) (Aptina Imaging)
플래시 : 불명 (후면 카메라의 부속 형태)
전면 카메라 : S5K6AAFX13 (Samsung Electronics) 삼성전자
터치 칩 : CY8CTMA340 (Cypress Semiconductor)
- TMA3xx로서 트루터치 제품군의 3세대 모델
- 해당 칩은 SKT발, KT발에서 채택
터치 칩(LGT) : 불명(가명 SAIN_TOUCH) (Sain, Inc.)
- 해당 칩은 LGT발에서 채택
조도, 근접 : APDS9900 (Avago Technologies)
자이로 센서(자이로스코프) : MPU3050 (InvenSense, Inc.)
자기장 센서 : YAS529 (YAMAHA Corporation) YAMAHA
가속도 센서 : BMA150 (Bosch Sensortec)
배터리 : MAX17040 (Samsung Electronics) 삼성전자
- 배터리 온도 센서는 MAX17042에서 도입
Wi-Fi/블루투스 콤보 칩 : BCM43291 (Broadcom Corporation)
- Bluetooth 3.0, 2.4GHz/5GHz Wi-Fi 지원 (베가 레이서는 5GHz 무선 네트워크 사용 불가능)
햅틱 : ISA1200 (Imagis Technology)
NFC : PN544 (NXP Semiconductors) : SKT, KT발 기기만 채택 NXP반도체
T-DMB : T3900 (I & C Technology)

4. OS 업그레이드

4.1. 4.0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2012년 3월 6일 베가 레이서의 안드로이드 4.0 업그레이드가 확정되었다. 5월 베가 블로그에 공지가 올라오는데 6월 중 실시를 목표로 진행 중이며 기존 앱들을 ICS 기반으로 수정하고 브라우저 로딩 속도를 높이는 등의 내용이었다. 하지만 목표했던 6월 중 업데이트는 역시나 올라오지 않았다.

베가 레이서 사용자들은 결국 폭발하였다.[5] 7월 1일, 유저들이 블로그에 항의 댓글을 달기 시작하고 댓글란은 순식간에 팬택을 비난하는 내용으로 가득하게 된다. 그러자 팬택은 '블로그 점검' 을 핑계로 글 열람을 차단하고 만다. 하지만 방명록은 여전히 접속할 수 있었기에 사용자들은 그곳에서 분노를 쏟았다.[6]

7월 2일, 팬택은 블로그를 정상화했으며 7월 3일, 재공지를 통해 이날부터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대상은 SK텔레콤, KT 모델. LG유플러스 모델은 차후 공지한다고.

버전은 4.0.4, 빌드는 IMM76D이며 터치감 향상, 전반적인 속도 향상, 모션 다이얼 기능 추가 등이 개선되었다. 특히 인터넷 속도가 일품이다. UI는 일부가 베가 레이서 2의 플럭스 스타일로 변경되었다. 다만 SKY로 시작하는 들은 진저브레드 시절의 UI를 그대로 유지한다. 일명 진저샌

7월 31일, LG U+ 모델, 9월 25일 CJ헬로비전 모델의 업데이트가 시작되었다.
이때 까지는 CJ헬로비전 사용자들은 펌웨어 업데이트가 없어 오류나면 무조건 a/s행이었다.

4.2. 4.1 젤리빈

2013년 6월 18일 팬택에서 베가 LTE 시리즈와 함께 젤리빈 업그레이드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고객센터 공지 기사 우리 베가가 달라졌어요

10월 말부터 베가 레이서와 LTE 시리즈의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실시되기로 했으나 11월달로 미뤄졌고, 12월 달로 또 미뤄졌다가 결국은 2014년으로 연기되었다. 1.5배라서 OS 업데이트 기간도 1.5배 유저들은 사실상 해탈한 상태(...).

베가의 새로운 패블릿 베가 시크릿 노트 발표 이후 신규 프로젝트가 동결되고 기존에 출시한 제품들의 지원에 주력하겠다는 것은 버스를 기다리는 팬택 이용자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앙돼 베가 죽지마

2014년 1월 22일, KT 모델의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시작되었다...가 중단되었다. 1:1 문의로는 서버 폭주 문제로 중단되었다고 한다.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중단되기 전 업그레이드에 성공한 유저에 따르면 베가 LTE 시리즈 젤리빈 업데이트와 똑같이 기프트팩이 적용되었다. 다만 사용 가능한 램 용량이 기존 825 MB에서 752 MB로 줄고 ICS에서 써먹었던 진저브레드 기반 앱을 젤리빈까지 사용하는 등 진저샌에 이은 진저빈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젤리빈을 기다려온 유저들에게 실망감을 안겨주고 있다.

