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벨젤가

last modified: 2014-06-26 10:14:39 by Contributors

장갑기병 보톰즈에 등장하는 쿠엔트제 AT.

Contents

1. 개요
2. 특징
3. 갑기병 보톰즈 청기사 벨젤가 이야기


1. 개요

작중에서는 대표적으로 키리코의 용병 친구이자 쿠엔트인 인 루 샤코가 사용했다. 다른 AT들과는 일선을 긋는 특징적인 생김새와 특징적인 기믹으로 주역인 키리코 큐비가 탑승하는 스코프 독을 제외하면 가장 눈에 띄는 기체였다.

활약상도 나쁘지 않아서 스트라이크 독에게 발리기 전까지는 상당히 활약했으며, 쿠엔트편에서는 피아나도 구형 벨젤가에 탑승한다.쿠엔트인의 체형에 맞춘 AT라서 보통 사람이 탑승 시 공간이 상당히 여유로워진다는 장점(?)이 있다.

루 샤코의 것은 형식번호가 64번이고 피아나 탑승기는 58번이며 구형인 ATH-Q58은 약간 더 장갑이 두껍다. 루 샤코는 쿠엔트 인이기 때문에 미들급 AT를 탈 수 없기에 (환영편에서 보인 바로는 스탠딩 토터스 정도면 탑승 및 전투에 문제 없는 것 같다) 벨젤가가 없을 땐 스코프 독을 벨젤가처럼 꾸민 벨젤가 이미테이트를 사용한 적도 있다. 주개조 방향도 대부분 공간확장에 치중되었었다.(쿠엔트인과 일반인은 거의 머리 2개 수준이니 개조는 필수다.)

쿠엔트인 용병이 탑승하는 표준적인 기체이기 때문에 그리 드문 것은 아니었으나 쿠엔트 사변 때문에 벨젤가도 쿠엔트인도 드문 존재가 되었다. 그러나 실제로는 계속해서 생산되고 있었다. 그 부분에 대해서는 와이즈맨, 쿠엔트의 항목을 참조.

갑기병 보톰즈 청기사 벨젤가 이야기라는 외전 소설에서는 주역기로 등장한다.

2. 특징

특징은 푸른 색의 컬러링과 파일벙커. 왼쪽팔의 실드에 장비된 파일벙커는 쿠엔트소자덕분에 다른 AT의 파일벙커와는 달리 지속사용이 가능하고 파괴력 또한 어지간한 AT는 일격에 파괴 가능하다. 애시당초 다른 파일벙커는 전부 이 벨젤가의 파일벙커를 어설프게 흉내낸 것에 불과하니 당연하다면 당연한 일. 길가메스연합에서는 이걸 응용한 무장인 암펀치를 AT에 설치했다.

3. 갑기병 보톰즈 청기사 벨젤가 이야기

외전인 소설 청기사 벨젤가 이야기에선 전용 조종복과 조종실 내부의 케이블을 연결해서 기체를 컨트롤 할수 있는 기능이 숨겨져 있다는것이 드러났지만 결국 사용은 하지 않았다.

하지만 내용상 파일럿인 케인이 작중 후반까지 왼팔이 부상당해서 못쓰는 상황이 되어서 한참동안 한손으로 조종한데다가 파일벙커가 부러진 적도 있고 또 부러진 파일벙커가 쿠엔트제 특수금속이라서 수리대신 아예 다른 벨젤가에게 띁어내서 바꿔 끼우자 로 결정하고 배틀링에서 보이던 다른 벨젤가의 승부끝에 파츠를 획득했을 정도다.

마지막에 슈퍼 익스큐전이라는 명칭으로 한번 개량된 후 쉐도우 플레어와의 혈전끝에 서로 완파돼버리고 청기사의 이름은 주인공 케인이 새로 얻은 AT 제르베리오스와 테스타로사에게 이어진다.

사실 벨젤가 하면 본편의 벨젤가보다는 청기사 이야기의 벨젤가가 먼저 떠오를 정도로 벨젤가의 이미지는 청기사 이야기 쪽 이미지가 강하다. 그도 그럴 것이, 본편에서의 벨젤가는 어디까지나 조역 메카일 뿐이었지만 청기사 이야기 쪽에서는 그야말로 주역 메카로서 대활약을 했기 때문. 파일벙커가 본격적으로 벨젤가의 필살무기로서 등극하게 된 계기도 이 작품이었고, 파일벙커라는 무기가 지금과 같은 강력한 무기로서의 이미지를 얻게 되어 주목받게 된 계기 중 하나도 다름 아닌 이 작품이었다고 한다.[1] 이래저래 본편의 벨젤가 못지 않게 청기사 이야기 쪽의 벨젤가도 후세의 로봇 애니메이션에 끼친 영향이 상당히 크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벨젤가 이야기는 작품의 재미를 위하여 설정이 바뀐 부분이 많아서 이래저래 본편과는 설정에 많은 차이가 있는 관계로 보톰즈 팬들 사이에서는 여러 의미에서 호불호가 갈리는 작품인데다가(보톰즈 골수팬들 중에서는 벨젤가 이야기를 정식적인 보톰즈의 외전으로 보지 않는 사람들이 많다.) 결정적으로 작품 자체가 본편과는 아예 패러럴 월드인 것으로 취급되어 버리고 있어서 본편과는 내용이 연결되지도 않고 있다는 점에는 주의할 필요가 있다.

여담으로 브레이브 사가2에서는 키리코 큐비의 최종 기체로 테스타로사가 등장하는데(…미친), 판권적으로 청기사 이야기를 따로 참전시킬 수 없었던데다가 보톰즈 본편 기체에서 용자로봇에 맞먹는 스펙의 기체가 딱히 없던것 때문에 고육지책에 가까운 방법으로 특별참전시켰다고 할 수 있겠다. 당시 팬덤에선 이 특별참전에 의해 한때나마 테스타로사는 키리코만이 제대로 다룰수 있다는 떡밥이 파다했었는데, 이에 대한 근거는 딱히 없다. 근데 키리코라면 별 문제없이 다룰 수 있을것 같기도 하다. 타고 버리겠지만(…)

----
  • [1] 여담이지만 파일벙커가 주목받게 된 또 다른 계기는 보톰즈의 또 다른 외전 작품인 기갑엽병 메로우링크에서 등장한 기갑엽병용(인간용) 파일벙커였다고 한다. 파일벙커를 논할 때에는 이래저래 보톰즈와 그 관련 작품들을 떼어 놓고 이야기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파일벙커와 보톰즈는 여러 모로 인연이 깊다. 애초에 파일벙커라는 무기가 처음 등장한 작품이 보톰즈 본편이었으니 이는 당연한 것일지도.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6-26 10:14:39
Processing time 0.075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