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비프론스

last modified: 2014-05-30 16:50:21 by Contributors



끝에 램프가 달린 커다란 대포를 자잘한 다리들이 떠받치는 외형을 가지고 있으며, 기척을 감추는 타룬카페라는 보구를 두르고 있다. 게다가 작중 언급을 보면 수색병인 자로비와 함께 행동한지 꽤 됐으며, 그 역시 오르곤과 같은 순회사 아니랄까 수색병인 자로비를 폄하하고 업신여긴다.

작중에선 자로비가 유지를 어딘가로 인도한 다음 미끼성 봉절을 펴 거기에 꾀여든 플레임헤이즈들을 봉절 밖의 포격으로 섬멸하려 했지만, 곧 간파당해 자로비에 이어 그 역시 토벌당하나, 이들은 어디까지나 사브나크의 길잡이 역할이었음이 그 후에 드러난다. 다만 사브나크 자신의 본질이 간파당해 궁지에 몰릴 때까지 살아 있었는지, 사브나크가 공갈빵 몸체에 있던 촉수 일부를 그의 몸에 뻗어 마지막 힘까지 포격에 쓰도록 조종하기도 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5-30 16:50:21
Processing time 0.1037 sec