2014년 1월 27일 KT 모델의 젤리빈 업데이트가 실시되었다. 안드로이드 버전은 4.1.2, 커널 버전은 3.4.0으로 유출된 펌웨어와 같다. 2월 4일부터 SK텔레콤 모델도 젤리빈 업데이트가 실시되었다. 그리고 2월 7일 LG U+ 모델에도 젤리빈 업데이트가 실시되었다. 다만 초반에는 유출인지 의심될 정도로 일부 단말기에만 OTA 업데이트가 확인되었다.

젤리빈 펌웨어 유출 당시 팬택에 대해 호의적인 의견이 많은 SDA 카페에서조차 불평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다만 타 커뮤니티에서는 해줘도 불만이 많다고 해당 카페에 쓴소리를 하거나 소비자와의 약속을 지키려고 노력하는것을 격려하는 등 팬택을 옹호하는 의견도 있다.

젤리빈 업데이트 이후 장문 메세지 수신에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는 KT 고객센터 기술부의 고충토로가 있었다. 장문 메세지가 정상적으로 수신되지 않고 장문 메세지로 연결되어야 할 인터넷 주소만 단문메세지로 계속해서 연결되어 계속해서 문자가 오는 것처럼 반복해서 알림이 뜨는 것. 당장 해결 방법은 없다.

SK텔레콤 판의 경우, 이전 아이스크림 샌드위치판에선 아이폰이나 구글 넥서스처럼 안테나 뻥튀기가 없었는데 젤리빈 업그레이드 이후 여타 다른 국내산 단말기들처럼 통신사의 압박에 굴복하여 안테나 뻥튀기가 생겼다. 그래서 ICS와 달리 신호가 약해도 안테나는 여타 다른 국내산 단말기처럼 거의 네 칸을 나타낸다.(...)
한국.jpg
[JPG image (62.01 KB)]


4.3. 커스텀 펌웨어

한국에서는 네이버 SDA 카페를 중심으로 개발 중이며 중국의 WPCNN 사이트에서도 영향을 받고 있다.

초기에는 커널소스가 공개되지 않아서 개발은커녕 루팅조차 불가능했으나 2011년 10월 팬택이 국외 사이트를 통해 커널 소스를 공개하면서 물꼬가 트이게 되었고 공개한 지 이틀이 채 안 지나서 루팅이 뚫렸다.

2012년 상반기부터 CyanogenMod 7과 MIUI을 개발하기 시작하지만 통신이 해결되지 않아 좌절될 뻔했다. 하지만 어느 용자가 이를 해결했으며 개발에 속도가 붙기 시작한다.

2013년 2월 기준 CM10, Jellybam, AOKP, Paranoid, MIUI V4, Provision, Avatar 등의 커스텀 롬이 나왔으며 모두 전화, 3G, SMS, Wifi 등의 실사용이 가능하다. LGU+는 WCDMA가 아니라서 안 되는 것으로 결론났다.

다만 KT MMS는 어떤 커스텀 롬에서도 사용이 안 되는데 joyn을 깔면 해결된다. 그 외에 동영상 코덱없음으로 인한 고화질 동영상 재생 에러, 배터리 누수, 데이터 사용량의 기록 불가, 카메라에서 화면이 초록색으로 깜박임, DMB 불가, USB 테더링 불가, 수신 문제 등의 버그가 있다.

5. 기타

  • 제품 공개 전인 2011년 5월 13일 이름 확정과 동시에 이벤트를 공개하는데 놀랍게도 참가자 중 한 명에게 페라리[7]를 선물로 준다는 내용이었다. 이벤트 명칭은 '나는 레이서다' 로 총 11만 명이 신청했는데 1차로 1,000명이 선정되었다. 그 1,000명 가운데 200명이 베가 레이서를 얻게 되었으며 대망의 페라리는 부산에서 올라온 20대 대학생이 가지게 되었다.

