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부타

last modified: 2014-07-26 02:13:29 by Contributors

Contents

1. 일본어 단어
2. 천원돌파 그렌라간의 등장 동물
3. 건퍼레이드 마치에 등장하는 고양이

1. 일본어 단어

ぶた. 일본어돼지라는 뜻

2. 천원돌파 그렌라간의 등장 동물

c0144495_507d597a21280.jpg
[JPG image (37.5 KB)]

c0144495_507d59340df3e.gif
[GIF image (37.32 KB)]

※움짤의 동물 부러운 놈

성우는 이토 시즈카/박신희/줄리 앤 테일러. 그렌단의 히든 카드.

지하마을에서 사육되던 새끼 뚱보두더지. 원래 시몬카미나는 이 녀석을 비상식량 정도로 생각하고 데리고 다녔던 것 같다. 나중에 시몬과 카미나가 배가 고파 힘을 못쓰자 스스로 엉덩이부분을 뜯어서 먹이기도 하고... 여러가지 의미로 대활약한다. 이 이벤트는 제2차 슈퍼로봇대전 Z 파계편에서 니아 텟페린의 궁중요리에 따른 트라우마로 고생하던 로시우 아다이가 한입 먹고서 생기가 돌아오는 장면으로 나왔다.

초은하 그렌라간으로 변신하기 위해 시몬이 나선력을 모으는 장면에서는 나선력이 없는 비랄 대신 엄청나게 강력한 나선력을 전개해서 비랄을 당황하게 만든다.[1]

계속 나선력을 쓰다 보니 그렌단 모두가 나선 우주 미궁에 빠진 사이 인간형으로 변신해서 안티 스파이럴에게 한 방 먹이기도. 그런데 인간형으로 변신했더니 지적 생명체다보니 다원 우주 미궁에 빠져버린다. 다시 두더지 모양으로 돌아온 듯.

그리고 모든 일이 끝난후 엔딩까지 시몬과 함께 다닌다. 시몬과 부타의 관계는 나선왕 로제놈구암의 관계와 비슷하다.

극장판 전야제에서 본편에서 뿌이뿌이 거리던 게 무슨 말인지 맞추는 코너가 있었는데… 별 의미 없을거라 생각하고 넘어갔더니 알고보니 성격이 이상한 놈이였더라는 이야기(…) [2]

1화 프롤로그에서 '하늘의 빛은 모두 적'이라고 말하는 부관 같은 느낌의 캐릭터는 시몬이 나선력에 취해 폭주하는 행 우주의 부타. 그 때의 부타 성우는 방성준이다.

3. 건퍼레이드 마치에 등장하는 고양이

본편상에서는 그냥 부대 근처에 눌러앉은 고양이다. 즉, 짬타이거로 덩치를 보고 사람들이 놀라는 부분이 있다. 게임상에서 동조 기능을 취득하고 교우관계를 가지면 정체를 알 수 있는데 본명은 부타니어스 누마 부흘리콜라로 자기 이름을 말했을 때, 동조능력자인 히가시하라 노노미가 듣고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여 부타라는 이름이 되었다.

이중 부흘리콜라는 포퓰리즘의 어원이 된 고대 로마의 정치가 푸블리우스 발레리우스 포플리콜라의 제5세계이름이고 누마는 왕절 시절의 고대 로마의 두 번째 왕 누마 폼필리우스에서 따왔다. 부타니어스는 역사에서 사라진 최강의 인간의 이름으로 세계이동존재나 그에 준하는 자라고 추정된다. 쿠르스 긴가가 이 부타니어스의 혈통이다.

이름에서 알 수 있는 것처럼 이탈리아, 로마와 인연이 있으며 실제로 고대 로마 시절부터 살아온 늙은 고양이이다. 항상 입고 있는 붉은 조끼도 누마에게 선물받은 것으로 원래는 망토였던 것을 고쳐 입은 것이다. 물론 단순한 고양이는 아니라 신의 하나이며 그 중에서도 고양이 신족의 왕이고 오마이다. 오마 네임은 명언되지 않았으며 모든 고양이 신족은 적의 오마에 속한다는 이야기가 있는 한 편, 청의 오마만 사용하는 검령을 쓰는 장면이 있기 때문에 어떤 오마에 속하는지는 불명.

