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보통우표

last modified: 2015-01-16 11:50:47 by Contributors

600stamp.PNG
[PNG image (993.9 KB)]

대한민국 600원짜리 보통우표 홍영식과 우정총국.[1]


미국영원우표. 액면가는 없지만 2012년 현재 45센트의 가치를 인정받는다.

普通郵票 / Definitive stamp

Contents

1. 개요
2. 디자인
3. 수집
4. 대한민국의 보통우표
4.1. 보통우표 목록


1. 개요

우표의 한 종류로, 우편요금의 납부를 주 목적으로 하는 우표이다. 세계 각 나라의 우체국에서 상시 판매하는 우표이다. 우체국 외에도 문방구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우표가 바로 보통우표. 기념우표와 달리 발행기간과 발행량이 정해져 있지 않아 소진된 수량만큼 지속적으로 발행된다.

요금의 변경[2]이나 디노미네이션화폐개혁, 도안의 변경, 국가멸망 등이 있지 않는 이상 지속적으로 볼 수 있다.

미국, 영국 등 일부 국가에서는 우편 요금이 인상되어도 추가금 없이 사용할 수 있는 보통우표도 나오고 있다. 일반적으로 우편요금 대신 우편등급이 쓰여있다. 보통 국내보통우편, 유럽의 경우 유럽 역내보통우편 정도가 이런 식으로 가격 없이 나온다. 우체국 입장에서는 우편요금을 인상해도 새 우표를 찍을 필요가 없으니 편리하지만, 어차피 덕후들이란 새로운 떡밥을 던져줘야 좋아하기 때문에 디자인을 바꾼다는 명목으로 이런 우표들도 디자인이 바뀌곤 한다.

2. 디자인

보통은 각 국가국기나 상징물, 동물, 식물, 문화재 등에서 따오며, 대통령제 공화정 국가에서는 대통령, 내각책임제 국가에서는 수상, 군주제 국가에서는 군주의 초상을 싣는 경우가 많다. 또, 각 국가의 우체국과 연관이 있는 사람을 디자인으로 쓰기도 한다. 위의 600원 보통우표에 나온 홍영식과 우정총국은 대한민국 우정사업본부의 전신인 우정총국과 그 기관의 초대 국장이기때문에 실린 것.

3. 수집

한 가지 디자인으로 보통 10년 이상 발행되기때문에 희소성이 없을것이라 생각한다면 오산. 오히려 수집가들의 주머니를 터는 쪽은 기념우표라기보다는 보통우표이다. 세계 최초의 우표인 페니 블랙 역시 보통우표고. 미사용, 사용, 전지, 블럭, 낱장에 판갈이까지... 모으다 보면 기념우표보다 더 힘들다.

한번에 10년 이상 발행한다고는 하지만 2~3년에 한번씩 도안을 약간씩 수정하거나 매년 연도를 삽입하는 식으로 약간의 디자인 수정이 이루어지는데, 이를 모두 수집하려고 수집가들은 없는 주머니까지 털어가며 보통우표를 모아버린다. 낱장으로는 당연히 모으는거고, 전지를 우판/좌판[3] 구분해서 모으는 사람도 있다. 잠깐 민화호랑이 전지로 사면 십만원이 넘는데? 여담으로 보통우표 전지는 기념우표의 손바닥만한 전지 따위와 비교할 크기가 아니다. 400원 이하는 전지 1장당 우표 100장, 500원 이상(민화 호랑이 제외)은 우표 50장이 전지 1장에 들어가기 때문에 웬만큼 큰 우체국이 아니면 전지가 없는 곳이 더 많다. 다만 2014년 신상품인 금귀걸이와 고사관수도는 60장 구성.

