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부산고등학교 야구부

last modified: 2015-04-14 22:22:48 by Contributors

주의 : 이 문서는 고등학교 야구부를 설명합니다. 리그베다 위키에서는 대학교 미만의 초중고교, 또는 고등학교와 동일한 학력을 인정하는 학교의 개별항목작성을 금지하고 있기에, 야구부과 관련없는 학교 전반에 관한 내용 등은 개별 문서로 작성하지 마세요.

고교야구 주말리그 부산리그
개성고등학교 경남고등학교 부경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부산공업고등학교 부산정보고등학교

busango_logo_1.jpg
[JPG image (3.27 KB)]
부산고등학교 야구부
창단 1947년
소속 리그 부산권
감독 박유모
연고구단 롯데 자이언츠
우승 기록[1] 12회

대회 우승 준우승 4강
대통령배6회(1978, 82, 89, 92, 99, 2000) 2회(1971, 77) 3회(1984, 86, 2001)
청룡기3회(1962, 78, 79) 2회(1963, 85) 4회(1983, 98, 2003, 10)
황금사자기 - 4회(1965, 66, 72, 92) 3회(1981, 95, 2003)
봉황대기3회(1985, 86, 93) - 3회(1975, 82, 96)
협회장기 - - -

1962년 청룡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성동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부산공업고등학교
1978년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공주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선린상업고등학교
1978년, 1979년 청룡기 전국고교야구대회
대구상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선린상업고등학교
1982년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군산상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광주제일고등학교
1985년, 1986년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서울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천안 북일고등학교
1989년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광주상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충암고등학교
1992년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경남상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대구상업고등학교
1993년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배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덕수상업고등학교
1999년, 2000년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경남상업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진흥고등학교

Contents

1. 개요
2. 연혁
3. 야구대제전
3.1. 제1회 야구대제전
3.2. 제2회 야구대제전
3.3. 제3회 야구대제전
3.4. 2013 야구대제전
3.5. 2014 야구대제전
4. 경남고등학교와의 라이벌리
5. 출신 선수


1. 개요

경북고와 더불어 대통령배 최다 우승팀이자 경남고와 함께 부산 고교야구의 양대 자존심. 경남고가 청룡기의 강자라고 한다면, 부산고는 대통령배에서 강세를 보였던 팀이다. 우수한 투수들이 자주 등장한 학교이자 추신수의 모교로도 잘 알려져 있는 학교.

2. 연혁

1947년 창설했다고 하지만, 첫 전성기는 1960년대로서 김소식이 에이스로 활약하며 1962년 청룡기에서 첫 정상에 오른 것이 시초였다. 그 뒤 꾸준한 선수들이 나왔지만 전국을 지배했다고 보기에는 경남고의 위세에 다소 눌린 편이었다. 특히 1972년 황금사자기 결승전에서는 9회말까지 1:4로 앞서다가 군산상고에게 4점을 내주면서 대 역전패, 군산상고에게 '역전의 명수'라는 별명을 선사하는 조연이 되고 말았다.

안경쓴 에이스, 양상문

부산고가 처음으로 전국 무대를 지배했다고 볼 수 있는 것은 1978년 양상문이 이끌 당시였다. 이미 1977년 대통령배 준우승을 이끌면서 이름을 알린 양상문은 1978년 정부 방침으로 출전 제한이 걸려 3개 대회만 나가게 된 상황에서 부산고가 출전한 대통령배, 청룡기, 화랑대기에서 모두 우승을 이끌면서 부산고에게 화려한 시절을 선사했다. 투수로서 명석한 두뇌와 예리한 제구력을 보유한 안경잡이 에이스의 활약 속에 부산고는 처음으로 라이벌 경남고와 대등한 위치를 논할 수 있게 되었고, 양상문이 졸업한 뒤에도 1979년 조성옥의 활약 속에 청룡기 2연패를 달성하기에 이른다. 그리고 1981년 이 번에는 김종석이 에이스를 맡아 대통령배 우승과 봉황대기 4강에 올라가면서 부산고의 전성 시대는 계속되었다.