  • CPU퀄컴 스냅드래곤 S3가 1.5GHz 클록을 갖게 된 것은 경쟁 AP 덕이 크다. 갤럭시 S II가 1.2GHz로 나와서 올렸다고 한다.[8] 다만 무리해서 올렸는지 클럭조절 앱을 통해 1.18GHz으로 내린 뒤 벤치마크를 돌리면 기본클럭일 때와 큰 차이없는 점수가 나온다고 한다. 체감적으로도 큰 차이는 없으며 오히려 배터리 측면에서는 사용시간이 늘어난다.

  • 동영상은 1080p까지 재생한다고 선전했으나 실제로는 코덱에 따라서 상당히 다르다. mp4 동영상은 1080p까지 무리 없이 재생되지만 AVC 코덱의 720p avi 영상은 재생하지 못한다.

  • Wi-Fi 802.11n 모드에서 5GHz 대역을 지원하지 않는다. 즉 2.4GHz만 지원한다는 소리. 갤럭시 S II도 지원하고 심지어 M사 아트릭스도 지원하는 마당에 팬택 "하이스펙" 스마트폰이 지원하지 않는 안일함에 유저들이 실망했다. 이유는 소프트웨어적으로 지원하지 않기 때문이다.[9] 5GHz 대역을 지원하는 팬택제 첫 스마트폰이 베가 LTE 이다.

  • 레이서가 주인공(!)으로 나오는 네이버 베스트도전 웹툰이 있다. 인절미 본격 제조사 대신 베가 유저한테 희망을 주는 만화

  • 위에도 썼지만 레이서는 성공을 거두었으며 이 성공은 팬택 베가 시리즈에 있어 중요한 전환점이 되었다. 베가는 플래그쉽 모델이자 주력 브랜드로 위치를 굳혔으며 미라크이자르 같은 브랜드는 사실상 폐지되는 결과를 낳았다. 문제는 인지도 자체는 높아졌는데 앞서 서술한 여러 문제점들과 베가 LTE의 병크까지 더해져 베가 브랜드의 이미지는 추락하게 된다.

  • 보통 스마트폰은 10초간 전원 버튼을 계속 눌러주면 강제로 재시작하나 이때까지도 베가 레이서와 구식 기종들은 이러한 기능이 없다.

  • 출시 전 개발비화 인터뷰에서 팬택 박병엽 부회장이 임산부에게도 예외 없이 밤샘을 시켰다고 말해 논란이 일었다. 공밀레 항목 참조.

  • 일본에서 베가레이서가 출시된다는 루머가 있었다. 실제로는 베가 레이서가 아니라 다른 게 출시되었다.
----
  • [1] 각 색상당 커버를 2종 제공했다.
  • [2] 이게 실제 사용자에겐 정말로 장난아닌 문제다. 서핑등을 할 때의 온도도 꽤나 올라가 있으며 게임이라도 하면 광속으로 배터리가 소모되는 동시에 50도 이상의 손난로가 아닌 그냥 난로 온도가 되 버린다. 계속 들고 있다간 정말로 화상 입을 정도다.
  • [3] 레이서 이전에 나온 베가 S는 싱글코어였으나 상당히 좋은 최적화와 디자인 좋은 UI로 체감되는 성능은 빠른 편이었다. 다만 출시 시점이 옵티머스 2X갤럭시 S II의 발매에 맞물렸기에 시장의 반응은 미지근했다.
  • [4] 가뜩이나 홈페이지에 제대로 된 사진도 없는데 통신사별 디자인 및 색상에 배터리 커버까지 파편화하여 엔하위키에 올릴 제품 사진을 찾는 위키니트를 환장하게 만들었다.
  • [5] 더구나 그 전날 경쟁 업체에서는 업그레이드를 시행했기 때문에 분노를 더했다. 해당 제품은 옵티머스 뷰.
  • [6] 이 날 팬택 공식 사이트도 폭발했는데 팬택의 꼼수가 아니라 윤초로 인해 리눅스 서버에 버그가 걸려 다운되었기 때문이다(...)
  • [7] 정확히는 페라리 캘리포니아다. 가격은 3억 5천~4억원 정도. 공식 링크.
  • [8] 모바일 AP의 클록 경쟁은 듀얼코어 시기에 가장 치열했다. 가장 먼저 공개된 테그라 2가 1GHz였는데 그러자 S전자에서는 엑시노스의 클록을 1.2GHz로 올렸으며 끝으로 스냅드래곤이 1.5GHz를 갖게 되었다.
  • [9] 하드웨어적으로는 5GHz 대역도 지원한다. 결국 진실은 팬택만이 알 뿐...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5 18:17:20
Processing time 0.219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