4. 대한민국의 보통우표


▲ 현행 5000원 민화호랑이 구경할 일이 없다

대한민국에서는 기본적인 우편요금을 납부하기 위해서 보통우표를 발행하고 있다. 영원우표가 아닌 기념우표는 기념우표 발행 당시의 기본 우편요금의 액면가로만 발행되기때문에, 우편요금이 인상되면 추가로 차액을 지불할 10~100원 등 소액 보통우표를 사서 붙여야 한다. 또, 우체국 택배등기우편을 보내기 위한 보통우표 역시 따로 발행하고 있다. 등기우편 기본요금인 1930원의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 우체국 택배를 위한 5000원짜리 민화 호랑이 같은 것들. 민화호랑이는 체신부에서 수집덕후들 주머니 털려고 만든거 아닌가?

대한민국에서 2012년 현재 가장 오래된 보통우표는 5000원의 민화 호랑이. 동시에 최고액 우표.

4.1. 보통우표 목록

2012년 1월 현재의 목록이다. 새로운 보통우표 나오면 추가바람.

대한민국의 보통우표
액면가 도 안 최초발행일
10원 태극기 2003년 3월 6일
20원 오라기 2000년 1월 7일
30원 머루 2001년 9월 10일
40원 모자주홍 하늘소 2000년 6월 1일
50원 올빼미 2005년 9월 1일
60원 화부리 2002년 3월 15일
70원 홍월귤 2007년 7월 10일
90원 박새 2006년 6월 5일
100원 주란 2006년 3월 2일
200원 대게 2001년 3월 5일
250원 시연꽃 2008년 6월 30일
270원 태극기 2011년 10월 1일
300원 숭례문, 원 화성, 부산 동백섬, 단양 도담삼봉, 홍도, 첨성대, 남원 광한루, 강릉 경포대 , 한라산 록담 2013년 11월 11일
360원 (구.340원) 고니 2006년 11월 1일
390원 (구.360원) 라고동 2011년 10월 1일
400원 팔색조 2014년 11월 20일
500원 백자철화승문병(白磁鐵畵繩文甁) 2003년 7월 11일
600원 홍영식(洪英植)과 정총국(郵征總局) 1999년 11월 15일
700원 고려 옥제운학문장신구(高麗 玉製雲鶴紋裝身具) 2000년 1월 17일
800원 제주마 1998년 4월 4일
900원 금동계미명삼존불(金銅癸未銘三尊佛) 1993년 9월 20일
1000원 청사자자뉴개항로(靑磁獅子鈕蓋香爐) 2009년 11월 17일
1750원 분청사기철화연어문병(粉靑沙器鐵畵蓮魚紋甁) 2006년 11월 1일
1930원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 2014년 8월 7일
2000원 청자 어룡형 주자 2014년 11월 20일
3000원 고사관수도 2014년 8월 7일
3550원[4] 대한제국 국새 황제지보 2014년 10월 28일
5000원 민화 호랑이 1983년 12월 1일

----
  • [1] 위조를 막기위해 "견본"이라는 글자를 넣었다고 서술되어 있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 단지 우정당국에서 새로 선보이는 우표를 언론에 공개할 때 아직 발행되지 않은 시안을 공개하는 것이라 견본이라는 글자가 같이 삽입된 것. 이는 화폐가 새로 발행될 때에도 마찬가지이다.부정사용을 방지하기 위한 것은 금액에 사선으로 그어진 빨간줄이다.
  • [2] 대한민국에서는 우편요금을 5~6년마다 한번씩 인상하는데, 그 이전의 우표 역시 추가금을 내고 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즉, 우편요금이 올라도 보통우표는 계속 발행된다.
  • [3] 우표 전지는 원지를 잘라서 만들기 때문에 인쇄할 때 판맞춤을 위해 프린트한 가늠자의 위치에 따라 우판과 좌판으로 나뉜다. 우체국 직원들이 보기에도 별 차이 없는 것 같지만 모으는 사람들은 깨알같이 구분해서 모은다. 심지어 낱장도 우판에서 나온것 좌판에서 나온것 구분해서 모으니까...
  • [4] 법원 등기용이 주 목적인 우표라 법원 구내나 인근의 우체국, 우편취급국 등지에서만 판매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16 11:50:47
Processing time 0.181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