박동희

양상문의 뒤를 이어 전국적인 주목을 받은 재능이 부산고에 등장하는데 바로 박동희였다. 비록 프로 무대에서는 아마 시절에 받았던 주목과 거리가 먼 성적을 냈다고 하지만, 1985년 고3이던 박동희는 자신이 나간 서울의 메이저 4개 대회에서 모두 8강 이상의 성적을 냈고, 봉황대기에서는 우승을 선사했다. 양상문의 시대와 마찬가지로 박동희가 졸업한 후에도 1986년 봉황대기의 우승 주인공은 부산고였다. 그리고 1989년 강상수의 활약 덕에 대통령배에서 우승에 성공하며 부산고는 두 번째 전성 시대를 이어갔다.

1990년대 초, 이 번에는 부산고 출신의 에이스들이 잇따라 나오는데 바로 염종석-주형광-손민한이었다. 이 중 고교무대에서 가장 빼어난 성과를 낸 것은 주형광으로 1992년 대통령배 우승, 황금사자기 준우승, 1993년 봉황대기 우승의 주역으로 활약하며 롯데에 입단하게 되었다. 주형광의 한 해 선배인 손민한도 1992년 대통령배 우승과 황금사자기 우승의 주역인데, 이 때 그들의 볼을 받아낸 선수가 바로 진갑용이었다.

그리고 1990년대 말 부산고는 백차승이 등장하며 전국구 에이스의 계보를 이었고, 백차승이 팀 전력이 약해서 우승은 시키지 못하고 미국으로 건너갔지만, 2년 후배인 좌완 투수 추신수의 활약 속에 대통령배 2연패에 성공하며 위상을 다시금 알렸다. 추신수는 두 대회 연속 MVP를 수상하며 이름을 날렸고, 2000년 청소년 대표팀의 세계대회 우승의 주역이 되며 미국으로 건너가게 되었다.

추신수

이 때를 기점으로 부산고는 우승과 조금 멀어졌는데 장원준이나 이민호 같은 우수한 투수들은 나왔지만 전반적으로 야수진이 그리 강하지 않고, 팀이 뭔가 정비되지 않은 듯한 것이 정상과 다소 거리가 멀어진 원인이다.

손광민(현재 손아섭)

그러나 2004년에 손광민이 제56회 화랑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준우승과 제85회 전국체육대회 우승을 이끌어 내기도 했고 2005년 야구 100년기념 전국우수고교야구대회 준우승을 기록했고 2007년 화랑대기에서는 우승을 거머쥐며 약간의 부진은 날아오르기 위한 것이었다.라는 걸 보여주며 강력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3. 야구대제전

야구대제전 한정 만년 락라인
  • 역대전적 : 14승 5패(부전승 3승 포함)
  • 최고기록 : 준우승(제3회 야구대제전)

3.1. 제1회 야구대제전

1회대회때는 양상문, 심재원, 김정수, 김민호, 성옥을 앞세워 경북고, 선린상고등과 함께 막강한 우승후보로 손꼽혔다. 1회전에서 포수 심재원의 홈런으로 대전고를 6:2로 격파하고 16강 진출, 16강에서 동대문상고와 4:4 동점상황에서 심재원의 끝내기 홈런으로 진출한 9강전에서 강호 경북고와 마주하게 되었는데 9이닝 1실점을 기록한 양상문의 호투로 이선희-황규봉이라는 막강 투수진의 경북고를 무너트리며 4강행을 기록하게 되었다. 4강에서 만난 상대는 최고의 라이벌인 경남고였는데 에이스 양상문이 4회에 우경하 - 김용희 - 차동열에게 3타자 연속 홈런을 맞으며 흔들리기 시작햇고 이에 경남고는 에이스 최동원을 등판시키며 경기를 4:1로 마무리 지었다. 3타자 연속 피홈런에 8회 외야수로 투입되어 악송구로 1실점을 헌납한 양상문은 기억하기 싫어할 경기.

