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브라이언 아이언스

© Uploaded by Artwork0 from Wikia


바이오하자드2의 등장 인물.

작중에서 직책은 R.P.D., 즉 라쿤 시 경찰서의 서장이지만, 실은 엄브렐러의 끄나풀이었다. 주 역할은 라쿤 시티 지하에 설치된 비밀 연구소와 아크레이 산지의 연구소 2개에 대한 정보가 언론에 흘러들어가는 것을 틀어막는 것.

거두절미하고 한 문장으로 정리하자면 알프레드 애쉬포드와 쌍벽을 이루는, 바이오하자드 세계관 최고의 찌질이 + 사이코패스.

작중에서의 행적

드러운 행적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보면...

라쿤 시 인근에서 신원 불명인 여성 사체가 발견되고, 엽기 살인사건이 발생한 것이 1998년 5월 말이었으나, 근 2개월에 가까운 시간동안 언론을 통제하고 수사를 혼란하게 했다. 당연히 그 목적은 엄브렐러가 아크레이 산지 연구소에서 뽑아낼 거 다 뽑아내고 연구소를 폐기할 때까지 시간을 버는 것.

엄브렐러 측에서 정리를 끝낸 후 생물병기의 실전 전투데이터가 필요하다고 하자, 알버트 웨스커의 주도 하에 S.T.A.R.S.를 아크레이 산지에 투입시키는데 그 날짜가 7월 23~24일. 이미 연구소와 그 주변은 T 바이러스와 생물병기들이 판을 치는 생지옥이 되어 있었으나, 당연하게도 STARS에는 그 어떤 정보도 전달하지 않았다. 그 결과 STARS는 가루가 되어 단 5명만이 생존해 귀환하지만, 실제 계획은 STARS 전멸이었을 가능성이 100%. 사실 STARS가 투입된 진짜 이유는 자기네 생물병기가 특수부대보다도 뛰어나다는 광고&증거를 만들어서 나중에 생물병기를 살 브로커에게 보일 생각이었는데, 아시다시피 게임에선 크리스 일행이 이겼다. 다만 훗날 스토리대로면 BOW 헌터는 대량생산된걸 보면 굳이 광고용으로 자기 부하들을 희생시킬려한건 정말 멍청한 짓이었다.

양옥집사건에서 살아 돌아온 S.T.A.R.S.의 생존 멤버들로부터 엄브렐러의 흉악한 실험 내용에 대해 보고받았지만 당연히 무시하고 심지어 크리스의 단독조사를 갖은 방법을 동원해 방해하였다.[1] 아크레이 연구소 폭파 후에는 윌리엄 버킨이 통괄하는 라쿤 시 지하 연구소를 비밀에 부치는 데 주력하고, 크리스와 질 등 STARS 생존자들의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여 속속들이 엄브렐러에 보고하고 있었다.

하지만 윌리엄 버킨이 엄브렐러를 배신하면서 자신의 위치가 위태해지자, 엄브렐러의 특수부대가 침투할 때 수수방관하여 버킨을 살해하는 데 공헌하였으며 이후 라쿤시에 T 바이러스가 퍼져 걷잡을 수 없는 헬게이트가 열리자 자포자기한 상태가 된다.

여기서부터가 걸작.

어차피 죽을 거, 혼자 죽기 싫다고 일부러 서내에 엉터리 지시를 내려 탄약고를 엉망진창으로 만들어놨다. 경찰서 곳곳에 탄약과 화기가 흩어져있는 이유이며, 결국 탄약 부족으로 경찰 대부분이 전멸하고 만다(…). 그것만으로는 부족했는지, 자신의 비서를 시작으로 살아남은 경찰 생존자들을 자기 손으로 하나하나 사살하기까지 했다. 이후 RPD가 9월 28일을 전후하여 전멸하자, 가장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자신의 방"에 틀어박혀 혼자 농성하고 있었다.

일찌감치 도시 밖으로 도주한 라쿤 시 시장 마이클 워렌의 딸의 시신을 책상에 올려놓고 아름답다며 감상하고 있었다(…). 이 여성의 사망원인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한데, 어찌어찌 살아남은 것을 자신의 손으로 살해했을 가능성이 가장 크다. 브라이언의 일기장을 보면 "시장 딸내미 이쁘던데, 언제고 그 몸을 꼭 박제해서 감상할테야 하악하악"이라고 적혀 있다(…).

이후 클레어 레드필드에게 자신의 정체가 뽀록나자 광분하여 클레어에게 총을 겨누고 "나도 죽고 너도 죽자 하악하악"하다가, G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괴물이 되어버린 윌리엄에게 걸려 po끔살wer.멋지다 윌리엄![2]

결국 이 남자의 삽질로 라쿤 시는 괴멸했고, 이것이 계기가 되어 엄브렐러의 악행이 모조리 폭로되어 결국 망해버렸으니 엄브렐러도 이 녀석은 그야말로 공대 내부의 적이라고 아니 말할수가 없겠다.

기타

  • 외견은 군살이 붙은 육덕진 몸매에 콧수염을 기른 중년남. 이미지가 희미해서인가 이름을 윌리엄스 서장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이 은근히 많다.

  • 시장 딸 건도 그렇고, 브라이언의 방에 들어가보면 여기가 경찰서장실인지 박제전시관인지 모를 정도로 동물 박제품들이 널려있다. 취미가 박제이기 때문이며, 엄브렐러에게서 받은 돈을 모조리 동물 박제품을 사는 데에 쏟아부었다 한다. 서장실에 딸려있는 비밀 방에 들어가면 본인의 "작업실"도 있다. 방을 자세히 살펴보면 책장엔 아무렇게나 몇개씩 쌓인 인골(!)도 볼 수 있는 것으로 미루어 보아 사람을 가지고도 뭔 짓을 했던 듯 싶다. 흠좀무.

  • 대학교 재학 시절 2차례에 걸쳐 강간혐의를 받았다. 그러나 성적우수학생이라는 이유로 유야무야 넘어간 듯. 실제 미국에선 성적우수하다고 묻어주는 그딴거 없을건데?

  • 그저 끔살당하던 원작과는 달리 다크사이드 크로니클에선 본인이 G로 변해버린다. 자신의 예상과는 달랐던 듯 한데, 전혀 실마리를 주지 않아서 뜬금없는 변신이다. 다만 아주 약간의 실마리라면 G 유충들이 그의 비밀의 방문 아래로 기어나온다는 것이다.

  • 동인물들에서는 주로 클레어 레드필드쉐리 버킨을 농락하는 귀축인으로도 등장한다.


----
  • [1] 게임 2탄에서 입수하게 되는 파일 중에는 양옥집 사건의 진상을 씹는 아이언스에게 크리스가 화를 냈다는 기록도 있다.(...)
  • [2] 클레어 A시나리오에서는 G 유충의 숙주가 되어 몸이 두 토막 나고, B시나리오에서는 윌리엄에게 직접 붙잡혀 지하로 끌려들어간 후 푸지직 으저적 끄억 끄아악. 곧바로 상반신만이 지상으로 튀어나온다. 연출로는 B가 더 후덜덜하지만 정식 스토리는 A.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15 16:11:40
Processing time 0.131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