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비요른 륭스트롬

last modified: 2014-09-10 00:33:58 by Contributors

bjorn.jpg
[JPG image (142.92 KB)]
Cardinal Bjorn Lungström

악튜러스의 등장인물.

Contents

1. 개요
2. 진실
3. 공략 및 뒷이야기

1. 개요

48세. 바렌시아 정교추기경. 일명 10돼지.

국교를 바렌시아 정교로 지정한 남바렌시아 왕국에서는 국왕 바로 아래의 권력을 지니고 있다. 33세의 젊은 나이에 추기경직을 맡아 별다른 일 없이 교단을 이끌어 왔으나 8년 전, 국왕이 신병으로 앓아누워 디모데(Timotheus)성의 지하에서 두문불출하며 치료하는 동안 국왕의 권한을 대리 섭정하고 있다.

서장 시즈마리아 편에서 처음 등장했으며, 항구도시 타이니에서 아르바이트로 배달업무를 하러 성 폴리갑 교회로 가서 만날 수 있다. 어쩐지 공포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는데, 헌금을 덜 바친 주교에게 즉석에서 화형을 때려 성도 바아라로 압송하는 장면을 보아하니 인간성이 그리 좋지는 않다.

2. 진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인육을 탐식하여 왕국의 아이들을 교육시킨다는 명목으로 데려와 잡아먹었다 아니, 왕까지 잡아먹었다. 또한 시즈가 어렸을 때 시즈를 데려와 잡아먹으려 했으나, 시즈의 어머니가 끝까지 저항한 관계로 시즈는 살아남고 시즈의 어머니는 맞아 죽었다. 사실상 시즈에겐 철천지 원수.

겉으로만 대리 섭정이지, 왕을 잡아먹고는 실제로는 자신이 나라 일을 혼자서 다 해먹고 있었다. 그는 대리 섭정을 하며 다양한 막장 업적을 세웠다. 1장 시점에서부터 왕국에서는 불필요한 규제가 많고(만약 이러한 규제를 어기면 벌금 폭탄이 떨어진다.) 통행료를 받는 곳이 많은데 모두 그의 소행으로 추측된다. 바아라는 그의 막장 행각 덕분에 서민들 등쳐먹고 사는 귀족들이 모여사는 곳이 되고 사데 같은 곳은 아주 가난한 사람들이 살아가는 곳이 된다. 막장 행각은 2장 때 더욱 두드러진다. 교통의 요지이자 상업이 발달하여 가치가 높은 마을인 마르튀니공화국 정부군에게 넘어가고 왕국의 국민에게는 세금 폭탄이 떨어지고 왕국의 수도인 바아라는 돈을 뜯어내기 위한 도시(...)로 전락한다.

그리트교의 전 교주인 아이의 아버지 지오 자라투슈트라를 이단 혐의로 처형했고 그리트교를 계속해서 탄압하고 있으므로 현 그리트교의 교주인 아이 자라투슈트라 측과는 적대하고 있다. 그리트교에 반역한 베어먼을 꾀어 뒤에서 조종하기도 했다.

그는 사실 엘리자베스 바소리의 측근 중 한 사람이었으며, 세상을 멸망시키기 위해 절대선 시즈의 몸과 7개의 달란트를 각성시켜 사도들과 아흐리만을 소환하려고 엘리자베스와 함께 모든 음모를 꾸민 것이다.

종장에서, 아흐리만의 힘으로 괴물화 되어 에덴에서 시즈 일행과 싸우지만 결국 헛된 믿음과 함께 허무하게 소멸한다.

3. 공략 및 뒷이야기

게임 상 2장에서 1번, 종장까지 2번으로 총 3번을 싸우게 된다. 주로 저주와 혼란을 일으키는 스킬을 쓰는데 다른 건 몰라도 혼란에 걸리면 곤란하니 주의가 요구된다. 튱클레티를 든 텐지가 혼란에 빠진다면 8연타로 주인공을 올킬하는 것을 볼 수 있다. 해독 아이템을 써서 풀거나 방지 아이템을 착용하거나 전속결로 끝내는 것이 해법이다. 또한 투척 아이템을 던져보면 재미있는데, 상대할 여유가 있다면 해 보자.

생긴 것과 달리 성(聖)속성 몬스터이다. 이것은 게임 내 설정을 보면 이해할 수 있는데, 주인공 측이 악마로 불리고 성스럽다고 알려진 신이 세계를 파괴하려하니 신의 세력인 비요른이 성속성을 가지는 게 맞다고 볼 수 있다.

맞으면 흥분하거나(...) 절대악 시즈가 열 받으면 희열을 느끼는 것으로 보아 마조히즘으로 추정된다.

초기 버전의 버그로 생각되는 현상도 존재했다. 에덴의 지하철에서 이 놈을 한 번 격퇴한 뒤 두 번째 변이를 마주치지 않고 그대로 빠져나왔을 경우 최종보스전으로 직행이 가능했다. 안 봐도 된다.안 보는 게 좋다. 즉사기 때문에 마지막 전투인 엘리자베스 바소리아흐리만과 싸우는 것보다 더 빡세다.

비요른 륭스트롬이라는 이름은 'Björn Runström'이라는 스웨덴의 축구선수에서 유래한 것으로 추측된다. 한때 피오렌티나와 풀럼에서 선수생활을 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9-10 00:33:58
Processing time 0.077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