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브로민

last modified: 2014-12-23 20:34:42 by Contributors

Bromine
브롬 혹은 취소(臭素)라고도 한다.

Br-usage.JPG
[JPG image (7.42 KB)]


할로젠 원소의 일종으로, 원자번호 35번.


주기율표 17족 원소에 속하는 할로젠족 원소로 1826년 프랑스의 화학자 A. J. 발라르가 발견하였다. 상온에서 액체인 유일한 비금속원소이며 천연으로는 홑원소물질로서 존재하지 않는다. 기호는 Br.

이름의 유래는 그리스어로 악취를 의미하는 bromos. 취소(臭素)의 취도 '냄새 취'이다.[1]

브로민은 이름의 유래대로, 실제로 자극적인 냄새가 나는 액체이다. 이 원소의 발견자는 발라르로 알려져 있지만, 발견한 사실을 먼저 발표한(1864년) 것이 발라르이고 실제로 발견한 것은 독일의 대학생 레비히가 빨랐다고 전해진다. 브로민은 비금속 원소 중 유일하게 상온에서 액체로 존재한다.

배우나 아이돌의 (특히 크고 아름다운) 사진을 '브로마이드[2]'라고 하는데, 이는 사진의 감광제로 브로민화은(영어로 silver bromide)이 쓰였던 것에서 유래한다.

브로민은 바닷물 속에 브로민화 이온(Br-)으로서 포함되거나 조개 껍데기 등에도 포함되어 있다. 조개로부터 추출된 보라색 염료는 '디브로모인디고'라는, 브로민을 포함한 유기물이다. 또, 지중해에서 잡히는 조개로부터 추출된 염료는 티루스 자색이라고 불린다. 8000마리의 조개로부터 불과 1g밖에 얻을 수 없는 아주 비싼 염료이다. 이로 인해 보라색=부귀 라는 이미지가 생겼다. 이집트 중왕국 시대의 여왕 클레오파트라 7세의 기함의 돛에도 이 보라색으로 물들여져 있었다고 알려지며, 구약성서에도 등장하기 때문에 아주 옛날부터 쓰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본에서는 사가 현 칸자키군의 요시노가리 유적에서 발견된 야요이 시대의 천에서 이 염료가 검출된 바 있다.

19세기에는 브로민화물이 의약품으로 쓰인 적이 있었다. 예를 들어 흥분성 정신병치료약이나 진정제 등이 있었는데 독성 때문에 현재는 거의 쓰이지 않는다. 쓰이는 정도라면 리에스테르 의류에 방염 도료로 화합물이 쓰이는 정도이다.

브로민 원소는 독성이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피부에 닿으면 염증을 일으키며 증기도 기관지와 폐를 자극하여 좋지 않다. 남자를 고자나 불임으로 만든다는 소문이 돌아다니나 충분한 역학 조사가 된 근거는 없는 듯 하다. 참고로 위키백과에서 나열된 위험성은 다음과 같다. # 불임은 언급 없고, 화상/점막손상에 대한 언급만 있다. [3]
Elemental bromine is toxic and causes burns. As an oxidizing agent, it is incompatible with most organic and inorganic compounds. Care needs to be taken when transporting bromine; it is commonly carried in steel tanks lined with lead, supported by strong metal frames.
...
...
This gas smells like bleach and is very irritating to the mucous membranes. Upon exposure, one should move to fresh air immediately. If symptoms of bromine poisoning arise, medical attention is needed.


2014년 6월 5일, 학술지 셀(Cell) 지에 ‘브로민화 이온이 동물의 콜라겐 사이를 연결하는 효소필수적이다’라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다. 다시 말해 브로민은 우리 몸에 꼭 필수적인 미량원소 중 하나인 것이다.
----
  • [1] 누군가 코로 냄새를 맡았다는 건데 브로민 증기를 쐬면 고자가 된다는 소문이 있다. 내가 고자라니!
  • [2] ELEMENT GIRLS에서는 쌍팔년도 용어인 것처럼 소개하고 있다. 참고로 동명의 연예인 잡지도 있다.
  • [3] 생물학 실험에서 약으로 사용될 때, 브로민은 DNA 사슬의 결합 사이에 끼어들어 UV에 발색이 되도록 하는데, 이러한 작용을 하는 원소가 몸에 좋을리는 없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23 20:34:42
Processing time 0.118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