3.2. 제2회 야구대제전

2회 대회때는 1회전 부전승으로 올라왔으며 16강 상대로 경북고를 또다시 만나게 되었다. 그리고 또다시 경북고를 상대로 4:3 승리를 기록하며 8강 진출, 8강에서는 휘문고와 마주하게 되었는데 성옥의 활약으로 5:4 승리로 4강에 진출하게 되었다. 그리고 4강상대는 또다시 마주한 경남고. 그리고 8:5로 또다시 패배를 맛보며 4강에 머무르게 되었다.

3.3. 제3회 야구대제전

3회 대회때는 배명고를 상대로 12:3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기록하며 16강으로 진출, 김재박의 활약으로 대전고를 꺽고 올라온 대광고였다. 그러나 편기철의 역투등에 힘입어 9:0 7회 콜드게임 승리로 8강에 진출했고 경남고를 꺽고 올라온 동대문상고를 12:3으로 5회 콜드게임승을 기록하며 파죽지세의 모습을 보여주며 4강에 진출했다. 4강에서는 부산상고와 맞붙었는데 최옥규 - 윤학길 - 상수라는 막강한 투수진을 내놓았지만 김민호등을 앞세운 부산고의 화력을 막아내지 못했고 12:5라는 점수차이로 부산고등학교가 결승전에 진출하게 된다.

임호균을 위시로 한 인천고와 맞붙게 되었고 모든이들의 예상은 압도적인 전력으로 올라온 부산고가, 역전승 혹은 신승으로 아슬아슬하게 올라온 인천고보다 강하다라고 생각했었으나 경기는 난타전으로 이어졌고 9회말 1사 만루상황에서 인천고 조흥운의 땅볼타구를 부산고 2루수 한영준이 알까면서 실책을 기록, 끝내기 안타가 되며 결국 준우승에 그치고 만다.

3.4. 2013 야구대제전

2013년에는 동산고대구고를 꺽고 4강에 진출햇지만 성남고에게 일격을 당하며 4:3 패배로 4강에 머물렀다.

3.5. 2014 야구대제전

2014년에는 부전승으로 16강에 선착했고, 광주동성고와 맞대결을 펼쳤으나 패배하며 사상 첫 야구대제전 4강진출 실패를 했다.

4. 경남고등학교와의 라이벌리

2011년에 열린 부산고 경남고 라이벌전


지역 라이벌로는 경남고등학교와가 있다. 부산고와 경남고는 전통적으로 상대 학교보다 뭐든 잘해야 하는데 야구도 예외는 아니다.[기사

경남고의 에이스였던 이대호가 말하길 "정기전은 없지만 지역예선에서 만나게 되면 무조건 이겨야 했다."고 이야기 했을 정도였으며 이들의 라이벌리를 이용한 이벤트 경기가 2011년에 열리기도 했다. 다만 2010년 이후로는 경남고등학교가 부산고등학교에 비해 아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5. 출신 선수[2]