물론 오마인 이상 정령도 부릴 수 있고 맨몸으로도 환수 몇쯤은 간단하게 쓰러트릴 정도로 강력한 존재이다. 리턴 투 건퍼레이드에서는 레이저를 말 몇마디로 막아서 타키가와 요헤이와 노노미를 지킨 적도 있다. 더구나 레이저라고해도 대인용이 아니라 대전차용인 중형환수 켄타우로스가 발사한 것이고 이빨이나 발톱으로 환수를 도륙하기도 한다.

인간의 친구로서 선한 신으로서 악한 것들과 싸워왔고 금 전쟁에도 참여한 고참이나 오마들이 야심때문에 선대 오네 아라다를 암살하는 꼴을 봤고 또 그것때문에 친구인 악사 아가 타락하는 것을 두 눈으로 보았기 때문인지 이후 몇백년 동안을 의기소침한 상태로 보냈다. 또 제5세계가 폐쇄적으로 변한 탓[3]에 자신말고는 다른 선한 신[4]들은 다 없어진 줄 알고 있었으나 하야미 아츠시, 시바무라 마이와 만나서 그 두사람의 영향을 받고 다른 신족들과 만나서 자신이 사실은 혼자가 아니였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표면적으로 5121소대의 소대기에 있는 고양이는 부타라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실제로는 젠교 타다타카의 고양이이자 부타니어스의 자식인 스키피오가 모델. 젠교우는 지휘관의 품위문제때문에 부타라고 해둔 것이다.

게임상에서는 모든 능력치를 255 상승시키는 최강의 아이템 고양이 목걸이를 가지고 있으며 이것은 소중한 것을 가져다 줘 커맨드를 통하여 증식시킬 수도 있다. 단, 효과는 중복이 안되기 때문에 큰 의미는 없는 편. 그 밖에도 요코 코스기를 통하여 정령수를 입수하면 이벤트에서 전투지원을 나오는데 부타의 지원을 받는 동안은 모든 능력치가 2배로 상승한다. 노노미와 요코의 고양이의 신 이벤트를 볼 경우 나타나서 환수를 죽이고다니는 의문의 세력도 부타와 부타가 이끄는 고양이 신족으로 알게 모르게 게임에 많은 영향을 준다.

가끔 동조능력이나 그에 가까운 성향을 가진 인물에게는 부타가 하는 말이 들리기 때문에 이것을 무마하기 위하여 이와타 히로무가 목걸이에 마이크를 설치해두었다는 식으로 무마한 적이 있다. 사실 목걸이가 아니라 벨트라는 모양이지만.

본편 종료 후의 행적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자식에게 기억계승을 하고 죽었다고 추정된다. 이것하고 관련이 있는지는 알 수 없으나 유카리 전기[5]에 따르면 제2세계에 있는 죽음의 지하미궁 제1층에 부타의 관이 있다.
----
  • [1] 이때 부타의 위치가 심히 오묘한 관계로 한국 한정으로 타+비의 합체로 fireegg가 완성되어 나선력을 쓸 수 있게 되었다는 우스갯소리가 돌았다. 나선력의 특징을 생각해보면 은근히 맞는것 같아 더 충격. 지못미 비랄...
  • [2] 사실 성격이 이상한 건 아니다. 나선력도 못 가진 피라미=비랄한테 "거기 비켜, 피라미."라고 말했을 뿐...
  • [3] 세계의 자정작용의 하나로 특정한 세계가 변질될 경우, 그 여파가 다른 세계로 미치는 것을 막기 위하여 WTG가 닫힌다.
  • [4] 선한 신이 아니라면 신족자체는 비교적 흔히 존재하는 편으로 쿠마모토 동물원의 동물 중에 일부는 신족이다. 단, 인간에 대한 실망때문에 중립적인 입장을 취하거나 환수의 편을 든다.
  • [5] 알파 시스템의 오피셜 홈페이지에서 공개한 A의 마법진용 서플리먼트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7-26 02:13:29
Processing time 0.117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