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부치지 않은 편지

last modified: 2014-07-03 13:43:26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가사
3. 기타

1. 개요

김광석1996년 앨범인 '가객'에 수록된 노래. 원본은 정호승 시인이며, 여기에 시인이자 음악가인 백창우 씨가 곡을 붙이고 김광석이 노래했다. 김광석이 생전에 발표하지 않았던 곡이지만, 그의 사후 추모 앨범인 가객에 수록되었다.

박찬욱 감독2000년작인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OST로도 사용되었다.# 영화에 함께 쓰인 곡인 이등병의 편지와 함께 당시 인지도가 크게 올라갔다.

또한 노무현 전 대통령의 국민장 당시 서울역의 분향소에서 추모곡으로도 사용되었다.# [1] 여기서도 인지도가 높아져 각종 추모영상의 배경음악으로 사용되는 빈도가 늘어났다. 물론 이전에도 노동운동 등을 하다 죽은 열사들의 추모곡으로 사용되는 경우가 있었다. 애초에 원작이 되는 가 그런 의도로 씌여진 시이다. 박종철 사건 이후의 조시라고 한다.

2. 가사

풀잎은 쓰러져도 하늘을 보고
꽃피기는 쉬워도 아름답긴 어려워라

시대의 새벽길 홀로 걷다가
사랑과 죽음이 자유를 만나
언 강바람 속으로 무덤도 없이
세찬 눈보라 속으로 노래도 없이
꽃잎처럼 흘러 흘러 그대 잘가라
그대 눈물 이제 곧 강물 되리니
그대 사랑 이제 곧 노래 되리니
산을 입에 물고 나는
눈물의 작은 새여
뒤돌아 보지 말고 그대 잘가라

시대의 새벽길 홀로 걷다가
사랑과 죽음이 자유를 만나
언 강바람 속으로 무덤도 없이
세찬 눈보라 속으로 노래도 없이
꽃잎처럼 흘러 흘러 그대 잘가라
그대 눈물 이제 곧 강물 되리니
그대 사랑 이제 곧 노래 되리니
산을 입에 물고 나는
눈물의 작은 새여
뒤돌아 보지 말고 그대 잘가라
그대 잘가라 그대 잘가라


3. 기타


앨범 '가객'에 함께 수록된 부치지 않은 편지#2. 부치지 않은 편지#1과 가사 및 김광석이 노래 부르는 멜로디는 동일하지만, 부치지 않은 편지#1이 하모니카와 기타만으로 반주를 했다면 부치지 않은 편지#2는 교향악단의 반주로 노래가 된다.

2012년 5월 27일나는 가수다 2에서 박완규가 이 노래를 리메이크해 불렀는데 이 곡이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추모곡으로 쓰였던 탓에 박완규가 노무현 대통령 추모 무대를 꾸민거냐는 보수측의 비난이 있었다. 이에 대해서 박완규는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부른 것이라고 해명했는데 5월 21일에 광주에서 5.18 32주년 추모 콘서트에서 먼저 이 노래를 불렀다는걸로 보면 아무래도 여러 생각이 있었던 모양이다. 정치적 논란을 떠나서 김광석의 느낌을 박완규식으로 잘 풀어내 음악적으로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여담으로 곡 시작부분의 하모니카 음은 노르웨이를 대표하는 클래식 작곡가 에드바르 그리그의 페르 귄트 모음곡 중 "솔베이지의 노래" 서주에서 따온 것이다.
----
  • [1] 제목이 그대 잘가라로 되어 있는데, 당시에 이 노래를 알지 못하다가 TV 방송 등을 통해 어렴풋이 들은 사람들이 제목을 그대 잘가라로 착각하는 경우가 많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7-03 13:43:26
Processing time 0.066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