이름 포지션 프로입단 경력
심재원 포수 1985년 1차 롯데(1983~1984)-MBC(1985~1989)-LG(1990~1991)
김정수(항목 4.1) 내야수 1982년 창단멤버 한양대-롯데(1982~1983)-삼미(1984)-청보(1985~1986)
양상문 투수 1985년 1차 고려대-롯데(1985~1986)-청보-태평양(1987~1993)
정인교 포수 1984년 1차 롯데(1984~1989)
김성현 포수 1986년 1차 연세대-롯데(1986~1988)-삼성(1989~1996)-쌍방울(1997~1998)
김종석 투수 1987년 1차 한양대-롯데(1987~1993)
박동희 투수 1986년 1차 고려대-롯데(1990~1997)-삼성(1997~2002)
박계원 내야수 1992년 2차 2라운드 고려대-롯데(1992~1998)-쌍방울(1998~1999)-해태(1999~2000)-SK(2000~2002)
마해영 내야수 1993년 2차 고려대-상무-롯데(1995~2000)-삼성(2001~2003)-기아(2004~2005)-LG(2006~2007)-롯데(2008)
강상수 투수 1994년 1차 고려대-롯데(1994~2005)-LG(2006)
김태균 내야수 1994년 2차 3라운드 중앙대-삼성(1994~2002)-롯데(2002~2004)-SK(2005~2007)
조원우 외야수 1994년 2차 5라운드 고려대-쌍방울(1994~1999)-SK(2000~2005)-한화(2005~2008)
김대익 외야수 1996년 2차 1라운드 경성대-롯데(1996~2004)-삼성(2004~2007)
염종석 투수 1992년 2차 롯데(1992~2008)
손민한 투수 1997년 1차 고려대-롯데(1997~2011)-NC(2013~)
진갑용 포수 1997년 2차 1라운드 고려대-OB/두산(1997~1999)-삼성(1999~현재)
주형광 투수 1994년 고졸 연고구단 자유계약 롯데(1994~2007)
박한이 외야수 1997년 2차 6라운드 동국대-삼성(2001~)
백차승 투수 1998년 아마추어 자유계약
(SEA)
시애틀(2004,2006~2008)-샌디에이고(2008~2009)-
유마 스콜피온스(2010)-오렌지 카운트 플라이어스(2010~2011)-오릭스(2012)
정근우 내야수 2005년 2차 1라운드 고려대-SK(2005~2013)-한화(2014~)
추신수 외야수 2000년 아마추어 자유계약
(SEA)
SEA(2005~2006)-CLE(2006~2012)-CIN(2013)-TEX(2014~)
허웅 포수 2002년 2차 2라운드 현대(2002~2006)-키슈 레인저스(2009)-SK(2010~)
황동채[3] 외야수 2006년 2차 6라운드 성균관대-롯데(2006~)
노환수 투수 2003년 신고선수 현대(2003~2007)-넥센(2008~2013)
전병두 투수 2003년 2차 두산(2003~2004)-KIA(2005~2008)-SK(2009~)
박근홍[4] 투수 2004년 2차 2라운드 기아(2004~2011)-삼성(2012~)
장원준 투수 2004년 1차 롯데(2004~2014)-두산(2015~)
박성호 투수 2009년 2차 4라운드 고려대-한화(2009~2010)-기아(2010~)
이왕기 투수 2005년 1차 롯데(2005~2012)-KIA(2013)-고양(2014)
이지모 투수 2005년 2차 5라운드 롯데(2005~2008)-LA 다저스 산하 마이너(2009~2011)-롯데(2012~)
전현태 내야수 2005년 2차 한화(2005~)
정의윤 외야수 2005년 2차 1라운드 LG(2005~)
김사훈 포수 2011년 신고선수 국제디지털대 중퇴-한민학교-롯데(2011~2014)-경찰청(2015~)
손용석 내야수 2006년 1차 롯데(2006~)
손아섭[5] 외야수 2007년 2차 4라운드 롯데(2007~)
김태군 포수 2008년 2차 3라운드 LG(2008~2012)-NC(2013~)
김대유 투수 2010년 3라운드 넥센(2010~2013)-SK(2014~)
홍재호 내야수 2010년 1차 고려대-KIA(2010~)
이민호 투수 2012년 NC 특별 지명 NC(2012~)
정현 내야수 2013년 1라운드 삼성(2013~)
----
  • [1] 4대 메이저 + 협회장기
  • [2] 리그베다위키 등록 선수만. 졸업연도-가나다 순.
  • [3] 2013년 말 황성용에서 개명.
  • [4] 2012년 박정태에서 개명.
  • [5] 2009년 손광민에서 개명.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4 22:22:48
Processing time 0.175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